식품계 공룡기업에서 야침차게 내놓았다가 실패한 브랜드

씨푸드오션은 CJ푸드빌이 2006년에 시작한 해산물 뷔페입니다. 2006년 당시 씨푸드 시장에 신세계푸드(보노보노), LF푸드(마키노차야) 제네시스 BBQ(오션스타) 등 국내 대기업과 중견기업이 뛰어들어 씨푸드 뷔페에 급속한 시장 팽창을 보이면서 큰 활황

“닌텐도가 화투 제조사였다고?” 대기업들의 상상초월한 첫 제품

“시작은 미약하였으나 끝은 창대하리라”라는 말은 누구나 들어봤을 것이다.우리가 아는 지금의 대기업 중에는 작은 사업으로 시작한 경우가 많다.오늘은 누구나 알법한 대기업의 놀라울 정도로 소박한 첫 제품을 파헤쳐 보고자 한다.

하트시그널 오영주가 대기업 퇴사 후 떠난 유럽 여행지

하트시그널 시즌2에 출연해 연예인 못지않은 화제성을 자랑했던 오영주가 결국 퇴사했다.대기업에 재직 중이었던 그녀는 회사 업무와 방송일을 겸하며 바쁘게 지냈지만, 얼마 전 퇴사를 결정하며 새로운 인생을 살게 됐다.

달라도 너무 다르다, 외국인들이 깜짝 놀라는 한국의 기업문화

우리나라에서 일하다 외국으로 가서 일하면 어떤 기분일까요? 출퇴근을 비교적 자유롭게 할 수 있고, 한국보다는 수평적인 분위기 때문에 편안하게 근무할 수 있을 것입니다. 그래서 많은 한국 사람들이 외국계 기업으로의 취직 혹은 이직을 꿈꾸고 있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