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집값 ‘뚝뚝’ 떨어져도 전혀 끄떡없다는 아파트

주택경기가 차갑게 얼어붙은 상황에서 전용면적 135㎡ 초과 서울 초대형 아파트값은 여전히 상승하고 있어 주목된다. 올해 서울 아파트 규모별 매매지수 변동폭은 초대형만 유일하게 오른 상황이다. 낙폭은 소형일수록 큰 것으로 나타났다.

한국 사람들이 유독 좋아해, 돈이 들어오는 아파트 구조

시대가 변하면서 아파트는 사람들이 가장 선호하는 주거 공간이 되었다. 아파트 재개발이 진행되면서 천편일률적이었던 구조도 과거와 달리 풍수에 맞게 바뀌었다. 풍수지리와 현대의 아파트는 어떤 연관이 있을까? 풍수지리가 말하는 돈 들어오는 아파트 구조에 대해 알아보자.

현재 대만에서 가장 비싸다는 아파트의 가격 시세

대만의 청년들도 집값 때문에 서러움을 겪고 있다. 특히 대만은 예전부터 낮은 임금과 높은 집값으로 고통 받아왔다. 디바오 아파트는 대만에서 가장 비싼 아파트로도 유명한데, 시위 장소로 많이 쓰인다.

건물주들이 유독 사랑하는 건물 주차장의 한 달 수입

건물주들이 주차장을 사랑하는 이유는 무엇일까. 바로 수익이 꽤 쏠쏠하기 때문이다. 주차비는 지역, 공간에 따라 다르지만 요즘은 기본 10분 당 1,000원 꼴로 받고 있다. 한 시간이면 무려 6,000원 꼴로 카페를 갈 수 있는 돈이다.

돈만 있다면 살고 싶은 아파트 브랜드 3위 ‘자이’, 1위는?

얼마 전 한 설문조사를 통해 ‘가장 살고 싶은 아파트 브랜드’ 순위가 공개되면서 사람들의 이목을 집중시켰다. 조사 결과, 가장 살고 싶은 아파트 브랜드 2위는 ‘e편한세상’이 차지했으며 1위는 다름 아닌 ‘래미안’으로 밝혀졌다.

최근 1년간 아파트값 가장 많이 오른 서울 지역은 ‘강남’이 아닙니다

최근 서울, 경기를 중심으로 아파트 가격이 폭등하고 있다. 이런 가운데 최근 1년간 아파트값이 가장 많이 오른 서울 지역이 공개되었다. 하지만 많은 이들의 예상과 달리 1년간 아파트값이 가장 많이 오른 지역은 이른바 ‘노도강’ 지역이었다.

“이 맛에 산다” 아파트만이 가진 특별한 장점들 모음

여러분의 로망은 무엇인가요? 소박한 나만의 집을 북유럽풍 가구로 채우고 퇴근 후 맥주 한 잔, 남편 혹은 아내와 장봐 온 재료로 간단한 저녁거리를 만들어 알콩달콩…둘 중에 무엇을 선택하든, 실현하기 위해서는 먼저 집을 구해야 합니다.

“집값은 쭉쭉 떨어지는데…이자는 월 175만 원입니다”

부동산 시장이 장기 침체화에 접어들고있다. 미국이 세 번 연속 금리를 0.75% 올리는 자이언트스텝을 강행하며, 국내에도 이에 대한 영향이 끼칠 것으로 보인다. 지난해까지 3~4%였던 주택담보대출이 연내 8%까지 상승할 수 있다는 우려가 나오고 있다.

남편측이 마련한 10억 아파트를 공동명의로 해야하는 이유

최근 결혼과 관련된 문화가 다양하게 변화하고 있습니다. 식은 소박하게 치르고 혼수와 예단도 실용성을 우선하는 경우가 많아졌죠. 얼마 전까지만 해도 ‘남자는 집, 여자는 혼수와 예단’이라는 공식이 암묵적으로 지켜졌는데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