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 메뉴 바로가기 (상단) 본문 컨텐츠 바로가기 주요 메뉴 바로가기 (하단)

유엔의 북한 감시망 사라질 위기…러시아가 주도했다고?

권율 기자 조회수  

대북제재위 전문가 패널 임기연장안 부결
13개국 찬성·중국 기권
러시아 역할 결정적

출처 : UN

러시아가 지난달 28일 대북제재위 전문가 패널의 임기를 연장할지 여부에 대한 유엔 안전보장이사회 표결에서 거부권을 행사했다. 러시아는 상임이사국이다.

이사국 15개국 중 13개국은 찬성했고, 중국은 기권했다.

최근 몇 년 동안 북한 김정은 국방위원장은 이론적으로 미국 본토에 도달할 수 있는 장거리 대륙간 탄도미사일을 포함해 1년에 수십 차례의 시험을 통해 평양의 탄도미사일 프로그램을 대규모로 강화하는 것을 지도감독했다.

이전에는 북한의 불법 무기 프로그램에 대한 국제 제재와 유엔 조사가 러시아의 지원을 받아왔다. 그러나 러시아와 서방의 관계는 우크라이나에서 촉발된 전쟁으로 인해 역사적으로 최악의 상황에 처해 있다.

출처 : KBS뉴스

증가하는 국제적 배척과 극심한 탄약 부족에 직면한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은 김정은 위원장에 대한 의존도가 더욱 높아졌다.

북한은 거부권을 행사하는 유엔에서도 강력한 후원자를 확보했다.

바실리 네벤지아 유엔 주재 러시아 대사는 유엔 안보리에서 북한의 핵실험이나 탄도미사일 발사를 막기 위해 유엔이 부과한 대북제재는 “타당성을 잃고 현실과 동떨어져 있다”고 말했다.

러시아는 2006년 유엔 결의안 1718호가 통과돼 7인으로 구성된 패널이 설립된 이후 대북제재가 그 목적을 달성하지 못했거나 한반도 상황 개선에 기여하지 못했다고 주장했다.

유엔 제재는 북한과의 무기 이전을 금지하고 있지만 김정일 정권은 우크라이나에서 푸틴 대통령의 전쟁 노력에 무기를 공급하는 대규모 공급자가 됐다.

출처 : KBS뉴스

지난 2월 신원식 국방부 장관은 북한의 군수공장이 수백만 발의 포탄을 포함해 러시아에 보낼 무기를 생산하기 위해 최대의 능력을 갖추고 가동되고 있다고 밝혔다.

우크라이나는 또한 자국 내 목표물을 공격한 후 북한이 만든 탄도미사일 잔해를 발견했다고 밝혔다.

바버라 우드워드 유엔 주재 영국 대사는 러시아의 거부권을 “매우 우려스럽다”고 말했다.

우드워드 대사는 “이번 거부권은 북한 주민에 대한 우려나 제재의 유효성을 보여주는 것이 아니다”라며 “러시아가 우크라이나를 상대로 사용할 무기를 찾기 위해 제재를 회피하고 위반할 수 있는 자유를 얻는 것”이라 주장했다.

우리나라 외교부도 러시아의 결정에 대해 “무책임하다”고 비판했다.

author-img
권율 기자
gwonyyyy@pikle.io

댓글0

300

댓글0

[인사이트] 랭킹 뉴스

  • 팔아버린 지분 다시 사들이는 CJ올리브영...장남 승계설 나온 이유
  • 6년 만에 법정에서 만난 최태원·노소영...출석 태도 확연하게 달랐다
  • 서울 도심으로 떠난 이마트 본사, 빈 건물을 '이 회사'가 다 사갔다
  • "민심이 판결 내렸다" 총선 평가한 북한, 과거 선거엔 어떤 말 했냐면...
  • '무노조 경영' 고수하던 삼성전자, 노조 창립 허락하게 된 진짜 이유
  • 북한 김정은, 중국 서열 3위의 북한 방문에 각별한 의전 눈길

[인사이트] 공감 뉴스

  • 이란의 무차별 이스라엘 공격에 비트코인도 무너졌다는데...
  • 국내 몇 없는 재벌 여성 경영인...'한진 조현민'의 복귀 5년 차 성과는?
  • 여긴 임대아파트인데...무료로 장기주차 중이라는 슈퍼카의 정체
  • 이스라엘 "이란, 대가를 치를 것" 경고…세계 정상은 자제 촉구
  • 한화의 차기 회장 확실시된 '김동관', 어떤 인물인지 봤더니...
  • MS·아마존·오픈AI...빅테크 거물들이 최근 꽂힌 사업, IT분야 아니었다

당신을 위한 인기글

  • 재택 근무하고 싶을때.jpg
  • 싱글벙글 토익 성적 발표기간 단축 공지.jpg – 실시간 베스트 갤러리
  • 현재 난리난 버거킹 뉴와퍼 후기.JPG – 인스티즈(instiz) 이슈 카테고리
  • 모델로서도 커리어가 역대 최고수준인 블랙핑크 제니.jpg
  • 사쿠라가 코첼라 이후 쓴 글 전문
  • 2024 유행할 7부바지 카프리팬츠 스타일
  • 엄정화, 반려견 ‘슈퍼’와 함께 즐긴 전시회…”슈퍼와 녹색 공룡”
  • LG전자, 美 뉴욕 타임스퀘어에 ‘눈표범’ 불러왔다…멸종위기종 인식 캠페인
  • 조회수 폭발! 장원영 긱시크룩 가방 안경 어디꺼?
  • 7년 만에 다시 만난다는 소식 전한 두 남녀
  • [종합] ‘매파 충격’ 파월, 조기 금리 인하 기대 종지부
  • 진아름 제주 여행룩 프라다 가방 리나일론 백팩 20대 30대 명품백 추천

[인사이트] 인기 뉴스

  • 팔아버린 지분 다시 사들이는 CJ올리브영...장남 승계설 나온 이유
  • 6년 만에 법정에서 만난 최태원·노소영...출석 태도 확연하게 달랐다
  • 서울 도심으로 떠난 이마트 본사, 빈 건물을 '이 회사'가 다 사갔다
  • "민심이 판결 내렸다" 총선 평가한 북한, 과거 선거엔 어떤 말 했냐면...
  • '무노조 경영' 고수하던 삼성전자, 노조 창립 허락하게 된 진짜 이유
  • 북한 김정은, 중국 서열 3위의 북한 방문에 각별한 의전 눈길

[인사이트] 추천 뉴스

  • 이란의 무차별 이스라엘 공격에 비트코인도 무너졌다는데...
  • 국내 몇 없는 재벌 여성 경영인...'한진 조현민'의 복귀 5년 차 성과는?
  • 여긴 임대아파트인데...무료로 장기주차 중이라는 슈퍼카의 정체
  • 이스라엘 "이란, 대가를 치를 것" 경고…세계 정상은 자제 촉구
  • 한화의 차기 회장 확실시된 '김동관', 어떤 인물인지 봤더니...
  • MS·아마존·오픈AI...빅테크 거물들이 최근 꽂힌 사업, IT분야 아니었다

당신을 위한 인기글

  • 재택 근무하고 싶을때.jpg
  • 싱글벙글 토익 성적 발표기간 단축 공지.jpg – 실시간 베스트 갤러리
  • 현재 난리난 버거킹 뉴와퍼 후기.JPG – 인스티즈(instiz) 이슈 카테고리
  • 모델로서도 커리어가 역대 최고수준인 블랙핑크 제니.jpg
  • 사쿠라가 코첼라 이후 쓴 글 전문
  • 2024 유행할 7부바지 카프리팬츠 스타일
  • 엄정화, 반려견 ‘슈퍼’와 함께 즐긴 전시회…”슈퍼와 녹색 공룡”
  • LG전자, 美 뉴욕 타임스퀘어에 ‘눈표범’ 불러왔다…멸종위기종 인식 캠페인
  • 조회수 폭발! 장원영 긱시크룩 가방 안경 어디꺼?
  • 7년 만에 다시 만난다는 소식 전한 두 남녀
  • [종합] ‘매파 충격’ 파월, 조기 금리 인하 기대 종지부
  • 진아름 제주 여행룩 프라다 가방 리나일론 백팩 20대 30대 명품백 추천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