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 메뉴 바로가기 (상단) 본문 컨텐츠 바로가기 주요 메뉴 바로가기 (하단)

북한 김정은, 나무 심으려고 삽까지 들었다… 숨은 의도는?

권지아 기자 조회수  

북한의 식목일 ‘식수절’
산림 복구에 강한 의지 보이는 김정은
직접 식수하는 모습도 공개

출처 : MBC뉴스

북한 김정은 국무위원장은 군사력 증강에만 몰두하는 것처럼 보이나 ‘나무 심기’에도 진심이라고 한다. 매년 직접 삽까지 들어가며 챙기는 국가 지정 기념일이 있다고 하는데, 그 뒤에 숨은 의도가 궁금증을 자아냈다.

우리나라 식목일처럼 북한에도 나무 심는 날이 있다. 3월 2일 ‘식수절’로, 이 시기 북한의 여러 여러 도·시·군들에서 나무 심기를 진행한다. 일반 주민뿐 아니라 북한 고위급 간부들까지 총출동하고, 김정은 위원장도 나선다.

지난 2022년 김 위원장은 평양 화성지구에서 제2차 초급당비서대회 참가자들과 기념 식수했다, 당시 선글라스를 낀 채 삽질을 하는 모습이 화제가 된 바 있다.

출처 : MBC뉴스

이후 김 위원장은 2년 연속 식수절에 공식 일정에 나오진 않았지만, 나무 심기의 중요성을 설파하고 있다.

관영 매체인 조선중앙통신은 지난해 “평양시의 구역, 군과 공장, 기업소의 일꾼들, 근로자들은 나라의 자연부원을 늘이고 국토의 면모를 일신시키자”고 보도하는가 하면 올해엔 “’지방발전 20×10′ 정책을 신속히 추진하기 위해 빨리 자라는 나무를 심어야 한다”고 독려했다.

특히 노동신문은 이번 식수절에 “해마다 맞는 식수절이지만 올해의 식수절은 다르다”며, “부흥 강국의 새 전기를 펼치기 위한 투쟁에 더욱 힘차게 떨쳐나설 의지를 배가해주는 참으로 의미 깊은 날”이라 말했다.

출처 : VOA

통일부에 따르면 김정은 위원장은 2012년 담화를 발표하며 “나라의 산림 실태가 심각하다”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10년 안으로 벌거숭이산들을 모두 수림화하겠다는 의지를 드러냈다.

북한은 심각한 경제난과 대기근으로 극심한 산림황폐화를 겪었기 때문이다. 북한 지역의 80%가 산림임에도 불구하고, 과도한 벌채 등으로 황폐해져 가뭄, 홍수, 산사태 등 자연재해가 빈번히 발생한다.

그 이후 김 위원장은 매년 신년사에에 ‘산림복구’를 강조할 정도로 산림복구를 주요 정책으로 추진하고 있다. 2015년엔 산림조성사업을 특별히 지시하기도 했다.

실제로 북한 평양에는 전력이 공급되고 있지만, 아직 대다수 지역은 목재를 활용하고 있다.

출처 : VOA

그러나 이러한 북한의 노력에도 여전히 황무지가 많은 것으로 전해졌다. 조사에 따르면 북한 산림의 20~30%인 200만~300만 ha가 훼손됐다고 한다.

영국의 위기관리 전문기업 ‘메이플크로포트’가 발표한 ‘산림황폐화 지수’에서 북한이 전 세계 180여개국 가운데 세 번째로 위중한 것으로 드러났으며, 아시아 개발은행과 UN 보고서는 북한의 삼림 비율이 1990년 68%에서 2010년 47%로 20년 만에 급격히 줄었다고 밝히기도 했다.

국내 북한 전문가들은 “북한 혼자서는 산림조성에 성공하기는 거의 불가능하다”고 분석하고 있다.

출처 : MBC뉴스

한편 북한의 식수절은 원래 4월 6일이었다.

그러나 김일성 주석과 김정일 국방위원장으로 1946년 3월 2일 평양 모란봉에 올라 산림조성 구상을 제시한 것을 기념해 지난 1999년에 3월 2일로 변경했다.

식수절에 북한주민은 나무 심기와 산림 보호 활동에 참여한다.

author-img
권지아 기자
fv_editor@fastviewkorea.com

댓글0

300

댓글0

[인사이트] 랭킹 뉴스

  • “코인논란 의원도 포함돼..” 민주당이 힘 키우려고 벌이는 일 (+국힘)
    "코인논란 의원도 포함돼" 민주당이 힘 키우려고 벌이는 일
  • ‘민희진 레이블의 본사‘ 하이브의 용산 사옥, 부동산 가치만 무려...
  • 하이브·민희진 싸움 원인인 ‘표절 논란’,법적으로 보니 민심과 달랐다
    하이브·민희진 싸움 원인인 '표절 논란', 법적으로 보니 민심과 달랐다
  • 매일 욕설에 물컵 던지던 ‘갑질 오너’들, 지금 뭐 하는지 봤더니…
    매일 욕설에 물컵 던지던 '갑질 오너'들, 지금 뭐 하는지 봤더니...
  • SM 떠난 이수만, 끝까지 회사에 세금 부담 안겼는데…최신 근황은?
  • "민희진 탈취 시도 맞다" 임직원 달랜 하이브 CEO 박지원, 전 직장 눈길

[인사이트] 공감 뉴스

  • '4대 엔터' 직원 연봉 비교해봤더니...가장 높은 연봉 주는 곳 어디?
  • “터질 게 터졌다.”…하이브의 문어발식 경영, 자회사만 몇 개냐면요
    “터질 게 터졌다”…하이브의 문어발식 경영, 자회사만 몇 개냐면요
  • “SM 출신들 모여 방시혁 뒤통수” … ‘민희진 사단’ 핵심 멤버는 누구?
    “SM 출신들 모여 방시혁 뒤통수”…‘민희진 사단’ 핵심 멤버는 누구?
  • 북한에서 ‘이 행동’하면 2만 5천 명 앞에서 총살당합니다 (+충격)
    북한에서 '이 행동'하면 2만 5천 명 앞에서 총살당합니다 (+충격)
  • 북한, 우리 돈 빌려 철도 짓더니 갚지도 않고 '이것' 철거했다...
    북한, 우리 돈 빌려 철도 짓더니...갚지도 않고 '이것' 철거했다
  • “삼성 유럽서 일냈네”…‘밀레’제치고 14년 만에 유럽 빌트인 시장 1위

당신을 위한 인기글

  • 카타르 월드컵을 추억하며…도하 ‘스톱오버’ 여행
  • 청룡 기운 받으러 떠나는 국내 여행지 5
  • 中 톈주산 찾은 한국 단체관광객 보고 현지 언론이 보인 반응
  • “그냥 동의 했다가 오열!” 사고 났죠? 제발 대충하지 마세요!!!
  • “진짜 힘들겠네” 유독 서울시 트럭들 확 줄어든 이유
  • “오죽했으면 공짜로 해주나” 정부, 화물차 운전자들 제발 지켜달라 오열!
  • [영상] 홍콩 암호화폐 거래소 해시키, 조용히 바이낸스 거래 퇴출
  • 아이스박스 테이프 뜯는 ‘방향’만 바꿨더니 이렇게 편해진다고!?
  • 테슬라, 자율주행차 호출 앱 예고
  • 테슬라 모델S 운전자, 미국 워싱턴에서 오토바이 운전자 치어 사망
  • IEA, “올 해 전동화차 점유율 20% 전망, 향후 10년 점유율 급증할 것”
  • 테슬라, 2024년 1분기 순이익 55% 감소

함께 보면 좋은 뉴스

  • 1
    한진칼, 1,400억 원에 와이키키리조트호텔 재매각 추진

    부동산·경제 

  • 2
    “고객님 떠나지 마세요” 쿠팡이츠가 횟수·금액 제한 없이 무료 배달하는 지역

    기업·산업 

  • 3
    독일 3사로 불렸는데...벤츠, BMW 다음 아우디 아니었다

    기업·산업 

  • 4
    "경기,서울 제일 많았다" 2024년 한국인 5분의 1은 ‘이렇게’ 산다는데…

    정치·사회 

  • 5
    'K-방산' 최고라는데...이스라엘은 왜 한국 무기를 안 쓸까?

    기업·산업 

[인사이트] 인기 뉴스

  • “코인논란 의원도 포함돼..” 민주당이 힘 키우려고 벌이는 일 (+국힘)
    "코인논란 의원도 포함돼" 민주당이 힘 키우려고 벌이는 일
  • ‘민희진 레이블의 본사‘ 하이브의 용산 사옥, 부동산 가치만 무려...
  • 하이브·민희진 싸움 원인인 ‘표절 논란’,법적으로 보니 민심과 달랐다
    하이브·민희진 싸움 원인인 '표절 논란', 법적으로 보니 민심과 달랐다
  • 매일 욕설에 물컵 던지던 ‘갑질 오너’들, 지금 뭐 하는지 봤더니…
    매일 욕설에 물컵 던지던 '갑질 오너'들, 지금 뭐 하는지 봤더니...
  • SM 떠난 이수만, 끝까지 회사에 세금 부담 안겼는데…최신 근황은?
  • "민희진 탈취 시도 맞다" 임직원 달랜 하이브 CEO 박지원, 전 직장 눈길

지금 뜨는 뉴스

  • 1
    북한 김정은의 ‘검은 금고’라는 '노동당 39호실'은 어떻게 탄생했나

    위클리 

  • 2
    NC소프트 ‘택탄’ 상표 출원…신작 출시 임박 기대 고조

    부동산·경제 

  • 3
    애플, 지속가능경영...“2030년까지 탄소 중립 달성할 계획”

    정치·사회 

  • 4
    홍콩계 자산운용사 어피너티, 8,500억 들여 SK렌터카 인수 발표

    기업·산업 

  • 5
    "세계 어디에나 있는거 아니였어?" 코카콜라 구매할 수 없는 국가 2곳

    기업·산업 

[인사이트] 추천 뉴스

  • '4대 엔터' 직원 연봉 비교해봤더니...가장 높은 연봉 주는 곳 어디?
  • “터질 게 터졌다.”…하이브의 문어발식 경영, 자회사만 몇 개냐면요
    “터질 게 터졌다”…하이브의 문어발식 경영, 자회사만 몇 개냐면요
  • “SM 출신들 모여 방시혁 뒤통수” … ‘민희진 사단’ 핵심 멤버는 누구?
    “SM 출신들 모여 방시혁 뒤통수”…‘민희진 사단’ 핵심 멤버는 누구?
  • 북한에서 ‘이 행동’하면 2만 5천 명 앞에서 총살당합니다 (+충격)
    북한에서 '이 행동'하면 2만 5천 명 앞에서 총살당합니다 (+충격)
  • 북한, 우리 돈 빌려 철도 짓더니 갚지도 않고 '이것' 철거했다...
    북한, 우리 돈 빌려 철도 짓더니...갚지도 않고 '이것' 철거했다
  • “삼성 유럽서 일냈네”…‘밀레’제치고 14년 만에 유럽 빌트인 시장 1위

당신을 위한 인기글

  • 카타르 월드컵을 추억하며…도하 ‘스톱오버’ 여행
  • 청룡 기운 받으러 떠나는 국내 여행지 5
  • 中 톈주산 찾은 한국 단체관광객 보고 현지 언론이 보인 반응
  • “그냥 동의 했다가 오열!” 사고 났죠? 제발 대충하지 마세요!!!
  • “진짜 힘들겠네” 유독 서울시 트럭들 확 줄어든 이유
  • “오죽했으면 공짜로 해주나” 정부, 화물차 운전자들 제발 지켜달라 오열!
  • [영상] 홍콩 암호화폐 거래소 해시키, 조용히 바이낸스 거래 퇴출
  • 아이스박스 테이프 뜯는 ‘방향’만 바꿨더니 이렇게 편해진다고!?
  • 테슬라, 자율주행차 호출 앱 예고
  • 테슬라 모델S 운전자, 미국 워싱턴에서 오토바이 운전자 치어 사망
  • IEA, “올 해 전동화차 점유율 20% 전망, 향후 10년 점유율 급증할 것”
  • 테슬라, 2024년 1분기 순이익 55% 감소

추천 뉴스

  • 1
    한진칼, 1,400억 원에 와이키키리조트호텔 재매각 추진

    부동산·경제 

  • 2
    “고객님 떠나지 마세요” 쿠팡이츠가 횟수·금액 제한 없이 무료 배달하는 지역

    기업·산업 

  • 3
    독일 3사로 불렸는데...벤츠, BMW 다음 아우디 아니었다

    기업·산업 

  • 4
    "경기,서울 제일 많았다" 2024년 한국인 5분의 1은 ‘이렇게’ 산다는데…

    정치·사회 

  • 5
    'K-방산' 최고라는데...이스라엘은 왜 한국 무기를 안 쓸까?

    기업·산업 

지금 뜨는 뉴스

  • 1
    북한 김정은의 ‘검은 금고’라는 '노동당 39호실'은 어떻게 탄생했나

    위클리 

  • 2
    NC소프트 ‘택탄’ 상표 출원…신작 출시 임박 기대 고조

    부동산·경제 

  • 3
    애플, 지속가능경영...“2030년까지 탄소 중립 달성할 계획”

    정치·사회 

  • 4
    홍콩계 자산운용사 어피너티, 8,500억 들여 SK렌터카 인수 발표

    기업·산업 

  • 5
    "세계 어디에나 있는거 아니였어?" 코카콜라 구매할 수 없는 국가 2곳

    기업·산업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