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 메뉴 바로가기 (상단) 본문 컨텐츠 바로가기 주요 메뉴 바로가기 (하단)

트랙터 선물에 탱크까지 탄 북한 김정은, 주민들의 민심은 어디로?

김진아 기자 조회수  

북한 김정은 국무위원장
양강도에 트랙터 선물, 신형탱크 탑승
활발한 행보 이어가는 이유는?

출처 : 뉴스1

북한 김정은 국무위원장이 최근 막강한 군사력을 자랑하는가하면 주민 달래기에 나선 행보를 보여주고 있다.

지난달 28일 ‘지방발전 20X10’ 정책의 일환인 평안남도 성천국 지방공업공장의 건설 착공식에 참석하며 ”이제야 지방 발전에 나선 것에 송구하다“고 말했다.

시일 후엔 양강도에 트랙터를 보냈다.

조선중앙통신은 지난 6일 이 사실을 보도하며 ”트랙터에는 국가의 전면적 부흥발전을 실현해나가는 보람찬 투쟁에서 양강도가 앞장서기를 바라는 당중앙의 각별한 믿음과 기대가 깃들어있다“고 전했다.

출처 : 뉴스1

14일엔 김 위원장이 신형 탱크에 올라탄 모습이 공개됐다.

조선중앙통신은 ”김정은 위원장이 선인민군 땅크(탱크)병대연합부대간 대항훈련경기를 지도했다“고 보도했다.

김 위원장은 “신형 주력 땅크가 매우 우수한 타격력과 기동력을 훌륭히 보여준데 대하여 만족을 금치 못했다”며 “우리 군대가 세계에서 제일 위력한 땅크를 장비하게 되는 것은 크게 자부할 만한 일”이라고 말했다고 한다.

그가 신형탱크를 직접 몰려 얼굴을 빼꼼 내민 사진도 함께 보도됐다.

이번 훈련은 한미 연합훈련인 ‘자유의 방패’ 연습에 대응해 이뤄진 것으로 보인다. 군사외교를 극도로 견제하면서 북한군 체계의 건재함을 보여주려는 의도로 풀이됐다.

실제로 통일부는 “김정은이 이번 ‘자유의 방패’ 연습 기간 세 차례나 부대를 지도했다”고 밝혔다.

출처 : 뉴스1

북한 전문가들은 이러한 김정은의 행보를 두고 ”북한 주민의 민심 이반을 막으려고 하는 의도“라 풀이했다.

현재 극심한 경제난으로 북한 주민의 민심이 동요하고 사상이 이완하고 있다는 것.

국내에 입국한 탈북자 수는 코로나19 차단을 위해 국경을 봉쇄한 2020년부터 세 자리수로 떨어지더니 2021년 63명, 2022년 67명을 각각 기록하며 두 자릿수로 급감했다. 그러더니 지난해 1분기 34명으로 증가 추세를 보였다.

북한의 지난해 국민총소득(GNI·36조2000억원)을 인구 수(2570만명)로 나눈 1인당 GNI는 143만원에 불과하는 등 경제 침체에 빠졌다.

출처 : 뉴스1

앞서 김정은 위원장과 노동당은 민심 동요 차단에 애를 썼다. 지난해엔 제6호 태풍 ‘카눈’으로 수해를 입은 흙탕물 논에 직접 들어가 간부들에게 대책을 지시했다.

노동당 기관지 노동신문은 최근 ‘조선옷'(한복)의 중요성을 부쩍 강조했다. 지난달 25일자에서 “세상에는 수많은 민족이 있으며 민족옷도 다양하지만 우리 조선옷처럼 형성 첫 시기부터 오늘까지 사람들의 옷 형식에 널리 이용되고 있는 완전한 형식미를 갖춘 민족옷은 드물다”고 적었다.

author-img
김진아 기자
124sgggma@pikle.io

댓글0

300

댓글0

[인사이트] 랭킹 뉴스

  • 빙그레 이력서에 지원동기가 없다? 실제 담당자 얘기 들어보니...
  • 합격자 1천명 넘긴 변호사시험, '로스쿨 독식 현상' 얼마나 심하냐면...
  • ‘총수 공백 1년’… 이차 전지 대장주 ‘에코프로’ 이렇게 바꿔놨습니다
    ‘총수 공백 1년’…2차 전지 대장주 ‘에코프로’ 이렇게 바꿔놨습니다
  • “비트코인은 올랐지만...우린 보릿고개도 겨우 넘었습니다”
    “비트코인은 올랐지만...우린 보릿고개도 겨우 넘었습니다”
  • 부인에게 회사 지분 선물한 코오롱 이웅열, 후계자에겐 얼마나 넘겼나 보니...
  • “북한이 하면 우리도 한다”…남 VS 북 공중에서 붙으면 누가 이길까?
    “북한이 하면 우리도 한다”…남vs북 공중에서 붙으면 누가 이길까?

[인사이트] 공감 뉴스

  • "샤넬백이 이 가격이라고?" 쇼핑족들의 명품성지 된 '이 나라'
    "샤넬백이 이 가격이라고?" 쇼핑족들의 명품성지 된 '이 나라'
  • 북한 김정은이 요즘 '벽화'를 지우고 있는 이유, 의외였다
    북한 김정은이 요즘 '벽화'를 지우고 있는 이유, 의외였다
  • “쿠팡 이탈 소비자 잡는다” 네이버, 당일 및 일요 배송 시작
  • 김지원 63억, 박민영 110억, 윤아 100억...30대 여배우들의 건물 위치
  • 'MZ세대 성지'만든 재벌 3세 회장...재계에서 신기록 남긴 인물이었다
  • 취준생 울리는 토익 응시료 인상, 비용 다 누구 지갑으로 들어가냐면...

당신을 위한 인기글

  • 5분이면 됩니다! 목 늘어난 티셔츠 ‘새것’처럼 만드는 법
  • 믿기 힘들겠지만.. 17대1로 싸운 썰 푼다.
  • 헬다이버 발매트 만들기 – 실시간 베스트 갤러리
  • 알리 옷+신발 후기 보고가라 – 실시간 베스트 갤러리
  • [금주의 신상] 4월 3주차 신제품 먹거리 모음.jpg
  • 댕댕이 -ㅅ- 표정의 진실
  • 올드보이 귀환?…한미그룹 “실적개선·경영안정”
  • “더 이상 갈 데가 없어요”···2금융 중금리 대출 취급 ‘뚝’
  • EU 견제에도 건재할까…中, 작년 풍력터빈 수출 60% 급증
  • [아시아증시] 전반적 강세…중동 리스크 완화 효과
  • ‘뉴진스 엄마’ 관련 방금 전해진 충격적인 소식
  • 공정위, 엔씨 ‘리니지 슈퍼 계정’ 의혹 관련 현장 조사

함께 보면 좋은 뉴스

  • 1
    "세계 어디에나 있는거 아니였어?" 코카콜라 구매할 수 없는 국가 2곳

    기업·산업 

  • 2
    "中 손 떼니..." 게임업계 탑3의 1분기 실적 평가, 알려드립니다

    금융 

  • 3
    "오랜 절친이지만…" 현대 장남과 한화 장남이 경쟁중이라는 사업

    기업·산업 

  • 4
    국내 이동통신3사가 추진하는 사업"10억 년 걸릴 문제를 단 100초 만에 풀어요"

    기업·산업 

  • 5
    “해냈다” 삼성전자, 성능 25%·용량 30% 올린 LPDDR5X D램 개발 성공

    부동산·경제 

[인사이트] 인기 뉴스

  • 빙그레 이력서에 지원동기가 없다? 실제 담당자 얘기 들어보니...
  • 합격자 1천명 넘긴 변호사시험, '로스쿨 독식 현상' 얼마나 심하냐면...
  • ‘총수 공백 1년’… 이차 전지 대장주 ‘에코프로’ 이렇게 바꿔놨습니다
    ‘총수 공백 1년’…2차 전지 대장주 ‘에코프로’ 이렇게 바꿔놨습니다
  • “비트코인은 올랐지만...우린 보릿고개도 겨우 넘었습니다”
    “비트코인은 올랐지만...우린 보릿고개도 겨우 넘었습니다”
  • 부인에게 회사 지분 선물한 코오롱 이웅열, 후계자에겐 얼마나 넘겼나 보니...
  • “북한이 하면 우리도 한다”…남 VS 북 공중에서 붙으면 누가 이길까?
    “북한이 하면 우리도 한다”…남vs북 공중에서 붙으면 누가 이길까?

지금 뜨는 뉴스

  • 1
    “현지 고객에 최선 다할 것” 현대캐피탈, 현대차 따라 호주·인도네시아 사업 개척 나선다

    정치·사회 

  • 2
    포스코, 국내 최초 수산화리튬 상업 생산 성공…“초도 출하”

    금융 

  • 3
    삼성전자 반도체, ‘中자동차’ 시장 겨냥한 베이징모터쇼 첫 참가

    기업·산업 

  • 4
    LG전자 조주완 CEO...美 방문해 MS 대표 만나 ‘AI 협업’ 가속화

    정치·사회 

  • 5
    ‘눈물의 여왕’ 시청률 고공행진 속 주가는 나락 가는 이유, 살펴보니…

    부동산·경제 

[인사이트] 추천 뉴스

  • "샤넬백이 이 가격이라고?" 쇼핑족들의 명품성지 된 '이 나라'
    "샤넬백이 이 가격이라고?" 쇼핑족들의 명품성지 된 '이 나라'
  • 북한 김정은이 요즘 '벽화'를 지우고 있는 이유, 의외였다
    북한 김정은이 요즘 '벽화'를 지우고 있는 이유, 의외였다
  • “쿠팡 이탈 소비자 잡는다” 네이버, 당일 및 일요 배송 시작
  • 김지원 63억, 박민영 110억, 윤아 100억...30대 여배우들의 건물 위치
  • 'MZ세대 성지'만든 재벌 3세 회장...재계에서 신기록 남긴 인물이었다
  • 취준생 울리는 토익 응시료 인상, 비용 다 누구 지갑으로 들어가냐면...

당신을 위한 인기글

  • 5분이면 됩니다! 목 늘어난 티셔츠 ‘새것’처럼 만드는 법
  • 믿기 힘들겠지만.. 17대1로 싸운 썰 푼다.
  • 헬다이버 발매트 만들기 – 실시간 베스트 갤러리
  • 알리 옷+신발 후기 보고가라 – 실시간 베스트 갤러리
  • [금주의 신상] 4월 3주차 신제품 먹거리 모음.jpg
  • 댕댕이 -ㅅ- 표정의 진실
  • 올드보이 귀환?…한미그룹 “실적개선·경영안정”
  • “더 이상 갈 데가 없어요”···2금융 중금리 대출 취급 ‘뚝’
  • EU 견제에도 건재할까…中, 작년 풍력터빈 수출 60% 급증
  • [아시아증시] 전반적 강세…중동 리스크 완화 효과
  • ‘뉴진스 엄마’ 관련 방금 전해진 충격적인 소식
  • 공정위, 엔씨 ‘리니지 슈퍼 계정’ 의혹 관련 현장 조사

추천 뉴스

  • 1
    "세계 어디에나 있는거 아니였어?" 코카콜라 구매할 수 없는 국가 2곳

    기업·산업 

  • 2
    "中 손 떼니..." 게임업계 탑3의 1분기 실적 평가, 알려드립니다

    금융 

  • 3
    "오랜 절친이지만…" 현대 장남과 한화 장남이 경쟁중이라는 사업

    기업·산업 

  • 4
    국내 이동통신3사가 추진하는 사업"10억 년 걸릴 문제를 단 100초 만에 풀어요"

    기업·산업 

  • 5
    “해냈다” 삼성전자, 성능 25%·용량 30% 올린 LPDDR5X D램 개발 성공

    부동산·경제 

지금 뜨는 뉴스

  • 1
    “현지 고객에 최선 다할 것” 현대캐피탈, 현대차 따라 호주·인도네시아 사업 개척 나선다

    정치·사회 

  • 2
    포스코, 국내 최초 수산화리튬 상업 생산 성공…“초도 출하”

    금융 

  • 3
    삼성전자 반도체, ‘中자동차’ 시장 겨냥한 베이징모터쇼 첫 참가

    기업·산업 

  • 4
    LG전자 조주완 CEO...美 방문해 MS 대표 만나 ‘AI 협업’ 가속화

    정치·사회 

  • 5
    ‘눈물의 여왕’ 시청률 고공행진 속 주가는 나락 가는 이유, 살펴보니…

    부동산·경제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