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 메뉴 바로가기 (상단) 본문 컨텐츠 바로가기 주요 메뉴 바로가기 (하단)

“돈만 벌 수 있는 게 아니다” 선거에 블록체인 적용한 학교의 투표 결과

권지아 기자 조회수  

한동대, 총학 선거에 블록체인 도입
높은 유효투표율 달성
‘블록체인의 국가’ 에스토니아

출처 : 한동대학교

블록체인은 블록에 데이터를 담아 체인 형태로 연결, 수많은 컴퓨터에 동시에 이를 복제해 저장하는 분산형 데이터 저장 기술이다. 대표적으로 가상통화에 사용되어 ‘돈을 벌 수 있는 기술’로 인식하는 사람이 많다. 그렇지만 블록체인을 활용해 투표를 진행하는 사례도 늘고 있다.

최근 매일경제에 따르면 한동대학교는 총학생회장 선거에 블록체인 시스템을 도입했다.

블록체인 기반의 투명한 커뮤니티 플랫폼인 ‘위퍼블릭(Wepublic)’을 통해 투표를 진행했고, 총유권자 3975명 중 2125명이 선거에 참여해 유효투표를 달성했다.

출처 : 위퍼블릭

한동대 측이 블록체인 커뮤니티로 투표를 진행한 건 투명성을 보장하기 위함이었다.

학생회는 “투표에 활용된 ‘위퍼블릭 월렛’은 DID(탈중앙화 신원증명) 기술을 적용해 대리 투표 가능성을 차단한다”고 설명했다. 또, 스마트폰 애플리케이션만 설치하면 선거에 참여할 수 있기 때문에 높은 참여율을 기록했다.

다만 단독후보에 대한 찬성표가 절반에 미치지 못해 최종 당선자는 나오지 않았다고 한다.

출처 : Forbes

이처럼 블록체인 기술이 투표에 도입된 사례는 한동대가 처음이 아니다.

‘블록체인 강국’이라 물리는 동유럽 국가 에스토니아는 인구 130만 명의 작은 나라로 2008년부터 모든 전자 시스템에 블록체인 기술을 도입해왔다. 에스토니아 국민은 태어나자마자 디지털 칩이 내장된 전자신분증을 발급받는다.

지난 2011년에는 국회의원 선거에 블록체인 기반 전자투표를 수행한 결과 투표율이 이전보다 5배나 오르기도 했다.

조작 가능성이 높아지고 투표 참여율 저조하리란 일각의 우려와 달리 고령층, 해외 거주자 등 선거에 참여하기 상대적으로 어려운 계층이 간편한 전자투표 방식을 택하는 비중이 높아졌다는 설명이다.

출처 : 서울선거관리위원회

블록체인을 활용한 투표는 다른 국가에서도 진행되고 있다.

지난 2014년 창당된 스페인의 포데모스(Podemos) 당은 블록체인 기반 투표 ‘아고라 보팅(Agora Voting)’을 도입했다.

2018년 미국 웨스트버지니아주는 당시 중간선거에 블록체인 기술을 적용한 모바일 투표를 도입했다. 해외에 거주하고 있는 유권자들이 모바일을 통해 투표를 할 수 있도록 하기 위함이었다.

우리나라는 중앙선거관리위원회에서 ‘케이보팅(k-voting)’이라는 생활선거 온라인투표 시스템을 개발한 적이 있다. 민간 영역에서 아파트 입주자 대표 선거, 회사, 조합, 대학교 학생회 선거에서 많이 쓰였으나 소프트웨어 진흥법에 따라 2021년 10월 1일부터 민간영역온라인 투표 서비스 운영이 종료됐다.

출처 : 뉴스1

한편 오는 4월 10일 진행될 제22대 총선에서 갤럭시 스마트폰 사용자는 휴대전화 하나만 들고 가면 간편하게 본인 확인 후 투표할 수 있게 됐다.

삼성페이에서 삼성월렛으로 업그레이드된 앱은 모바일 신분증 서비스를 제공한다.

삼성월렛으로 발급받은 모바일 신분증은 블록체인과 실시간 연동돼 외부 침입이나 악성 프로그램 등 위협을 원천적으로 차단한다.

author-img
권지아 기자
fv_editor@fastviewkorea.com

댓글0

300

댓글0

[금융] 랭킹 뉴스

  • "中 손 떼니..." 게임업계 탑3의 1분기 실적 평가, 알려드립니다
  • 포스코, 국내 최초 수산화리튬 상업 생산 성공…“초도 출하”
  • 테슬라, 전 직원 10% 해고 발표에 '이것'도 지연된다는데...
  • 백종원의 아픈 손가락...IPO 재도전하며 접었다는 법인은 이겁니다
  • 카카오엔터, ‘빌보드’와 파트너십 체결 “K팝 글로벌 시장에 선보일게요”
  • 넥슨, MMORPG '히트 2' 일본 출시…“글로벌 진출 나선다”

[금융] 공감 뉴스

  • SBS 관계 건설사가 '60억 기업어음'을 부도처리한 이유
  • '세계 비만 인구 10억 명' 실화? 비만치료제 관련주 현황
  • '배터리 아저씨' 박순혁이 금감원장에 밝힌 '공매도' 솔직 의견
  • 증권사 회장보다 높은 연봉 받는다는 과장님, 정작 현실은...
  • 美 채권 상장 1년 만에 순자산 '1조' 돌파한 상품
  • 9조 8000억 원 배당 지급 계획 있다고 밝힌 ‘국민주’라 불리는 이것

당신을 위한 인기글

  • 中증시, ‘기준금리 동결’ 실망감에 하락…외인 ‘사자’
  • 리트윗 폭발 중! 떡상 중인 원피스 브랜드 모음
  • 인플루언서 집 훔쳐보던 공인중개사, 결국… 끔찍한 결말
  • 개인정보위, 알리·테무 조사결과 상반기 내놓는다
  • ‘생방송 오늘저녁’…육회 비빈밥
  • “1초 만에 파라솔 뚝딱” SNS에서 난리 난 신박한 우산텐트
  • 미코 출신 “남군 기준으로 체력 특급, 여군이라 안되는 건 불합리”
  • “지코랑 블랙핑크 제니라고?”… 전 세계 팬들 난리 난 투 샷 (+사진)
  • 공개 열애 하더니… 급 전해진 안타까운 소식
  • [투자의 창] 미국채 금리를 움직일 수 있는 5가지 주요 요인
  • 눈물샘 자극하는 커플의 결말, 결국…
  • 알리‧테무 향해 칼 빼든 개보위, 中에 “한국법 준수” 요청

함께 보면 좋은 뉴스

  • 1
    북한 김정은의 ‘검은 금고’라는 '노동당 39호실'은 어떻게 탄생했나

    위클리 

  • 2
    “쿠팡 이탈 소비자 잡는다” 네이버, 당일 및 일요 배송 시작

    인사이트 

  • 3
    NC소프트 ‘택탄’ 상표 출원…신작 출시 임박 기대 고조

    부동산·경제 

  • 4
    애플, 지속가능경영...“2030년까지 탄소 중립 달성할 계획”

    정치·사회 

  • 5
    홍콩계 자산운용사 어피너티, 8,500억 들여 SK렌터카 인수 발표

    기업·산업 

[금융] 인기 뉴스

  • "中 손 떼니..." 게임업계 탑3의 1분기 실적 평가, 알려드립니다
  • 포스코, 국내 최초 수산화리튬 상업 생산 성공…“초도 출하”
  • 테슬라, 전 직원 10% 해고 발표에 '이것'도 지연된다는데...
  • 백종원의 아픈 손가락...IPO 재도전하며 접었다는 법인은 이겁니다
  • 카카오엔터, ‘빌보드’와 파트너십 체결 “K팝 글로벌 시장에 선보일게요”
  • 넥슨, MMORPG '히트 2' 일본 출시…“글로벌 진출 나선다”

지금 뜨는 뉴스

  • 1
    "세계 어디에나 있는거 아니였어?" 코카콜라 구매할 수 없는 국가 2곳

    기업·산업 

  • 2
    "오랜 절친이지만…" 현대 장남과 한화 장남이 경쟁중이라는 사업

    기업·산업 

  • 3
    김지원 63억, 박민영 110억, 윤아 100억...30대 여배우들의 건물 위치

    인사이트 

  • 4
    'MZ세대 성지'만든 재벌 3세 회장...재계에서 신기록 남긴 인물이었다

    인사이트 

  • 5
    취준생 울리는 토익 응시료 인상, 비용 다 누구 지갑으로 들어가냐면...

    인사이트 

[금융] 추천 뉴스

  • SBS 관계 건설사가 '60억 기업어음'을 부도처리한 이유
  • '세계 비만 인구 10억 명' 실화? 비만치료제 관련주 현황
  • '배터리 아저씨' 박순혁이 금감원장에 밝힌 '공매도' 솔직 의견
  • 증권사 회장보다 높은 연봉 받는다는 과장님, 정작 현실은...
  • 美 채권 상장 1년 만에 순자산 '1조' 돌파한 상품
  • 9조 8000억 원 배당 지급 계획 있다고 밝힌 ‘국민주’라 불리는 이것

당신을 위한 인기글

  • 中증시, ‘기준금리 동결’ 실망감에 하락…외인 ‘사자’
  • 리트윗 폭발 중! 떡상 중인 원피스 브랜드 모음
  • 인플루언서 집 훔쳐보던 공인중개사, 결국… 끔찍한 결말
  • 개인정보위, 알리·테무 조사결과 상반기 내놓는다
  • ‘생방송 오늘저녁’…육회 비빈밥
  • “1초 만에 파라솔 뚝딱” SNS에서 난리 난 신박한 우산텐트
  • 미코 출신 “남군 기준으로 체력 특급, 여군이라 안되는 건 불합리”
  • “지코랑 블랙핑크 제니라고?”… 전 세계 팬들 난리 난 투 샷 (+사진)
  • 공개 열애 하더니… 급 전해진 안타까운 소식
  • [투자의 창] 미국채 금리를 움직일 수 있는 5가지 주요 요인
  • 눈물샘 자극하는 커플의 결말, 결국…
  • 알리‧테무 향해 칼 빼든 개보위, 中에 “한국법 준수” 요청

추천 뉴스

  • 1
    북한 김정은의 ‘검은 금고’라는 '노동당 39호실'은 어떻게 탄생했나

    위클리 

  • 2
    “쿠팡 이탈 소비자 잡는다” 네이버, 당일 및 일요 배송 시작

    인사이트 

  • 3
    NC소프트 ‘택탄’ 상표 출원…신작 출시 임박 기대 고조

    부동산·경제 

  • 4
    애플, 지속가능경영...“2030년까지 탄소 중립 달성할 계획”

    정치·사회 

  • 5
    홍콩계 자산운용사 어피너티, 8,500억 들여 SK렌터카 인수 발표

    기업·산업 

지금 뜨는 뉴스

  • 1
    "세계 어디에나 있는거 아니였어?" 코카콜라 구매할 수 없는 국가 2곳

    기업·산업 

  • 2
    "오랜 절친이지만…" 현대 장남과 한화 장남이 경쟁중이라는 사업

    기업·산업 

  • 3
    김지원 63억, 박민영 110억, 윤아 100억...30대 여배우들의 건물 위치

    인사이트 

  • 4
    'MZ세대 성지'만든 재벌 3세 회장...재계에서 신기록 남긴 인물이었다

    인사이트 

  • 5
    취준생 울리는 토익 응시료 인상, 비용 다 누구 지갑으로 들어가냐면...

    인사이트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