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하단 바로가기

지역 기업 상생 촉진을 위해 협업 시작한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

경기도 경제과학진흥원
‘평택시 상생 협력 지원 사업’
새로운 비즈니스 요소 발굴

출처: 뉴스1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과 평택시가 기업 간의 협력을 증진하고 기업 간에 상생할 수 있는 산업 생태계를 육성하기 위해 ‘평택시 상생협력 지원사업’을 추진한다.


경과원은 ‘2024년도 평택시 상생협력 지원사업’에 참여할 기업을 오는 3월 22일(금)까지 모집한다고 13일 밝혔다.

이번 사업은 평택시 내 중소기업 5개 사를 대상으로 하며, 관내 중소기업 간의 협력을 통해 비즈니스 요소를 발굴하고, 사업화에 필요한 자금을 지원하기 위해 추진됐다.

사업을 통해 기업 간 제품생산, 아웃소싱 등 다양한 분야에서의 협력을 도모하며, 과제당 최대 1,700만 원까지 지원받을 수 있다.

참가 자격은 평택시 내에 공장을 등록한 중소기업으로, 신규 사업을 위한 협력기업을 발굴하여 1개 과제로 신청할 수 있다.

지원 항목으로는 단순 구매가 아니라, 기업 간 협력을 통한 비즈니스 요소의 사업화로 △R&D·시제품 제작·생산·유통·판매 등의 아웃소싱 △주문자 위택 생산방식(OEM), 제조업자 개발 생산방식(ODM) △공동 개발·구매·영업·장비·임차·교육 등이 있다.

정광용 균형 기회 본부장은 “상생협력 사업은 평택시 내 기업 간의 협력을 통해 기업이 상생할 수 있는 선순환 구조를 지원하는 사업”이라며 “규모가 작은 기업도 협력을 통해 연구 기반을 갖추거나 새로운 비즈니스 요소를 발굴할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0
+1
0
+1
0
+1
0
+1
0
차현아 기자의 프로필 이미지

댓글0

300

댓글0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