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이의 집2’ 한국 시리즈에만 등장한다는 역할 맡은 여배우

세계인들의 이목을 끌고 있는 ‘종이의 집 : 공동경제구역’ 파트2 가 메인 예고편을 공개했다. 지난 23일 글로벌 OTT 넷플릭스는 천재 강도단의 피날레를 담은 ‘종이의 집: 공동경제구역’ 파트2 메인 예고편과 함께 관전 포인트를 공개했다.

서울 집값 ‘뚝뚝’ 떨어져도 전혀 끄떡없다는 아파트

주택경기가 차갑게 얼어붙은 상황에서 전용면적 135㎡ 초과 서울 초대형 아파트값은 여전히 상승하고 있어 주목된다. 올해 서울 아파트 규모별 매매지수 변동폭은 초대형만 유일하게 오른 상황이다. 낙폭은 소형일수록 큰 것으로 나타났다.

분명 거래절벽인데…서울 아파트 가격 폭등한 현실적 이유

지난 12일 서울시가 발표한 자료에 따르면 8월 서울의 아파트 거래량은 1년 전보다 35% 줄어든 3,166건으로 나타났다. 이렇듯 최근 서울 아파트의 거래가 감소함에도 불구하고 아파트값은 계속 올라가는 기현상이 나타나 논란이 일고 있다.

없어서 못 산다는 서울 소형아파트, 왜 매물은 항상 없을까?

2018년 부동산 114는 지난 10년간 수도권에 공급된 소형 아파트는 18만 6723세대지만 수요 대비 공급은 약 20% 정도라고 한다. 2018년 5월에 있었던 경기도 어바인퍼스트의 일반분양은 소형 아파트의 인기를 보여주었다.

복층에 정원까지, 10억 이하 호화롭다는 펜트하우스 어떠길래?

‘펜트하우스’란 건물 최고층에 위차한 주거 공간으로, 희소가치가 높아 부의 상징으로 일컬어진다. 만만치 않은 가격의 펜트하우스 중에 과연 10억 이하의 가격을 지닌 곳이 있을까? 서울에서 1시간 이내에 위치한 10억 이하 펜트하우스를 정리해보았다.

‘천당 위의 분당’보다 비싸진 경기도 유일한 지역의 실거래가

실제 미국에서는 실리콘밸리가 위치한 산호세, 서니베일 등의 집값이 미국의 핵심 도시 뉴욕 주택의 가격을 큰 차이로 앞서고 있다.과연 ‘천당 위의 분당 위의 판교’가 경기도 최고를 넘어서 강남 집값까지 잡아낼 수 있을지 많은 이들의 귀추가 주목되고 있다.

‘싱크로율 200%’ 영화 속에 들어온 것 같은 카페 모음.zip

최근 영화 속에 등장하는 배경지나 장소를 그대로 재연해둔 카페가 사람들에게 큰 화제를 불러일으키고 있다.해당 카페들은 실제 세트장 같은 공간을 제공하며 마치 영화 속 주인공이 된 기분을 선사한다.

“밤에 가면 더 이뻐” 낮이랑은 180도 달라지는 서울 야경맛집

선선한 날씨 덕분에 밤이 되면 야외 테라스에서 시간을 보내기 좋다. 여기에 야경까지 더해져 분위기를 만끽할 수 있는 장소들 또한 인기를 끌고 있다. 오늘은 음식은 물론 야경까지 완벽한 서울의 핫플레이스 5곳을 추천한다.

돈만 있다면 살고 싶은 아파트 브랜드 3위 ‘자이’, 1위는?

얼마 전 한 설문조사를 통해 ‘가장 살고 싶은 아파트 브랜드’ 순위가 공개되면서 사람들의 이목을 집중시켰다. 조사 결과, 가장 살고 싶은 아파트 브랜드 2위는 ‘e편한세상’이 차지했으며 1위는 다름 아닌 ‘래미안’으로 밝혀졌다.

권상우 240억, 이병헌 170억, 서장훈 85억, 하정우 57억

김태희는 이를 통해 9억 8200만 원이 넘게 법인 취득세를 절감한 것으로 추정된다.

이에 네티즌들은 ‘불법은 아니라지만 허망하다’, ‘이 방법을 홍보하고 장려해서는 안 된다’, ‘사실 일반인들도 많이 이용하는 방법이다’ 등의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공개되자마자 시민들 열광하게 만든 성북구 사진 한 장

7일, 성북구는 지난해 도로가 얼어붙는 것을 방지하기 위한 도로 ‘친환경 열선시스템’ 설치를 11곳 완료했다고 밝혔다.  현재 성북구 관내에만 17곳의 도로에 열선시스템이 갖춰져 있으며, 서울 자치구 중 가장 많은 수다.

최근 1년간 아파트값 가장 많이 오른 서울 지역은 ‘강남’이 아닙니다

최근 서울, 경기를 중심으로 아파트 가격이 폭등하고 있다. 이런 가운데 최근 1년간 아파트값이 가장 많이 오른 서울 지역이 공개되었다. 하지만 많은 이들의 예상과 달리 1년간 아파트값이 가장 많이 오른 지역은 이른바 ‘노도강’ 지역이었다.

서울 택시비 인상 추진하자 덩달아 택시요금 올리겠다는 지역

서울시가 택시 요금을 올리기로 하면서 덩달아 요금을 올리겠다는 지역이 발생하고 있어 주목된다. 전국적인 택시비 줄인상 조짐에 “이럴 바엔 저렴한 모텔 잡아서 하루 자고 출근하는 게 낫겠다” 등 시민들의 불만이 터져 나오고 있다.

한전이 알짜배기 명동땅을 헐값에 팔아치울 수밖에 없었던 이유

한국전력(한전)이 수도권과 제주 지역에 위치한 ‘알짜배기’ 부동산을 헐값에 매각한다. 한전은 올해 30조 원이 넘는 적자를 낼 위기에 처하며 정부가 재무 구조 개선을 요구하자 1,700억 원의 손해를 감수하고 부동산 자산 27개소를 매각기로 했다.

서울 집값 위협하는 경기도에서 가장 비싼 아파트 순위

서울의 집값이 감당이 안 되자 서울에 인접한 경기도로 사람들이 빠져나가고 있지만 수도권 인구 유입이 멈추지 않으면서, 경기도의 집값도 서울과 비교해 만만치 않게 상승하고 있다. 경기도에서 거래된 아파트 TOP5는 어디고 얼마에 거래되었을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