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 메뉴 바로가기 (상단) 본문 컨텐츠 바로가기 주요 메뉴 바로가기 (하단)

“국민께 미안은 하지만 철회는 못 한다”는 서울대 의대 교수의 내용 전문

차현아 기자 조회수  

방재승 서울대 의대 교수
“사직서, 인생의 전부다”
“전공의들 가슴에 상처 많아”

출처 : 뉴스 1

서울대 의대 비상대책위원장인 방재승 교수가 전공의 집단 사직과 관련해 입을 열었다. “진료 차질로 인해 국민 여러분께 불편을 끼쳐 대단히 죄송하다”고 말하며 대국민 사과문을 발표한 것으로 알려졌다.

그러나 의료 파국을 막기 위한 교수들의 사직서 제출 결의는 불가피하다는 입장을 고수한 것으로 알려져 충격이다.

18일 진행된 CBS라디오《김현정의 뉴스쇼》에 출연한 방재승 비대위원장은 “의료 이용에 불편을 끼쳐 대단히 죄송하다”고 말하며 “아픈 몸을 이끌고 혹은 아픈 가족을 동행해 겨우 진료받으러 오셨는데 이번 사태로 진료에 차질이 빚어짐은 물론 불안한 마음으로 지켜보게 만든 것을 진심으로 사과드린다”고 사과의 뜻을 전했다.

출처 : 뉴스 1

“특히 교수 집단도 정말 잘못했다”고 말하며 자신을 비롯한 동료 교수들을 꾸짖었다. “국민 없이는 의사도 없다는 걸 잊고 있었다. 저는 이제 국민 여러분과 그간 미흡했던 소통을 해 국민 여러분의 고충과 어떠한 부분을 개선해야 할지 들을 것이다”라고 덧붙이며 소통에 대한 자세가 열려있음을 밝혔다.

이어 “2000명이라는 의대 증원에 대해 저희가 설득을 하면 국민이 들어주시고 지지를 해주실 줄 알았는데 아니었다. 소통이 너무 없었다”라고 말했다. “기형적인 의료 환경의 작은 희생자이자 방관자인 저희의 자기 연민으로 가장 큰 희생자인 국민의 아픔을 돌아보지 못해 정말 잘못 했다”고 거듭 사과했다.

의대 정원 증가에 맞서 집단행동 중인 사직 전공의들에 대해서는 “우리는 지금까지 교육이라는 이름으로 과도한 노동에 시달리게 한 것에 대해 문제의식을 제대로 가지지 못했다. ‘인력이 부족하니 어쩔 수 없다’는 말로 넘어간 것, 특히 전공의들이 사직이라는 선택을 하기까지 많은 고민이 있었음에도 제대로 소통을 해주지 못한 점에 대해 스승으로서 진심으로 사과드린다”고 전공의들에게도 사과를 전했다.

출처 : 뉴스 1

방재승 비대위원장은 전공의들이 의료 현장으로 복귀하지 않는 이유에 대해서도 입장을 밝혔다, “정부가 ‘2000명이라는 숫자를 고집하고 있으니 제발 대화의 장으로 나오고, 의사협회에도 원점 재논의 방침을 풀고 대화 협의체로 나오라’고 전달했다. 그러나 전공의들이 교수 집단이 중재해서 정부와의 대화 협의체를 구성한다고 했을 때 돌아온다는 보장이 없다는 것을 몰랐다”고 밝히며 “그만큼 전공의들의 가슴에 상처가 많이 있다는 것”이라고 전공의를 두둔하는 듯한 발언을 이어갔다.

이어 정부의 입장에 대한 자기 생각을 밝혔는데 방재승 비대위원장은 “전공의들이 안 돌아오고 희망이 없다고 생각한 것은 미래의 필수 의료 인력의 비전이 안 보인다는 것”이라며 “예를 들어 2020년 총파업 후 전공의들의 의견을 좀 들어줄 것으로 알았는데 실제 4년 동안 전공의들이 생각하기에 필수 의료가 나아진 게 거의 없었다”고 지적한 것으로 전해졌다.

방재승 비대위원장은 아산병원 간호사 사망사건을 언급하며 말을 이어 나갔다. “아산병원 간호사 사망 사건이 2년 전에 터졌지만 ‘그래도 필수 의료해야지’라고 생각하고 있던 와중에 갑자기 정부가 의사 수를 2000명 늘린다고 하니 필수 의료 패키지 정책의 실효성도 믿을 수 없고 그러면 우리의 갈 길을 가겠다는 것이 전공의들의 입장”이라며 “전공의들의 상심이 크다”고 대변했다.

교수들의 집단 사직 예고를 두고 정부가 ‘국민들이 받아들이기 어려울 것’이라고 말한 것에 대해 “당연히 그렇게 생각할 수 있다”고 밝히며 의료 체계 붕괴가 임박한 것에 따른 어쩔 수 없는 결정이라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출처 : 뉴스 1

방재승 위원장은 “교수가 할 수 있는 마지막 카드는 인생의 모든 것을 걸어온 교수직을 던지는 건데 오죽하면 그러겠느냐”며 현재 사태를 해결하지 못하고 4월로 넘어간다면 의대생의 유급부터 전공의의 행정처분 명령, 대형 병원 줄도산 파산으로 이어져 대한민국의 의료는 완전히 무너지기 때문에 한 선택이라고 밝혔다.

서울대 의대의 경우 지난주 총회 때 18일까지 정부가 적극적인 태도를 보이지 않을 경우 사직서를 제출하겠다고 밝힌 바 있다. 그러나 아직 전국적으로 대학별 통계나 의향이 수집되지 않은 곳이 있어 할 거면 집단행동으로 같이 하는 것이 좋을 것 같아 25일부터 사직서를 제출하기로 결정했다고 전했다.

이러한 결정은 4월이 넘어가기 전 해결을 해야 의료 파국을 막을 수 있기 때문에 내린 결정이라고 전했다.

교수들이 쓸 수 있는 마지막 카드를 사용해 정부와 의료계가 서로 양보하고 대화의 장으로 나와 전공의들을 도와달라는 호소로 인식해달라고 강조한 것으로 전해졌다.

출처 : 뉴스 1

한편, 전국 의대 교수 비상대책위원회는 집단행동 중인 전공의에 대한 면허 정지 처분을 받거나 의대생들이 유급 위기에 처하는 사태가 올 경우 오는 25일부터 사직서를 제출하기로 결의한 것으로 알려진 바 있다.

연세대 의대 교수협 비대위는 임상교수, 진료 교수를 포함한 1336명을 대상으로 연세 의대 임시 전체 교수 회의를 열어 향후 대응 방안을 논의할 예정이다.

의대 교수들이 기한을 25일로 둔 것은 면허정지 행정처분의 사전 통지서를 받은 전공의들이 업무개시명령 위반 사유를 담은 의견서를 제출해야 하는 시한과 같은 것으로 알려졌다. 정부는 25일 통지서를 받은 이후 의견서를 제출하지 않은 전공의들에 대해 면허정지 처분을 내리겠다고 밝혔다.

author-img
차현아 기자
ccchyuna@pikle.io

댓글0

300

댓글0

[정치·사회] 랭킹 뉴스

  • "경기,서울 제일 많았다" 2024년 한국인 5분의 1은 ‘이렇게’ 산다는데…
  • 북한 김정은의 ‘검은 금고’라는 '노동당 39호실'은 어떻게 탄생했나
  • 애플, 지속가능경영...“2030년까지 탄소 중립 달성할 계획”
  • “현지 고객에 최선 다할 것” 현대캐피탈, 현대차 따라 호주·인도네시아 사업 개척 나선다
  • LG전자 조주완 CEO...美 방문해 MS 대표 만나 ‘AI 협업’ 가속화
  • 美 “ 북한 김정은, 마음만 먹으면 생화학 무기 제조 가능합니다”

[정치·사회] 공감 뉴스

  • 북한 김정은의 자랑인 '살림집 준공식 현장'...실제 배정 방법은?
  • "정부가 주도한다니까요..." 전 세계 1위 북한 마약의 실태
  • 사상자 나온 北 공수부대…. 남한 후방침투 위해 먼저 바꾼 한가지
  • "대체..." 美가 이스라엘 전쟁만 도와주자 젤렌스키가 한 말
  • ‘딱 한발’로 김정은 벙커 부술 수 있는 신무기 TOP 3 알려드립니다
  • “독재자의 궁전에서 독재자의 무덤으로”…북한의 주석궁 내부 살펴보니

당신을 위한 인기글

  • 믿기 힘들겠지만.. 17대1로 싸운 썰 푼다.
  • [금주의 신상] 4월 3주차 신제품 먹거리 모음.jpg
  • 헬다이버 발매트 만들기 – 실시간 베스트 갤러리
  • 알리 옷+신발 후기 보고가라 – 실시간 베스트 갤러리
  • 댕댕이 -ㅅ- 표정의 진실
  • 올드보이 귀환?…한미그룹 “실적개선·경영안정”
  • “더 이상 갈 데가 없어요”···2금융 중금리 대출 취급 ‘뚝’
  • EU 견제에도 건재할까…中, 작년 풍력터빈 수출 60% 급증
  • [데이터로 보는 증시]채권 수익률 현황(4월 22일)
  • ‘뉴진스 엄마’ 관련 방금 전해진 충격적인 소식
  • 공정위, 엔씨 ‘리니지 슈퍼 계정’ 의혹 관련 현장 조사
  • 손예진 멜빵바지 스노우피크 오버롤 4만원대 크로스백 미니백 추천

함께 보면 좋은 뉴스

  • 1
    NC소프트 ‘택탄’ 상표 출원…신작 출시 임박 기대 고조

    부동산·경제 

  • 2
    홍콩계 자산운용사 어피너티, 8,500억 들여 SK렌터카 인수 발표

    기업·산업 

  • 3
    "세계 어디에나 있는거 아니였어?" 코카콜라 구매할 수 없는 국가 2곳

    기업·산업 

  • 4
    "中 손 떼니..." 게임업계 탑3의 1분기 실적 평가, 알려드립니다

    금융 

  • 5
    "오랜 절친이지만…" 현대 장남과 한화 장남이 경쟁중이라는 사업

    기업·산업 

[정치·사회] 인기 뉴스

  • "경기,서울 제일 많았다" 2024년 한국인 5분의 1은 ‘이렇게’ 산다는데…
  • 북한 김정은의 ‘검은 금고’라는 '노동당 39호실'은 어떻게 탄생했나
  • 애플, 지속가능경영...“2030년까지 탄소 중립 달성할 계획”
  • “현지 고객에 최선 다할 것” 현대캐피탈, 현대차 따라 호주·인도네시아 사업 개척 나선다
  • LG전자 조주완 CEO...美 방문해 MS 대표 만나 ‘AI 협업’ 가속화
  • 美 “ 북한 김정은, 마음만 먹으면 생화학 무기 제조 가능합니다”

지금 뜨는 뉴스

  • 1
    김지원 63억, 박민영 110억, 윤아 100억...30대 여배우들의 건물 위치

    인사이트 

  • 2
    'MZ세대 성지'만든 재벌 3세 회장...재계에서 신기록 남긴 인물이었다

    인사이트 

  • 3
    취준생 울리는 토익 응시료 인상, 비용 다 누구 지갑으로 들어가냐면...

    인사이트 

  • 4
    국내 이동통신3사가 추진하는 사업"10억 년 걸릴 문제를 단 100초 만에 풀어요"

    기업·산업 

  • 5
    “해냈다” 삼성전자, 성능 25%·용량 30% 올린 LPDDR5X D램 개발 성공

    부동산·경제 

[정치·사회] 추천 뉴스

  • 북한 김정은의 자랑인 '살림집 준공식 현장'...실제 배정 방법은?
  • "정부가 주도한다니까요..." 전 세계 1위 북한 마약의 실태
  • 사상자 나온 北 공수부대…. 남한 후방침투 위해 먼저 바꾼 한가지
  • "대체..." 美가 이스라엘 전쟁만 도와주자 젤렌스키가 한 말
  • ‘딱 한발’로 김정은 벙커 부술 수 있는 신무기 TOP 3 알려드립니다
  • “독재자의 궁전에서 독재자의 무덤으로”…북한의 주석궁 내부 살펴보니

당신을 위한 인기글

  • 믿기 힘들겠지만.. 17대1로 싸운 썰 푼다.
  • [금주의 신상] 4월 3주차 신제품 먹거리 모음.jpg
  • 헬다이버 발매트 만들기 – 실시간 베스트 갤러리
  • 알리 옷+신발 후기 보고가라 – 실시간 베스트 갤러리
  • 댕댕이 -ㅅ- 표정의 진실
  • 올드보이 귀환?…한미그룹 “실적개선·경영안정”
  • “더 이상 갈 데가 없어요”···2금융 중금리 대출 취급 ‘뚝’
  • EU 견제에도 건재할까…中, 작년 풍력터빈 수출 60% 급증
  • [데이터로 보는 증시]채권 수익률 현황(4월 22일)
  • ‘뉴진스 엄마’ 관련 방금 전해진 충격적인 소식
  • 공정위, 엔씨 ‘리니지 슈퍼 계정’ 의혹 관련 현장 조사
  • 손예진 멜빵바지 스노우피크 오버롤 4만원대 크로스백 미니백 추천

추천 뉴스

  • 1
    NC소프트 ‘택탄’ 상표 출원…신작 출시 임박 기대 고조

    부동산·경제 

  • 2
    홍콩계 자산운용사 어피너티, 8,500억 들여 SK렌터카 인수 발표

    기업·산업 

  • 3
    "세계 어디에나 있는거 아니였어?" 코카콜라 구매할 수 없는 국가 2곳

    기업·산업 

  • 4
    "中 손 떼니..." 게임업계 탑3의 1분기 실적 평가, 알려드립니다

    금융 

  • 5
    "오랜 절친이지만…" 현대 장남과 한화 장남이 경쟁중이라는 사업

    기업·산업 

지금 뜨는 뉴스

  • 1
    김지원 63억, 박민영 110억, 윤아 100억...30대 여배우들의 건물 위치

    인사이트 

  • 2
    'MZ세대 성지'만든 재벌 3세 회장...재계에서 신기록 남긴 인물이었다

    인사이트 

  • 3
    취준생 울리는 토익 응시료 인상, 비용 다 누구 지갑으로 들어가냐면...

    인사이트 

  • 4
    국내 이동통신3사가 추진하는 사업"10억 년 걸릴 문제를 단 100초 만에 풀어요"

    기업·산업 

  • 5
    “해냈다” 삼성전자, 성능 25%·용량 30% 올린 LPDDR5X D램 개발 성공

    부동산·경제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