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 메뉴 바로가기 (상단) 본문 컨텐츠 바로가기 주요 메뉴 바로가기 (하단)

미국에서 틱톡 금지법 통과…중국의 반응은?

김진아 기자 조회수  

미국 하원, ‘틱톡 금지법’ 통과
중국 외교부장 “왕따 행위”
상원 통과 여부 불투명

출처 : CNN

13일(현지시간) 미국 하원이 중국 동영상 플랫폼인 ‘틱톡’ 금지법안을 처리했다.

미국 인구 절반인 1억 7천만 명이 이용하는 틱톡이 금지된 건 보안 때문이었다.

틱톡의 모기업인 바이트댄스가 중국기업이라 미국의 안보가 우려된다는 게 이유다. 반대로 중국 정부가 틱톡을 통해 선동과 날조를 일으킬 수 있다고 보았다.

법안이 발효되면 바이트댄스는 6개월 안에 틱톡의 미국 사업권을 매각해, 틱톡은 미국 앱스토어에서 퇴출된다.

출처 : CNN

이에 왕원빈 중국 외교부장은 “미국이 공정한 경쟁에서 성공할 수 없을 때 ‘왕따 행위’에 의존한다”고 미국을 맹비난했다. 그러면서 “이것은 결국 미국 자체에 역효과를 낳을 것”이라고 말했다.

틱톡 측 역시 가능한 모든 법적 대응에 나선다고 한다.

IT 전문가들은 미국의 우려는 비록 문제가 되기는 하지만 가능성이 낮다고 말한다. 미국 관리들은 중국 정부가 미국 틱톡 사용자의 데이터에 접근했다는 증거를 공개적으로 제시하지 않았다.

법안이 상원도 통과할지 여부는 아직 불투명한 것으로 보이며, 조 바이든 대통령은 법안이 의회를 통과하면 서명하겠다고 밝혔다.

출처 : CNN

중국 소셜 미디어 사이트 웨이보에서 틱톡은 트렌드 주제로 올랐으며, ‘틱톡 반격 시작’이라는 해시태그가 8천만 조회수를 기록했다. 많은 중국 사용자가 앱과 법안에 이의를 제기하려는 노력에 대한 지지를 표명했다.

국영 타블로이드 신문인 글로벌 타임스도 틱톡을 옹호했다. 지난주 사살에서 미국이 “공개적으로 틱톡을 강탈하려 한다”고 비난했다.

author-img
김진아 기자
124sgggma@pikle.io

댓글0

300

댓글0

[정치·사회] 랭킹 뉴스

  • "경기,서울 제일 많았다" 2024년 한국인 5분의 1은 ‘이렇게’ 산다는데…
  • 북한 김정은의 ‘검은 금고’라는 '노동당 39호실'은 어떻게 탄생했나
  • 애플, 지속가능경영...“2030년까지 탄소 중립 달성할 계획”
  • “현지 고객에 최선 다할 것” 현대캐피탈, 현대차 따라 호주·인도네시아 사업 개척 나선다
  • LG전자 조주완 CEO...美 방문해 MS 대표 만나 ‘AI 협업’ 가속화
  • 美 “ 북한 김정은, 마음만 먹으면 생화학 무기 제조 가능합니다”

[정치·사회] 공감 뉴스

  • 북한 김정은의 자랑인 '살림집 준공식 현장'...실제 배정 방법은?
  • "정부가 주도한다니까요..." 전 세계 1위 북한 마약의 실태
  • 사상자 나온 北 공수부대…. 남한 후방침투 위해 먼저 바꾼 한가지
  • "대체..." 美가 이스라엘 전쟁만 도와주자 젤렌스키가 한 말
  • ‘딱 한발’로 김정은 벙커 부술 수 있는 신무기 TOP 3 알려드립니다
  • “독재자의 궁전에서 독재자의 무덤으로”…북한의 주석궁 내부 살펴보니

당신을 위한 인기글

  • “이것은 튀김인가 초콜릿인가” 초콜릿 튀김 내놓은 日 레스토랑 화제
  • 카타르 월드컵을 추억하며…도하 ‘스톱오버’ 여행
  • 청룡 기운 받으러 떠나는 국내 여행지 5
  • 中 톈주산 찾은 한국 단체관광객 보고 현지 언론이 보인 반응
  • “그냥 동의 했다가 오열!” 사고 났죠? 제발 대충하지 마세요!!!
  • “진짜 힘들겠네” 유독 서울시 트럭들 확 줄어든 이유
  • “오죽했으면 공짜로 해주나” 정부, 화물차 운전자들 제발 지켜달라 오열!
  • [영상] 홍콩 암호화폐 거래소 해시키, 조용히 바이낸스 거래 퇴출
  • 아이스박스 테이프 뜯는 ‘방향’만 바꿨더니 이렇게 편해진다고!?
  • 테슬라, 자율주행차 호출 앱 예고
  • 테슬라 모델S 운전자, 미국 워싱턴에서 오토바이 운전자 치어 사망
  • IEA, “올 해 전동화차 점유율 20% 전망, 향후 10년 점유율 급증할 것”

함께 보면 좋은 뉴스

  • 1
    하이브·민희진 싸움 원인인 '표절 논란', 법적으로 보니 민심과 달랐다

    위클리 

    하이브·민희진 싸움 원인인 ‘표절 논란’,법적으로 보니 민심과 달랐다
  • 2
    매일 욕설에 물컵 던지던 '갑질 오너'들, 지금 뭐 하는지 봤더니...

    위클리 

    매일 욕설에 물컵 던지던 ‘갑질 오너’들, 지금 뭐 하는지 봤더니…
  • 3
    SM 떠난 이수만, 끝까지 회사에 세금 부담 안겼는데…최신 근황은?

    인사이트 

  • 4
    "민희진 탈취 시도 맞다" 임직원 달랜 하이브 CEO 박지원, 전 직장 눈길

    인사이트 

  • 5
    '4대 엔터' 직원 연봉 비교해봤더니...가장 높은 연봉 주는 곳 어디?

    위클리 

[정치·사회] 인기 뉴스

  • "경기,서울 제일 많았다" 2024년 한국인 5분의 1은 ‘이렇게’ 산다는데…
  • 북한 김정은의 ‘검은 금고’라는 '노동당 39호실'은 어떻게 탄생했나
  • 애플, 지속가능경영...“2030년까지 탄소 중립 달성할 계획”
  • “현지 고객에 최선 다할 것” 현대캐피탈, 현대차 따라 호주·인도네시아 사업 개척 나선다
  • LG전자 조주완 CEO...美 방문해 MS 대표 만나 ‘AI 협업’ 가속화
  • 美 “ 북한 김정은, 마음만 먹으면 생화학 무기 제조 가능합니다”

지금 뜨는 뉴스

  • 1
    “터질 게 터졌다”…하이브의 문어발식 경영, 자회사만 몇 개냐면요

    위클리 

  • 2
    “SM 출신들 모여 방시혁 뒤통수”…‘민희진 사단’ 핵심 멤버는 누구?

    인사이트 

  • 3
    북한에서 '이 행동'하면 2만 5천 명 앞에서 총살당합니다 (+충격)

    인사이트 

  • 4
    8년 전 눈물로 호소하던 탈북여대생 박연미, 지금 이렇게 지냅니다

    금융 

  • 5
    북한, 우리 돈 빌려 철도 짓더니...갚지도 않고 '이것' 철거했다

    인사이트 

[정치·사회] 추천 뉴스

  • 북한 김정은의 자랑인 '살림집 준공식 현장'...실제 배정 방법은?
  • "정부가 주도한다니까요..." 전 세계 1위 북한 마약의 실태
  • 사상자 나온 北 공수부대…. 남한 후방침투 위해 먼저 바꾼 한가지
  • "대체..." 美가 이스라엘 전쟁만 도와주자 젤렌스키가 한 말
  • ‘딱 한발’로 김정은 벙커 부술 수 있는 신무기 TOP 3 알려드립니다
  • “독재자의 궁전에서 독재자의 무덤으로”…북한의 주석궁 내부 살펴보니

당신을 위한 인기글

  • “이것은 튀김인가 초콜릿인가” 초콜릿 튀김 내놓은 日 레스토랑 화제
  • 카타르 월드컵을 추억하며…도하 ‘스톱오버’ 여행
  • 청룡 기운 받으러 떠나는 국내 여행지 5
  • 中 톈주산 찾은 한국 단체관광객 보고 현지 언론이 보인 반응
  • “그냥 동의 했다가 오열!” 사고 났죠? 제발 대충하지 마세요!!!
  • “진짜 힘들겠네” 유독 서울시 트럭들 확 줄어든 이유
  • “오죽했으면 공짜로 해주나” 정부, 화물차 운전자들 제발 지켜달라 오열!
  • [영상] 홍콩 암호화폐 거래소 해시키, 조용히 바이낸스 거래 퇴출
  • 아이스박스 테이프 뜯는 ‘방향’만 바꿨더니 이렇게 편해진다고!?
  • 테슬라, 자율주행차 호출 앱 예고
  • 테슬라 모델S 운전자, 미국 워싱턴에서 오토바이 운전자 치어 사망
  • IEA, “올 해 전동화차 점유율 20% 전망, 향후 10년 점유율 급증할 것”

추천 뉴스

  • 1
    하이브·민희진 싸움 원인인 '표절 논란', 법적으로 보니 민심과 달랐다

    위클리 

    하이브·민희진 싸움 원인인 ‘표절 논란’,법적으로 보니 민심과 달랐다
  • 2
    매일 욕설에 물컵 던지던 '갑질 오너'들, 지금 뭐 하는지 봤더니...

    위클리 

    매일 욕설에 물컵 던지던 ‘갑질 오너’들, 지금 뭐 하는지 봤더니…
  • 3
    SM 떠난 이수만, 끝까지 회사에 세금 부담 안겼는데…최신 근황은?

    인사이트 

  • 4
    "민희진 탈취 시도 맞다" 임직원 달랜 하이브 CEO 박지원, 전 직장 눈길

    인사이트 

  • 5
    '4대 엔터' 직원 연봉 비교해봤더니...가장 높은 연봉 주는 곳 어디?

    위클리 

지금 뜨는 뉴스

  • 1
    “터질 게 터졌다”…하이브의 문어발식 경영, 자회사만 몇 개냐면요

    위클리 

  • 2
    “SM 출신들 모여 방시혁 뒤통수”…‘민희진 사단’ 핵심 멤버는 누구?

    인사이트 

  • 3
    북한에서 '이 행동'하면 2만 5천 명 앞에서 총살당합니다 (+충격)

    인사이트 

  • 4
    8년 전 눈물로 호소하던 탈북여대생 박연미, 지금 이렇게 지냅니다

    금융 

  • 5
    북한, 우리 돈 빌려 철도 짓더니...갚지도 않고 '이것' 철거했다

    인사이트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