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 메뉴 바로가기 (상단) 본문 컨텐츠 바로가기 주요 메뉴 바로가기 (하단)

조국혁신당 지지도, 여야 뒤를 이었다…어느 계층의 지지 받냐면

배지희 기자 조회수  

조국혁신당 지지도 여론조사 결과
비례대표에서 두각 나타내
지지 계층 특징 살펴보니…

출처 : 뉴스1

지난 3일 창당한 조국혁신당이 지지율 조사에서 존재감을 드러냈다.

최근 MBC가 전국 1,000명(만 18세 이상 남녀)을 대상으로 진행한 여론조사에서 정당 지지도는 국민의힘 39%, 민주당 33%였고 조국혁신당 7%로 나타났다.

비례대표 응답 결과는 국민의힘 비례 위성 정당인 국민의미래가 31%, 민주당의 더불어민주연합이 21%로 나왔고 조국혁신당이 15%를 차지했다.

조국혁신당은 비례대표 지지정당 조사에서 두각을 나타냈다.

뉴스1이 전문업체 한국갤럽에 의뢰해 전국 주요 선거구 5곳(서울 마포을, 서울 광진을, 인천 계양을, 경기 수원병, 부산 북갑)에서 실시한 여론조사에 따르면 조국혁신당의 지지율은 최소 10%의 두 자릿수 지지율을 기록했다. 이는 여야 위성정당의 뒤를 이은 수치였다.

출처 : 뉴스1

누가 이렇게 조국혁신당을 지지하는 걸까? 4050세대 높은 지지를 보였다.

세대별 지지도 조사를 살펴보면 마포을은 40대 36%, 50대 45%였고 광진을에서는 40대 31%, 50대 28%를 기록했다.

전통적인 민주당 지지층인 40, 50대에서 조국혁신당에 우호적인 시선을 보이는 듯하다.

다만 ‘MZ세대’ 2030세대에서는 지지율이 낮았다. 광진을과 마포을에서 20대 지지율은 각각 3%에 불과했고, 계양을에서는 무려 0%였다.

이에 대해 조국 대표는 “현재 20대는 조국혁신당에 대해서 관심이 없을 뿐만 아니라 정치 자체에 대한 관심이 없는 것 같다“고 말하기도 했다. 다만 매체는 조국 대표의 딸 조민의 입시비리 문제 때문에 조 대표에 대한 인식이 부정적이라고 분석했다.

이 밖에도 지난 4일~6일 실시된 전국 지표조사(1,000명 대상)에 따르면 지역별로는 호남(14%)이 가장 지지도가 높았다. 직업별로는 자영업(8%) 블루칼라(8%), 화이트칼라(9%)가, 학력과 경제적계층으로 보면 대학재학이상(8%), 자신이 상위층이라고 인식하는 중에서 12%가 조국혁신당을 지지했다.

출처 : 뉴스1

조국혁신당이 제3지대 선두를 달리자 총선에 가까워질수록 지표가 어떻게 변할지, 총선 결과가 어떻게 될지 당의 행보에 지대한 관심이 쏠리고 있다. 이 기세라면 적게는 6~7석에서 많게는 10석 이상도 얻을 수 있다는 관측도 나왔다.

한편 조국혁신당은 지난 3일 문재인정부 법무부장관을 지냈던 조국 대표 주도로 창당된 민주당계 정당이다.

조국 대표는 지난달 29일 기자회견을 열고 “국민의힘, 민주당이 다 싫다면 조국혁신당을 뽑고, 불만이 있으시더라도 여야 1대 1 상황인 지역구에선 민주당을 찍어 국민이 조국혁신당과 민주당의 연대를 시켜 달라”고 호소했다.

12일엔 총선 비례대표 출마 의사를 밝혔다. 이날 SNS에 ”당에 비례대표 후보로 신청했다”며 “당 대표이자 동시에 비례대표 후보이기에 당 사무총장에게 비례대표 후보 선정 관련 사무는 일체 보고하지 말라고 지시했다”고 말했다.

출처 : 뉴스1

제14대 대전지방경찰청장을 역임한 황운하 의원이 입당하면서 원내정당이 됐다.

문재인 정부 시절 청와대에서 일했던 인사들이 대거 영입됐다. 조용우 국정기록비서관, 황현선 민정수석실선임행정관, 정춘생 여성가족비서관 등이다. 홍종학 전 중소벤처기업부 장관도 당에 몸담았다.

대표적인 친문 인사인 박은정 전 검사라 총선 인재로 꼽혔다. 마찬가지로 이규원 검사가 입당했다. 윤석열정부 출범 후 한동훈 법무부 장관이 임명된 뒤 직위 해제된 차규근 전 법무부 출입국·외국인정책본부장도 합류했다.

author-img
배지희 기자
bbjbbbb@pikle.io

댓글0

300

댓글0

[인사이트] 랭킹 뉴스

  • 빙그레 이력서에 지원동기가 없다? 실제 담당자 얘기 들어보니...
  • 합격자 1천명 넘긴 변호사시험, '로스쿨 독식 현상' 얼마나 심하냐면...
  • ‘총수 공백 1년’… 이차 전지 대장주 ‘에코프로’ 이렇게 바꿔놨습니다
    ‘총수 공백 1년’…2차 전지 대장주 ‘에코프로’ 이렇게 바꿔놨습니다
  • “비트코인은 올랐지만...우린 보릿고개도 겨우 넘었습니다”
    “비트코인은 올랐지만...우린 보릿고개도 겨우 넘었습니다”
  • 부인에게 회사 지분 선물한 코오롱 이웅열, 후계자에겐 얼마나 넘겼나 보니...
  • “북한이 하면 우리도 한다”…남 VS 북 공중에서 붙으면 누가 이길까?
    “북한이 하면 우리도 한다”…남vs북 공중에서 붙으면 누가 이길까?

[인사이트] 공감 뉴스

  • "샤넬백이 이 가격이라고?" 쇼핑족들의 명품성지 된 '이 나라'
    "샤넬백이 이 가격이라고?" 쇼핑족들의 명품성지 된 '이 나라'
  • 북한 김정은이 요즘 '벽화'를 지우고 있는 이유, 의외였다
    북한 김정은이 요즘 '벽화'를 지우고 있는 이유, 의외였다
  • “쿠팡 이탈 소비자 잡는다” 네이버, 당일 및 일요 배송 시작
  • 김지원 63억, 박민영 110억, 윤아 100억...30대 여배우들의 건물 위치
  • 'MZ세대 성지'만든 재벌 3세 회장...재계에서 신기록 남긴 인물이었다
  • 취준생 울리는 토익 응시료 인상, 비용 다 누구 지갑으로 들어가냐면...

당신을 위한 인기글

  • “우리나라서 유난히 더 비싸진 과일”…한국, 과일·채소 물가상승률 1위, 왜?
  • 최근 소처럼 일하는 40대 대표 배우의 근황
  • 전 세계 고양이 집사들 난리 난 까닭
  • 컬러별로 소장한 한가인 찐애정템 데일리백 더로우 가방 마고백 10 가격은?
  • 韓·美, 수출용 연구원자료 핵 비확산 최적화 협력
  • ‘개봉 D-2’ 진짜 기록 쓰나… 심상치 않은 ‘범죄도시4’ 현재 상황
  • 2tv 저녁 ‘생생정보통 맛집’ 오늘, 치즈돈가스
  • 뉴진스 엄마 민희진, 이미 지난해 방시혁에게 직격탄 예고했다
  • ‘류준열과 결별’ 극복 한소희, 학폭 부인한 배우와 절친 인증
  • 高물가, 高환율… 수출 식품주도 오른다
  • 탄소중립 생활 실천 ‘쿵야’, 환경부 홍보대사 위촉
  • [위키뉴스] 마라 짜파게티도 있다? 성수동 ‘짜파게티 팝업’ 속 이색 메뉴들

함께 보면 좋은 뉴스

  • 1
    홍콩계 자산운용사 어피너티, 8,500억 들여 SK렌터카 인수 발표

    기업·산업 

  • 2
    "세계 어디에나 있는거 아니였어?" 코카콜라 구매할 수 없는 국가 2곳

    기업·산업 

  • 3
    "中 손 떼니..." 게임업계 탑3의 1분기 실적 평가, 알려드립니다

    금융 

  • 4
    "오랜 절친이지만…" 현대 장남과 한화 장남이 경쟁중이라는 사업

    기업·산업 

  • 5
    국내 이동통신3사가 추진하는 사업"10억 년 걸릴 문제를 단 100초 만에 풀어요"

    기업·산업 

[인사이트] 인기 뉴스

  • 빙그레 이력서에 지원동기가 없다? 실제 담당자 얘기 들어보니...
  • 합격자 1천명 넘긴 변호사시험, '로스쿨 독식 현상' 얼마나 심하냐면...
  • ‘총수 공백 1년’… 이차 전지 대장주 ‘에코프로’ 이렇게 바꿔놨습니다
    ‘총수 공백 1년’…2차 전지 대장주 ‘에코프로’ 이렇게 바꿔놨습니다
  • “비트코인은 올랐지만...우린 보릿고개도 겨우 넘었습니다”
    “비트코인은 올랐지만...우린 보릿고개도 겨우 넘었습니다”
  • 부인에게 회사 지분 선물한 코오롱 이웅열, 후계자에겐 얼마나 넘겼나 보니...
  • “북한이 하면 우리도 한다”…남 VS 북 공중에서 붙으면 누가 이길까?
    “북한이 하면 우리도 한다”…남vs북 공중에서 붙으면 누가 이길까?

지금 뜨는 뉴스

  • 1
    “해냈다” 삼성전자, 성능 25%·용량 30% 올린 LPDDR5X D램 개발 성공

    부동산·경제 

  • 2
    “현지 고객에 최선 다할 것” 현대캐피탈, 현대차 따라 호주·인도네시아 사업 개척 나선다

    정치·사회 

  • 3
    포스코, 국내 최초 수산화리튬 상업 생산 성공…“초도 출하”

    금융 

  • 4
    삼성전자 반도체, ‘中자동차’ 시장 겨냥한 베이징모터쇼 첫 참가

    기업·산업 

  • 5
    LG전자 조주완 CEO...美 방문해 MS 대표 만나 ‘AI 협업’ 가속화

    정치·사회 

[인사이트] 추천 뉴스

  • "샤넬백이 이 가격이라고?" 쇼핑족들의 명품성지 된 '이 나라'
    "샤넬백이 이 가격이라고?" 쇼핑족들의 명품성지 된 '이 나라'
  • 북한 김정은이 요즘 '벽화'를 지우고 있는 이유, 의외였다
    북한 김정은이 요즘 '벽화'를 지우고 있는 이유, 의외였다
  • “쿠팡 이탈 소비자 잡는다” 네이버, 당일 및 일요 배송 시작
  • 김지원 63억, 박민영 110억, 윤아 100억...30대 여배우들의 건물 위치
  • 'MZ세대 성지'만든 재벌 3세 회장...재계에서 신기록 남긴 인물이었다
  • 취준생 울리는 토익 응시료 인상, 비용 다 누구 지갑으로 들어가냐면...

당신을 위한 인기글

  • “우리나라서 유난히 더 비싸진 과일”…한국, 과일·채소 물가상승률 1위, 왜?
  • 최근 소처럼 일하는 40대 대표 배우의 근황
  • 전 세계 고양이 집사들 난리 난 까닭
  • 컬러별로 소장한 한가인 찐애정템 데일리백 더로우 가방 마고백 10 가격은?
  • 韓·美, 수출용 연구원자료 핵 비확산 최적화 협력
  • ‘개봉 D-2’ 진짜 기록 쓰나… 심상치 않은 ‘범죄도시4’ 현재 상황
  • 2tv 저녁 ‘생생정보통 맛집’ 오늘, 치즈돈가스
  • 뉴진스 엄마 민희진, 이미 지난해 방시혁에게 직격탄 예고했다
  • ‘류준열과 결별’ 극복 한소희, 학폭 부인한 배우와 절친 인증
  • 高물가, 高환율… 수출 식품주도 오른다
  • 탄소중립 생활 실천 ‘쿵야’, 환경부 홍보대사 위촉
  • [위키뉴스] 마라 짜파게티도 있다? 성수동 ‘짜파게티 팝업’ 속 이색 메뉴들

추천 뉴스

  • 1
    홍콩계 자산운용사 어피너티, 8,500억 들여 SK렌터카 인수 발표

    기업·산업 

  • 2
    "세계 어디에나 있는거 아니였어?" 코카콜라 구매할 수 없는 국가 2곳

    기업·산업 

  • 3
    "中 손 떼니..." 게임업계 탑3의 1분기 실적 평가, 알려드립니다

    금융 

  • 4
    "오랜 절친이지만…" 현대 장남과 한화 장남이 경쟁중이라는 사업

    기업·산업 

  • 5
    국내 이동통신3사가 추진하는 사업"10억 년 걸릴 문제를 단 100초 만에 풀어요"

    기업·산업 

지금 뜨는 뉴스

  • 1
    “해냈다” 삼성전자, 성능 25%·용량 30% 올린 LPDDR5X D램 개발 성공

    부동산·경제 

  • 2
    “현지 고객에 최선 다할 것” 현대캐피탈, 현대차 따라 호주·인도네시아 사업 개척 나선다

    정치·사회 

  • 3
    포스코, 국내 최초 수산화리튬 상업 생산 성공…“초도 출하”

    금융 

  • 4
    삼성전자 반도체, ‘中자동차’ 시장 겨냥한 베이징모터쇼 첫 참가

    기업·산업 

  • 5
    LG전자 조주완 CEO...美 방문해 MS 대표 만나 ‘AI 협업’ 가속화

    정치·사회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