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 메뉴 바로가기 (상단) 본문 컨텐츠 바로가기 주요 메뉴 바로가기 (하단)

최근 급증한 채소 가격 고민한 롯데마트, 이런 결단 내렸다

권지아 기자 조회수  

롯데마트 CA저장 양파
시중가 대비 30% 이상 저렴
이상기후로 인한 작황 부진

출처 : 뉴스 1

13일 롯데마트는 오는 14일부터 17일 까지 전 점포에서 엘포인트 회원을 대상으로 ‘CA 저장 양파'(2㎏/망)를 3,990원에 판매한다고 밝혔다.

이번에 판매하는 상품은 지난해 6월 수확한 양파를 9개월 간 CA(대기 환경 조절) 저장한 상품이다. CA 저장은 온도·습도, 공기 중 산소·이산화탄소 농도 등을 조절해 농산물 노화를 억제하는 저장 방식이다.

CA 저장 양파는 시중 판매가 대비 30% 이상 저렴하다. 지난해 판매됐던 CA 저장 양파보다도 약 20% 저렴한 수준이다.

아울러 롯데마트는 오는 14일부터 20일까지 전 점포에서 ‘상생 무'(900g)를 개당 990원에 판매한다. 해당 상품은 일반 상품 대비 크기가 20% 이상 작지만, 판매가는 50% 저렴하다.

롯데마트는 양파와 무 외에도 시금치·상추·깻잎·대파·애호박·청양고추·오이·파프리카 등 주요 채소 8종도 오는 20일까지 농축산물 할인 쿠폰 20%를 적용해 할인 판매할 계획이다.

롯데마트가 이번 행사를 기획한 것은 최근 급증한 채소 가격 때문이다. 한국 농수산물 유통 정보(KAMIS)에 따르면 지난 11일 기준 시금치(100g) 소매 가격은 827원으로 평년 대비 약 40% 상승했다.

무 역시 개당 1,890원의 판매가로 10% 이상 올랐다. 이 같은 채소 가격 상승은 지난해 이상 기후로 인한 작황 부진으로 출하량이 감소했기 때문이다.

author-img
권지아 기자
fv_editor@fastviewkorea.com

댓글0

300

댓글0

[부동산·경제] 랭킹 뉴스

  • NC소프트 ‘택탄’ 상표 출원…신작 출시 임박 기대 고조
  • “해냈다” 삼성전자, 성능 25%·용량 30% 올린 LPDDR5X D램 개발 성공
  • ‘눈물의 여왕’ 시청률 고공행진 속 주가는 나락 가는 이유, 살펴보니…
  • 20대 건물주 리사 75억, 권은비 24억, 혜리 30억…건물 위치는?
  • 연예인급 미모 자랑하는 HD현대 회장 정기선의 띠동갑 아내는 누구?
  • 한화시스템, 국내 최초로 민간기업 위성 고화질 촬영사진 공개

[부동산·경제] 공감 뉴스

  • 2.28% 급락해 3개월 만에 ‘최대 낙폭’ 찍었다는 코스피, 대체 왜?
  • 18년 만에 승진한 신세계 '정용진 회장'이 청담동에 추진 중인 사업
  • SK하이닉스 곽노정 사장, 美 워싱턴DC 반도체 행사 연사 참여
  • 아직 남아 있는 서울 노원 달동네, 이렇게 바뀐다
    아직 남아 있는 서울 노원의 달동네, 이렇게 바뀐다고?
  • 전국에서 '가장 비싼 아파트' 파르크한남, 누가 사냐면...
  • 요즘 끝없이 떨어지는 집값에 곡소리 나고 있다는 지역 3곳

당신을 위한 인기글

  • 믿기 힘들겠지만.. 17대1로 싸운 썰 푼다.
  • [금주의 신상] 4월 3주차 신제품 먹거리 모음.jpg
  • 헬다이버 발매트 만들기 – 실시간 베스트 갤러리
  • 알리 옷+신발 후기 보고가라 – 실시간 베스트 갤러리
  • 댕댕이 -ㅅ- 표정의 진실
  • 올드보이 귀환?…한미그룹 “실적개선·경영안정”
  • “더 이상 갈 데가 없어요”···2금융 중금리 대출 취급 ‘뚝’
  • EU 견제에도 건재할까…中, 작년 풍력터빈 수출 60% 급증
  • [데이터로 보는 증시]채권 수익률 현황(4월 22일)
  • ‘뉴진스 엄마’ 관련 방금 전해진 충격적인 소식
  • 공정위, 엔씨 ‘리니지 슈퍼 계정’ 의혹 관련 현장 조사
  • 손예진 멜빵바지 스노우피크 오버롤 4만원대 크로스백 미니백 추천

함께 보면 좋은 뉴스

  • 1
    애플, 지속가능경영...“2030년까지 탄소 중립 달성할 계획”

    정치·사회 

  • 2
    홍콩계 자산운용사 어피너티, 8,500억 들여 SK렌터카 인수 발표

    기업·산업 

  • 3
    "세계 어디에나 있는거 아니였어?" 코카콜라 구매할 수 없는 국가 2곳

    기업·산업 

  • 4
    "中 손 떼니..." 게임업계 탑3의 1분기 실적 평가, 알려드립니다

    금융 

  • 5
    "오랜 절친이지만…" 현대 장남과 한화 장남이 경쟁중이라는 사업

    기업·산업 

[부동산·경제] 인기 뉴스

  • NC소프트 ‘택탄’ 상표 출원…신작 출시 임박 기대 고조
  • “해냈다” 삼성전자, 성능 25%·용량 30% 올린 LPDDR5X D램 개발 성공
  • ‘눈물의 여왕’ 시청률 고공행진 속 주가는 나락 가는 이유, 살펴보니…
  • 20대 건물주 리사 75억, 권은비 24억, 혜리 30억…건물 위치는?
  • 연예인급 미모 자랑하는 HD현대 회장 정기선의 띠동갑 아내는 누구?
  • 한화시스템, 국내 최초로 민간기업 위성 고화질 촬영사진 공개

지금 뜨는 뉴스

  • 1
    김지원 63억, 박민영 110억, 윤아 100억...30대 여배우들의 건물 위치

    인사이트 

  • 2
    'MZ세대 성지'만든 재벌 3세 회장...재계에서 신기록 남긴 인물이었다

    인사이트 

  • 3
    취준생 울리는 토익 응시료 인상, 비용 다 누구 지갑으로 들어가냐면...

    인사이트 

  • 4
    국내 이동통신3사가 추진하는 사업"10억 년 걸릴 문제를 단 100초 만에 풀어요"

    기업·산업 

  • 5
    “현지 고객에 최선 다할 것” 현대캐피탈, 현대차 따라 호주·인도네시아 사업 개척 나선다

    정치·사회 

[부동산·경제] 추천 뉴스

  • 2.28% 급락해 3개월 만에 ‘최대 낙폭’ 찍었다는 코스피, 대체 왜?
  • 18년 만에 승진한 신세계 '정용진 회장'이 청담동에 추진 중인 사업
  • SK하이닉스 곽노정 사장, 美 워싱턴DC 반도체 행사 연사 참여
  • 아직 남아 있는 서울 노원 달동네, 이렇게 바뀐다
    아직 남아 있는 서울 노원의 달동네, 이렇게 바뀐다고?
  • 전국에서 '가장 비싼 아파트' 파르크한남, 누가 사냐면...
  • 요즘 끝없이 떨어지는 집값에 곡소리 나고 있다는 지역 3곳

당신을 위한 인기글

  • 믿기 힘들겠지만.. 17대1로 싸운 썰 푼다.
  • [금주의 신상] 4월 3주차 신제품 먹거리 모음.jpg
  • 헬다이버 발매트 만들기 – 실시간 베스트 갤러리
  • 알리 옷+신발 후기 보고가라 – 실시간 베스트 갤러리
  • 댕댕이 -ㅅ- 표정의 진실
  • 올드보이 귀환?…한미그룹 “실적개선·경영안정”
  • “더 이상 갈 데가 없어요”···2금융 중금리 대출 취급 ‘뚝’
  • EU 견제에도 건재할까…中, 작년 풍력터빈 수출 60% 급증
  • [데이터로 보는 증시]채권 수익률 현황(4월 22일)
  • ‘뉴진스 엄마’ 관련 방금 전해진 충격적인 소식
  • 공정위, 엔씨 ‘리니지 슈퍼 계정’ 의혹 관련 현장 조사
  • 손예진 멜빵바지 스노우피크 오버롤 4만원대 크로스백 미니백 추천

추천 뉴스

  • 1
    애플, 지속가능경영...“2030년까지 탄소 중립 달성할 계획”

    정치·사회 

  • 2
    홍콩계 자산운용사 어피너티, 8,500억 들여 SK렌터카 인수 발표

    기업·산업 

  • 3
    "세계 어디에나 있는거 아니였어?" 코카콜라 구매할 수 없는 국가 2곳

    기업·산업 

  • 4
    "中 손 떼니..." 게임업계 탑3의 1분기 실적 평가, 알려드립니다

    금융 

  • 5
    "오랜 절친이지만…" 현대 장남과 한화 장남이 경쟁중이라는 사업

    기업·산업 

지금 뜨는 뉴스

  • 1
    김지원 63억, 박민영 110억, 윤아 100억...30대 여배우들의 건물 위치

    인사이트 

  • 2
    'MZ세대 성지'만든 재벌 3세 회장...재계에서 신기록 남긴 인물이었다

    인사이트 

  • 3
    취준생 울리는 토익 응시료 인상, 비용 다 누구 지갑으로 들어가냐면...

    인사이트 

  • 4
    국내 이동통신3사가 추진하는 사업"10억 년 걸릴 문제를 단 100초 만에 풀어요"

    기업·산업 

  • 5
    “현지 고객에 최선 다할 것” 현대캐피탈, 현대차 따라 호주·인도네시아 사업 개척 나선다

    정치·사회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