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 메뉴 바로가기 (상단) 본문 컨텐츠 바로가기 주요 메뉴 바로가기 (하단)

작은 곳 모아모아 재개발…서울시 모아타운으로 선정된 동네는?

권지아 기자 조회수  

서울시 ‘모아타운’ 추진 현황
1호는 강북구 번동…올해 착공
강남구 세 사업지 선정 제외

출처 : 뉴스1

현재 서울시는 정비 사업 ‘모아타운’을 추진하고 있다.

서울시가 국토교통부와 손잡고 서울의 노후 저층 주거지를 정비하는 사업으로, 오세훈 서울시장의 공약이었다. 대규모 재개발이 힘든 10만㎡ 이내의 노후 저층 주거지를 하나로 묶어 대규모 아파트 단지처럼 개발한다.

지난 2022년 초 모아타운 계획 발표 후 공모를 통해 개발지를 선정했고, 자체발굴 지역 17곳을 포함해 25개 자치구 총 64곳에서 사업 추진이 확정됐다.

출처 : 서울시

모아타운 1호가 들어서는 곳은 강북구 번동이다. 지난해 이주를 시작해 오는 7월 착공을 앞두고 있다. 코오롱글로벌이 전체 구역 시공을 맡았고 1차 사업을 통해서만 1242가구를 공급할 예정이다.

주민들이 인근 우이천에 안전하고 쾌적하게 접근할 수 있게 바꿀 계획을 수립했다. 공공보행통로를 조성하고 보행자 전용 폭 6m의 입체 결정 도로를 깐다. 지하 주차장도 2곳을 설치해 고질적인 주차난을 해결할 계획이다.

출처 : 중랑구

자치구 중에서 가장 많은 대상지가 나온 곳은 중랑구다.

지난 2월 면목2동 139-52 일대와 중화2동 299-8 일대가 사업 대상지로 추가 선정되면서 13곳이 모아타운으로 변모한다.

실제로 이 지역은 다른 자치구에 비해 더 노후된 다세대·다가구 주택이 밀집된 곳으로 알려졌다. 서울시 조사에 따르면 지역의 건축물 노후도는 86%에 달했고 반지하주택 비율은 75% 이상이었다. 주민의 67%는 개발에 동의했다. 지난해 12월 윤석열 대통령은 중랑구 모아타운 사업지를 찾아 현장을 시찰하기도 했다.

류경기 중랑구청장은 언론 인터뷰를 통해 “모든 대상지의 사업을 차질 없이 추진해 주거 안정을 도모하고 주거 수준 또한 향상시킬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기대감을 드러냈다.

출처 : 서울시

이 밖에도 동작구 상도동, 강서구 방화동, 송파구 풍납동 일대 등이 선정됐다.

지난 7일 서울시는 강서구 방화동 592-1번지 일대와 송파구 풍납동 483-10번지 일대 모아타운 통합심의를 통과시켰다. 이번 심의로 방화동엔 6개 모아주택 총 1389세대가, 풍납동엔 총 930세대가 들어선다.

출처 :  모아타운 반대 비상대책위원회

한편 선정 과정에서 탈락된 사업지도 있었다. 바로 평균 집값이 높은 ‘강남구’의 동네들이었다.

최근 서울시는 강남구의 삼성2동, 개포4동, 역삼2동 등 세 곳을 사업지로 선정하지 않았다. 심의 결과 투기 우려가 있고, 주민 반대 비율이 높다는 이유였다.

삼성2동은 다른 지역에 비해 주거환경이 양호하며 주민 반대 의견이 37%로 높았다. 개포4동 역시 주거환경이 양호한 상태였다. 역삼2동은 주민 주민 반대 의견이 31~50% 내외로 매우 높았다.

실제로 지난 6일 강남3구 등 단독주택·다가구주택·상가주택 소유자 연합이 모아타운 반대집회를 벌였는데, 이들은 “모아타운을 신청하는 사람들이 전체 땅의 10%도 안 가지고 있다”며 “외지 갭투기꾼들과 일부 부동산 유튜버들이 합세해 극심한 혼란과 투기가 벌어지고 있다”고 주장했다.

author-img
권지아 기자
fv_editor@fastviewkorea.com

댓글0

300

댓글0

[부동산·경제] 랭킹 뉴스

  • 치킨 1위 교촌의 ‘판교 시대’ 선포…“100년 가는 기업 되겠다”
  • 한진칼, 1,400억 원에 와이키키리조트호텔 재매각 추진
  • NC소프트 ‘택탄’ 상표 출원…신작 출시 임박 기대 고조
  • “해냈다” 삼성전자, 성능 25%·용량 30% 올린 LPDDR5X D램 개발 성공
  • ‘눈물의 여왕’ 시청률 고공행진 속 주가는 나락 가는 이유, 살펴보니…
  • 20대 건물주 리사 75억, 권은비 24억, 혜리 30억…건물 위치는?

[부동산·경제] 공감 뉴스

  • 연예인급 미모 자랑하는 HD현대 회장 정기선의 띠동갑 아내는 누구?
  • 한화시스템, 국내 최초로 민간기업 위성 고화질 촬영사진 공개
  • 2.28% 급락해 3개월 만에 ‘최대 낙폭’ 찍었다는 코스피, 대체 왜?
  • 18년 만에 승진한 신세계 '정용진 회장'이 청담동에 추진 중인 사업
  • SK하이닉스 곽노정 사장, 美 워싱턴DC 반도체 행사 연사 참여
  • 아직 남아 있는 서울 노원 달동네, 이렇게 바뀐다
    아직 남아 있는 서울 노원의 달동네, 이렇게 바뀐다고?

댓글 많은 뉴스

당신을 위한 인기글

  • “갑자기 이 차가 왜 1등이야?!” 구매력 최강 50대의 선택 달라졌다.
  • 기아, EV5·EV9 브라질 전기차 시장 출격…연간 판매 ‘1만대 시대’ 조력
  • 씨에스윈드, 美 버지니아 해상풍력 프로젝트에 첫 접합구조물 6기 인도
  • G7에 ‘일본’ 포함되고 ‘한국’은 포함 안 된 진짜 이유, 들어보니…
  • 부모님이 반대했지만 9살 차 언니 도움으로 데뷔한 배우
  • [영상] 테슬라, 6월 1주차 中 1.2만대 판매 전주比 21%↓…상반기 판매 감소 불가피
  • 파리바게뜨, 캄보디아서 ‘K-베이커리’ 전파…태국 ’오이시‘와 맞손
  • 농심, ‘신라면치즈볶음면’ UAE 론칭…중동으로 ‘K-라면 로드’ 확장
  • 어린왕자에 피노키오까지…진짜 유럽 방불케 하는 경기도 ‘그곳’
  • 이것만은 꼭! 청아한 연꽃과 울창한 숲길이 있다는 봉선사 나들이 포인트 Top5
  • “여긴 가봐야 해” 세계 이색 스타벅스3
  • 물놀이보다 더 재밌는 ‘돈의문 박물관 마을’ 여름 체험 3선

[부동산·경제] 인기 뉴스

  • 치킨 1위 교촌의 ‘판교 시대’ 선포…“100년 가는 기업 되겠다”
  • 한진칼, 1,400억 원에 와이키키리조트호텔 재매각 추진
  • NC소프트 ‘택탄’ 상표 출원…신작 출시 임박 기대 고조
  • “해냈다” 삼성전자, 성능 25%·용량 30% 올린 LPDDR5X D램 개발 성공
  • ‘눈물의 여왕’ 시청률 고공행진 속 주가는 나락 가는 이유, 살펴보니…
  • 20대 건물주 리사 75억, 권은비 24억, 혜리 30억…건물 위치는?

[부동산·경제] 추천 뉴스

  • 연예인급 미모 자랑하는 HD현대 회장 정기선의 띠동갑 아내는 누구?
  • 한화시스템, 국내 최초로 민간기업 위성 고화질 촬영사진 공개
  • 2.28% 급락해 3개월 만에 ‘최대 낙폭’ 찍었다는 코스피, 대체 왜?
  • 18년 만에 승진한 신세계 '정용진 회장'이 청담동에 추진 중인 사업
  • SK하이닉스 곽노정 사장, 美 워싱턴DC 반도체 행사 연사 참여
  • 아직 남아 있는 서울 노원 달동네, 이렇게 바뀐다
    아직 남아 있는 서울 노원의 달동네, 이렇게 바뀐다고?

당신을 위한 인기글

  • “갑자기 이 차가 왜 1등이야?!” 구매력 최강 50대의 선택 달라졌다.
  • 기아, EV5·EV9 브라질 전기차 시장 출격…연간 판매 ‘1만대 시대’ 조력
  • 씨에스윈드, 美 버지니아 해상풍력 프로젝트에 첫 접합구조물 6기 인도
  • G7에 ‘일본’ 포함되고 ‘한국’은 포함 안 된 진짜 이유, 들어보니…
  • 부모님이 반대했지만 9살 차 언니 도움으로 데뷔한 배우
  • [영상] 테슬라, 6월 1주차 中 1.2만대 판매 전주比 21%↓…상반기 판매 감소 불가피
  • 파리바게뜨, 캄보디아서 ‘K-베이커리’ 전파…태국 ’오이시‘와 맞손
  • 농심, ‘신라면치즈볶음면’ UAE 론칭…중동으로 ‘K-라면 로드’ 확장
  • 어린왕자에 피노키오까지…진짜 유럽 방불케 하는 경기도 ‘그곳’
  • 이것만은 꼭! 청아한 연꽃과 울창한 숲길이 있다는 봉선사 나들이 포인트 Top5
  • “여긴 가봐야 해” 세계 이색 스타벅스3
  • 물놀이보다 더 재밌는 ‘돈의문 박물관 마을’ 여름 체험 3선

댓글 많은 뉴스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