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하단 바로가기

시청률 1%대에 진짜 눈물 흘린 여배우의 과거 열애설

시청률 저조에 눈물 보인
여배우의 열애설

[the_ad id=”2192″]

11월 28일, JTBC 드라마 ‘경우의 수’가 다소 저조한 시청률을 기록하며 종영했다.

이 작품 속에서 배우 신예은은 주연 ‘경우연’ 역을 맡아 열연했다.

그러던 어느 날 한 방송에서 신예은이 드라마의 저조한 시청률 때문에 눈물을 흘리는 모습이 공개돼 화제가 되었다.

[the_ad id=”2193″]

지난 7일 카카오 TV ‘페이스 아이디’ 14회에서는 신예은이 배우 문가영과 만나 이야기를 나누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신예은은 자신이 출연한 드라마 ‘경우의 수’를 언급했다.

신예은은 “드라마 1%대 시청률에 책임감을 느낀다”라며 눈물을 터뜨렸다.

이에 당황한 문가영은 “무슨 일 있었냐, 힘들었구나”라며 신예은을 위로했다.

또한 신예은은 “다 내 잘못인 것 같다”, “나만 피해 보면 상관없는데 모두가 이런 결과를 받으면 ‘나 때문인가?’ 하는 생각 때문에 힘들다”라고 말했다.

이어 “그냥 더 잘하고 싶다”라고 말해 시청자들에게 안타까운 모습을 보였다.

신예은은 “살면서 처음 느껴본 책임감이었다”라며 “학교 다닐 때는 연기가 그냥 좋아서 한 건데 이제는 내가 좋다고 할 수 있는 것만은 아니다.”, “이걸 해내야 한다”라는 속마음을 털어놓았다.

[the_ad id=”2194″]

[the_ad id=”2195″]

신예은의 눈물과 함께 과거 골든 차일드 보민과의 열애설이 수면 위로 떠올랐다.

앞서 ‘뮤직뱅크’ 생방송 중 신예은이 함께 MC를 보던 보민을 째려보는 장면이 열애설의 계기가 되었던 것이다.

이에 온라인에서는 ‘둘이 사귀는 것 아니냐’, ‘둘이 싸웠나’ 등의 추측이 쏟아졌다.

[the_ad id=”2197″]

신예은은 3월 19일에 방영된 KBS2 ‘해피투게더 4’에 스페셜 MC로 출연해 열애설에 대해 해명했다.

신예은은 “뮤직뱅크 클로징 멘트할 때 마이크로 가려서 음소거로 나갔다. 그래서 파트너한테 ‘나 음소거로 나왔다’ 했더니 그 친구가 ‘으이구’라고 했다”, “그래서 제가 ‘흥’하고 째려봤는데 그 째려본 부분만 방송에 나왔다”라며 당시 에피소드를 털어놓았다.

한편 신예은은 2018년 웹드라마 ‘에이틴’으로 데뷔해 ‘웹드여신’으로 떠오르며 ’10대들의 전지현’이라는 별명을 얻었다.

또한 tvN ‘사이코메트리 그 녀석’, KBS2 ‘어서 와’, JTBC ‘경우의 수’에서 연이어 주연을 맡으며 시청자들에게 눈도장을 찍었다.

[the_ad id=”2196”]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0
+1
0
+1
0
+1
0
+1
0
권지아 기자의 프로필 이미지

댓글0

300

댓글0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