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 메뉴 바로가기 (상단) 본문 컨텐츠 바로가기 주요 메뉴 바로가기 (하단)

‘공업 도시’ 울산이 250억 들여 만든다는 조형물, 벌써부터 욕 먹는 이유

권율 기자 조회수  

‘위대한 기업인 기념사업’
시비 250억 들여 창업주 흉상 제작
현대 정주영·SK 최종현 등

출처 : SK그룹 / 현대그룹 / 롯데그룹
출처 : 울산시

울산광역시는 현재 우리나라 최대 공업 도시다. 자동차, 석유화학 등 국내 산업을 책임지는 업종이 모두 모인 곳에 이 사업을 영위한 기업의 창업주 흉상이 들어서면 어떨까? 울산시가 실제로 큰돈 들여 흉상을 만들려고 해 화제가 되고 있다.

울산시는 최근 시비 250억 원을 들여 대기업 창업주의 대형 흉상을 설치하는 사업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울산과학기술원(UNIST) 부지에 최소 2명 이상 기업인의 대형 흉상을 건립하는 ‘울산을 빛낸 위대한 기업인 기념사업’이다.

출처 : PixaBay
출처 : 현대그룹

추진 중인 흉상은 20m 높이의 기단에 30~40m 규모다. 높이는 최대 60m에 달할 것으로 보인다. 마치 미국 역대 대통령 4명의 얼굴 조각으로 유명한 러시모어산 국립공원의 ‘큰바위얼굴’ 조각상이 연상될 것이다.

흉상 대상 인물로는 현대그룹 창업주 고(故) 정주영 회장, SK그룹 고 최종현 회장, 롯데그룹 신격호 명예회장 등이 거론됐다고 한다. 울산에는 현대자동차와 현대중공업, SK그룹 석유화학 계열 공장이 있다. 신격호 명예회장의 묘도 울산에 있다.

시는 부지 매입 50억 원과 흉상 설계·제작·설치 200억 원 등 총 250억 원의 사업비가 필요할 것으로 추산했다. 시는 전체 사업비를 자체 예산인 시비로 확보하기로 하고, 사업비 전액을 반영한 제2회 추가경정예산안을 울산시의회에 제출한 상태다.

출처 : SK그룹
출처 : 뉴스1

소식이 알려지자, 울산시민연대는 성명을 내고 “재벌총수의 거대 흉상 조성계획을 철회하라”고 요구했다. 200억 원이 넘는 세금을 들여 사기업 창업주의 흉상을 만드는 것이 적절하냐는 비판이다.

여기에 누리꾼들도 “내 세금이 어이없는 사업에 사용돼선 안 된다”, “기업이 기업 돈으로 세우는 것도 아니고, 지방자치단체가 왜 창업주를 기리는 거야?”, “벌써 흉물로 조롱받을 그림이 그려진다”, “그럴 돈으로 울산 지하철이나 까세요”, “비합리적이고 유치한 발상” 등 울산시를 지적했다.

그러나 울산시는 제법 강경한 입장이다. 김두겸 울산시장은 “공업도시 울산을 외부에 적극 알리고, 대한민국과 울산 발전의 주역인 기업가의 업적을 기리기 위한 것”이라며 “다소 많은 사업비가 투입되지만, 기업 유출을 막고 재투자를 끌어낼 수 있다는 측면에서 볼 때 투자 대비 몇 배의 효과를 얻을 수 있다”고 밝혔다.

author-img
권율 기자
gwonyyyy@pikle.io

댓글7

300

댓글7

  • 흉 한 쌍판 될라~

  • 대하

    정주영은 됟도 최종현은 선넘었지 sk가 뭐라고

  • 한심한 울산

    뭐든 사업을 벌리면 기본 20% 커미션은 불문율 근데 저런건 최소 50%는 남을듯

  • 뭐든 사업을 벌리면 기본 20% 커미션은 불문율 근데 저런건 최소 50%는 남을듯

  • 미친듯

    삼성 현대 lg 구씨말고 허씨 이렇게해야

[Uncategorized] 랭킹 뉴스

  • 연봉 1위라는 치과의사, 실제 서울대 출신 의사가 밝힌 진짜 소득은?
  • 무려 '6400억 돈방석'에 앉은 36살 훈남 대표, 이 사람이었다
  • 의대 증원할 때 독일, 일본 의사들은 한국과는 많이 달랐다는데…(+반응)
  • 이강인보다 유명했던 '슛돌이' 지승준이 19년 동안 잠적했던 이유
  • 벌써 5년째...연기 내려놓은 배우 박신양이 발견된 뜻밖의 장소
  • "제가 살인자 맞다" 사망한 임블리와 생방송 진행했던 BJ가 입 열었다

[Uncategorized] 공감 뉴스

  • 여배우 아내가 매일 아침마다 '7첩 반상' 직접 차려준다는 남편의 직업
  • '시그널'에서 조진웅 첫사랑으로 등장했던 단역 배우, 이렇게 지냅니다
  • '슬의생'에서 유연석에게 팔짱 끼며 끼 부리던 펠로우의 최근 모습
  • 올해 31살 된 서강준이 아직도 '국민 연하남'으로 불리고 싶은 이유
  • '범죄도시3' 빌런 배우의 롤모델이 격투기 선수 추성훈인 진짜 이유
  • '나쁜엄마' 여배우가 직접 공개한 이도현의 카메라 꺼졌을 때 인성 수준

당신을 위한 인기글

  • ‘생방송 오늘저녁’…육회 비빈밥
  • “1초 만에 파라솔 뚝딱” SNS에서 난리 난 신박한 우산텐트
  • 눈물샘 자극하는 커플의 결말, 결국…
  • 미코 출신 “남군 기준으로 체력 특급, 여군이라 안되는 건 불합리”
  • “지코랑 블랙핑크 제니라고?”… 전 세계 팬들 난리 난 투 샷 (+사진)
  • 공개 열애 하더니… 급 전해진 안타까운 소식
  • 알리‧테무 향해 칼 빼든 개보위, 中에 “한국법 준수” 요청
  • “공개매수가 너무 낮아”…락앤락 소액주주 뿔났다 [시그널INSIDE]
  • [펀드人사이트]”자체 공급망에 AI 수혜…日반도체, 투자 매력 커”
  • 非중국 수출 확대…기지개 켜는 화장품株
  • [투자의 창] 미국채 금리를 움직일 수 있는 5가지 주요 요인
  • 5분이면 됩니다! 목 늘어난 티셔츠 ‘새것’처럼 만드는 법

함께 보면 좋은 뉴스

  • 1
    “쿠팡 이탈 소비자 잡는다” 네이버, 당일 및 일요 배송 시작

    인사이트 

  • 2
    NC소프트 ‘택탄’ 상표 출원…신작 출시 임박 기대 고조

    부동산·경제 

  • 3
    애플, 지속가능경영...“2030년까지 탄소 중립 달성할 계획”

    정치·사회 

  • 4
    홍콩계 자산운용사 어피너티, 8,500억 들여 SK렌터카 인수 발표

    기업·산업 

  • 5
    "세계 어디에나 있는거 아니였어?" 코카콜라 구매할 수 없는 국가 2곳

    기업·산업 

[Uncategorized] 인기 뉴스

  • 연봉 1위라는 치과의사, 실제 서울대 출신 의사가 밝힌 진짜 소득은?
  • 무려 '6400억 돈방석'에 앉은 36살 훈남 대표, 이 사람이었다
  • 의대 증원할 때 독일, 일본 의사들은 한국과는 많이 달랐다는데…(+반응)
  • 이강인보다 유명했던 '슛돌이' 지승준이 19년 동안 잠적했던 이유
  • 벌써 5년째...연기 내려놓은 배우 박신양이 발견된 뜻밖의 장소
  • "제가 살인자 맞다" 사망한 임블리와 생방송 진행했던 BJ가 입 열었다

지금 뜨는 뉴스

  • 1
    "中 손 떼니..." 게임업계 탑3의 1분기 실적 평가, 알려드립니다

    금융 

  • 2
    "오랜 절친이지만…" 현대 장남과 한화 장남이 경쟁중이라는 사업

    기업·산업 

  • 3
    김지원 63억, 박민영 110억, 윤아 100억...30대 여배우들의 건물 위치

    인사이트 

  • 4
    'MZ세대 성지'만든 재벌 3세 회장...재계에서 신기록 남긴 인물이었다

    인사이트 

  • 5
    취준생 울리는 토익 응시료 인상, 비용 다 누구 지갑으로 들어가냐면...

    인사이트 

[Uncategorized] 추천 뉴스

  • 여배우 아내가 매일 아침마다 '7첩 반상' 직접 차려준다는 남편의 직업
  • '시그널'에서 조진웅 첫사랑으로 등장했던 단역 배우, 이렇게 지냅니다
  • '슬의생'에서 유연석에게 팔짱 끼며 끼 부리던 펠로우의 최근 모습
  • 올해 31살 된 서강준이 아직도 '국민 연하남'으로 불리고 싶은 이유
  • '범죄도시3' 빌런 배우의 롤모델이 격투기 선수 추성훈인 진짜 이유
  • '나쁜엄마' 여배우가 직접 공개한 이도현의 카메라 꺼졌을 때 인성 수준

당신을 위한 인기글

  • ‘생방송 오늘저녁’…육회 비빈밥
  • “1초 만에 파라솔 뚝딱” SNS에서 난리 난 신박한 우산텐트
  • 눈물샘 자극하는 커플의 결말, 결국…
  • 미코 출신 “남군 기준으로 체력 특급, 여군이라 안되는 건 불합리”
  • “지코랑 블랙핑크 제니라고?”… 전 세계 팬들 난리 난 투 샷 (+사진)
  • 공개 열애 하더니… 급 전해진 안타까운 소식
  • 알리‧테무 향해 칼 빼든 개보위, 中에 “한국법 준수” 요청
  • “공개매수가 너무 낮아”…락앤락 소액주주 뿔났다 [시그널INSIDE]
  • [펀드人사이트]”자체 공급망에 AI 수혜…日반도체, 투자 매력 커”
  • 非중국 수출 확대…기지개 켜는 화장품株
  • [투자의 창] 미국채 금리를 움직일 수 있는 5가지 주요 요인
  • 5분이면 됩니다! 목 늘어난 티셔츠 ‘새것’처럼 만드는 법

추천 뉴스

  • 1
    “쿠팡 이탈 소비자 잡는다” 네이버, 당일 및 일요 배송 시작

    인사이트 

  • 2
    NC소프트 ‘택탄’ 상표 출원…신작 출시 임박 기대 고조

    부동산·경제 

  • 3
    애플, 지속가능경영...“2030년까지 탄소 중립 달성할 계획”

    정치·사회 

  • 4
    홍콩계 자산운용사 어피너티, 8,500억 들여 SK렌터카 인수 발표

    기업·산업 

  • 5
    "세계 어디에나 있는거 아니였어?" 코카콜라 구매할 수 없는 국가 2곳

    기업·산업 

지금 뜨는 뉴스

  • 1
    "中 손 떼니..." 게임업계 탑3의 1분기 실적 평가, 알려드립니다

    금융 

  • 2
    "오랜 절친이지만…" 현대 장남과 한화 장남이 경쟁중이라는 사업

    기업·산업 

  • 3
    김지원 63억, 박민영 110억, 윤아 100억...30대 여배우들의 건물 위치

    인사이트 

  • 4
    'MZ세대 성지'만든 재벌 3세 회장...재계에서 신기록 남긴 인물이었다

    인사이트 

  • 5
    취준생 울리는 토익 응시료 인상, 비용 다 누구 지갑으로 들어가냐면...

    인사이트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