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하단 바로가기

“이게 무슨 일?” 달달한 신혼생활 이어가던 김연아가 갑자기 분노한 이유는요

김연아‧고우림 가짜뉴스 속출
이혼‧출산‧외도설까지
소속사 “엄중한 법적 대응”

출처 : 온라인 커뮤니티
출처 : 올댓스포츠

그룹 포레스텔라 고우림과 달달한 신혼생활을 이어가던 피겨 여왕 김연아격분하는 일이 벌어졌다. 어떤 이유에서일까.

지난 16일 김연아 소속사 올댓스포츠 구동회 대표이사는 “최근 유튜브를 통한 김연아 부부 관련 가짜뉴스가 지속적으로 업로드, 유포되고 있다. 이 같은 허무맹랑한 황당한 가짜뉴스로 인한 김연아 부부의 명예훼손과 허위사실 유포에 대해 김연아의 소속사로서 가짜뉴스 유튜버와 유포자에 대해 엄중한 법적 대응을 하겠다”고 말했다.

김연아‧고우림 부부가 가짜뉴스에 대한 강력한 법적 대응을 예고한 것이다. 실제로 사회관계망서비스(SNS) 등에는 이들 부부에 대한 잘못된 정보가 쏟아지고 있었다.

출처 : 뉴스1
출처 : 유튜브

온라인에서는 지난해 10월 결혼한 이들 부부가 이혼했다는 가짜뉴스가 나돌기도 했다.

유튜브에는 김연아‧고우림 부부의 출산설부터 이혼설까지 여러 가짜뉴스가 올라왔다. 해당 영상들은 김연아가 해외 출장을 간 사이 고우림이 외도를 해 두 사람이 곧 이혼할 것이며 김연아가 임신 2주 차임에도 아이를 낳지 않기로 했다는 둥 잘못된 정보를 담고 있었다.

올댓스포츠 측은 “가짜뉴스가 표현의 자유라는 미명하에 연예인은 물론 스포츠 스타들을 타깃으로 독버섯처럼 번져가고 있다. 표현의 자유라고는 하지만 이는 자유가 아니라 우리 사회를 좀먹게 하는 범죄이며 사회악”이라고 지적했다.

출처 : 올댓스포츠
출처 : 뉴스1

또 “가짜뉴스가 지속적으로 양산된다면 그 피해자는 우리 사회 유명인뿐만 아니라 평범한 사회 구성원이 될 수 있다. 이번 기회에 가짜뉴스가 근절될 수 있도록 우리 모두가 공분해야 할 사안이며 궁극적으로 범사회적인 제도적 대책 마련이 필요하다”고 밝혔다.

김연아의 팬들과 누리꾼들도 이런 가짜뉴스에 엄중하게 법적 대응을 해야 한다고 주장해왔다.

올댓스포츠의 지적처럼 가짜뉴스로 유명인들이 피해를 본 것은 김연아가 처음이 아니다. 백종원 더본코리아 대표가 거액의 빚을 남기고 사망했다는 가짜뉴스가 퍼진 적이 있는데, 이에 프랜차이즈 가맹점주들은 “잘 있다”고 해명한 바 있다.

암 투병 중인 방송인 서정희가 ‘병원에서 공식 사망했다’는 가짜뉴스가 돌기도 했다. 딸 서정주는 “우리 엄마 멀쩡히 살아계신다. 사람 아픈 걸로 돈벌이하는 이런 사람들은 참…”이라며 분노했다. 배우 김영옥도 가짜뉴스의 대상이 된 바 있다.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0
+1
0
+1
0
+1
0
+1
0
배지희 기자의 프로필 이미지

댓글0

300

댓글0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