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하단 바로가기

“상식 아니냐”vs“모를 수 있다” ‘결혼지옥’ 냄비 받침 논란에 누리꾼들 갑론을박 펼쳤다

오은영 리포트 결혼지옥
냄비 받침 문제 화두에 올라
누리꾼들 사이에 뜨거운 감자로 대두돼

출처: MBC ‘오은영 리포트-결혼지옥’

출처: MBC ‘오은영 리포트-결혼지옥’

출처: MBC ‘오은영 리포트-결혼지옥’

오은영 리포트-결혼지옥‘에서 출연진 부부가 냄비 받침 문제로 싸움을 벌이자 이를 본 누리꾼들의 의견 또한 팽팽히 맞서고 있다. 지난 16일 방송되었던 MBC ‘오은영 리포트-결혼지옥’에서 사소한 문제로도 다투는 부부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들은 현재 결혼 4년 차 부부이며, 남편은 아내의 무기력함에 답답함을 느끼고 있고 아내는 그러한 남편의 과격한 행동이 무섭게 다가온다는 모습을 보이고 있었다.

당시 아내는 남편 대신 딸 밥부터 챙기자 남편은 불만을 표하면서 홀로 식사를 준비했다. 고기를 굽는 것부터 시작해 찌개 조리까지 문제없이 해내며 살림꾼다운 면모를 보였다.

출처: MBC ‘오은영 리포트-결혼지옥’

출처: MBC ‘오은영 리포트-결혼지옥’

요리를 완성한 남편은 식탁에 찌개를 옮기려 했으나 자신이 미리 두었던 냄비 받침을 아내가 위치를 바꿔 찌개 냄비가 들어갈 공간이 부족했다.

이에 남편은 뜨거운 냄비를 잡고 있는 상황에 예민해지자 “안 도와줄 거면 건들지 마라”라며 끝내 아내에게 소리쳤고, 아내는 “뭐가 불만인데”라며 이해하지 못하는 모습을 보였다.

이러한 상황을 알게 된 오은영은 “손발이 안 맞고 아주 답답한 것 같다”라고 말하자 남편은 크게 공감했다. 그러면서 남편은 “냄비 놓을 걸 아는데 공간을 좁게 만들면 생각이 없다고 밖에 생각이 안 든다”라며 일침을 가했다.

출처: MBC ‘오은영 리포트-결혼지옥’

출처: MBC ‘오은영 리포트-결혼지옥’

출처: 온라인 커뮤니티

그러자 그의 아내는 “몰랐다. 영상을 보니 한편으로는 이해가 간다”면서 뒤늦게 자기 행동을 되짚어보는 모습을 보였다. 이에 하하가 “설명을 해줬더라면 안 다퉜을 것”이라고 하자 김응수는 “보면 아는 거지. 누가 봐도 상식이다”라며 답답함을 호소했다.

이에 오은영은 남편 또한 아내가 무성의하다고 느끼는지 묻자 남편도 “성의가 없다고 생각한다”며 공감했다. 아내는 뒤늦게 “몰라서 안 했다”고 하자 남편은 “당연히 알아야지”라며 답답함을 호소했다.

이러한 상황을 본 누리꾼들은 “저렇게 화낼 일인가?”, “나 같아도 답답할 것 같다”, “서로 생각이 다르니 그냥 말해주는 게 편하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해당 방송본은 유명 포털사이트 실시간 랭킹순위 상위권을 다툴 정도로 크게 화제를 모았다.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0
+1
0
+1
0
+1
0
+1
0
권지아 기자의 프로필 이미지

댓글0

300

댓글0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