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하단 바로가기

김은숙 드라마 출연해 ‘김우빈 닮은꼴’ 타이틀 얻은 배우의 정체

넷플릭스 화제작 ‘더 글로리’ 출연진
김우빈 닮은꼴이라는 배우 김건우
‘손명오’ 역할로 악역 연기 선보여

출처 : instagram@gunoorla

출처 : 넷플릭스

출처 : 넷플릭스

배우 김건우가 드라마 ‘더 글로리’에서 활약해 누리꾼들의 시선을 끌고 있다.

최근 넷플릭스에서 공개된 ‘더 글로리’는 유년 시절 폭력으로 영혼까지 부서진 한 여자가 온 생을 걸어 치밀하게 준비한 처절한 복수와 그 소용돌이에 빠져드는 이들의 이야기를 그린 넷플릭스 시리즈다.

‘더 글로리’는 송혜교, 이도현, 임지연, 염혜란 등 탄탄한 주연 라인업은 물론 김은숙 작가 작품으로도 공개 전부터 화제를 모은 작품이다.

극 중 ‘손명오’ 역할을 맡은 김건우는 복수를 꿈꾸는 동은(송혜교 분)을 어린 시절 괴롭혔던 연진, 재준, 사라, 혜정 등과 함께 다닌 인물로 신체적, 정신적, 성적 폭력 등을 일삼으며 행동대장 역할을 했던 인물이다.

출처 : KBS2 ‘쌈, 마이웨이’

출처 : MBC ‘나쁜형사’

출처 : instagram@limjjy2

김건우는 지난 2017년 ‘쌈, 마이웨이’에서 박서준 라이벌인 스타 파이터 ‘김탁수’ 역할을 맡아 데뷔했다.

이후 ‘나쁜형사’, ‘라이브’, ‘청춘기록’ 등 다양한 장르 캐릭터를 안정적으로 소화해내며 필모그래피를 쌓고 있다.

최근 쾌활한 매력의 캐릭터를 맡았던 김건우가 ‘손명오’ 캐릭터로 또 한 번 제대로 된 악역 연기를 선보여 화제를 모으고 있다.

김건우는 한 매체와의 인터뷰에서 “’더 글로리’라는 작품은 저에겐 정말 선물 같은 작품입니다. 잠시 잊고 있었던 연기에 대한 순수한 열정을 깨워준 감사한 작품이에요. 그래서 어떤 식으로든 이 작품에 도움이 되고 싶었습니다”라고 소감을 전한 바 있다.

이어 “’더 글로리’의 일원으로 받아주신 김은숙 작가님, 안길호 감독님을 비롯한 모든 배우, 스태프분들에게 다시 한번 감사드립니다. 모두의 뜨거운 열정과 사랑으로 만들어진 ‘더 글로리’ 많은 관심과 응원 부탁드립니다”라고 덧붙였다.

출처 : instagram@limjjy2

출처 : instagram@gunoorla

출처 : instagram@gunoorla

김건우가 김은숙 작가 작품에서 활약하자, 김은숙 작가의 또 다른 작품에서 주연급으로 거듭난 김우빈이 언급되고 있다.

김건우는 ‘김우빈 닮은꼴’이라는 평을 받을 정도로 선이 굵고 강한 개성의 외모를 갖고 있다.

이에 대해 김건우는 “간혹 그런 이야기를 듣기는 하는데, 그때마다 너무 부끄럽다. 살짝 스쳐 간 정도다”라며 겸손함을 드러냈다.

현재 김건우는 ‘더 글로리’에서 가해자 5인방 중 가장 먼저 사망한 것으로 추측되고 있지만, 다음 시즌에도 그의 캐릭터와 관련된 이야기는 이어질 것으로 보인다.

한편 안길호 연출, 김은숙 작가의 ‘더 글로리’는 8화 분량의 시즌1이 공개된 상태이며 오는 3월 시즌2 공개가 예정됐다.

이에 누리꾼들은 “3월까지 기다리라는 건 너무 한다”, “3월에 시즌2가 나오는 게 진정한 복수”, “배우들 연기가 다 했다”, “대본이고 연출이고 미쳤음” 등 반응을 전했다.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1
+1
0
+1
0
+1
0
+1
0
김진아 기자의 프로필 이미지

댓글3

300

댓글3

  • ㅁㄴㅇㅁㄴㅇ

    이건 진짜 취향 문제가 아니라 한국 남배우들 얼굴이 점점 하...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