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 메뉴 바로가기 (상단) 본문 컨텐츠 바로가기 주요 메뉴 바로가기 (하단)

덕업일치, 모델하우스 좋아하던 회사원이 자리잡은 상도동 부동산의 모든 것

배지희 기자 조회수  

모델하우스 좋아했던 그녀
결국 부동산까지
스토리 직접 들어보니

집토스부동산

집토스부동산

“회사 다닐 때부터 모델하우스 구경을 좋아했어요.”

처음부터 공인중개사가 목표였던 것은 아니었다. 그저 여타 회사원들과 다를 바 없는 법학과 출신 사무직 직원이었다. 그러나 회사를 나오면서 그는 비로소 자신이 원하는 일을 시작했다. 일반 회사원으로 일할 때도 그는 모델하우스를 찾아다닐 정도로 집 구경을 좋아했다.

그렇게 자연스럽게 그는 다음 직업으로 공인중개사를 선택했다. 집 구경하다 집 구경시켜주게 된 공인중개사, 집토스부동산 상도점 김슬아 공인중개사를 만나보았다. 먼저 지금까지 온 과정에 대해 질문했다.

“이전부터 일을 끝내고 직접 찾아갈 정도로 모델하우스 구경을 좋아했습니다.  그러다 제가 일하던 회사가 문을 닫았고, 법학과 출신인데다 모델하우스를 좋아하던 저는 자연스럽게 공인중개사에 관심이 갔죠.

처음에는 청라국제도시에서 대표 공인중개사 아래에서 소속 공인중개사로 일했어요. 그런데 실무 5개월 동안 실무를 하나도 알려주지 않았습니다. 물어보면 알아서 검색해 보라고 하고, 한글로 쓰여있는데 왜 못하냐고 뭐라 하기까지 했어요. 그래서 관두고 새로운 곳을 찾는 와중에 구직 사이트에서 집토스를 보고 지원하게 됐습니다. 스타트업이라 함께 발전할 수 있을 것 같았어요.”

집토스부동산

“집토스에 입사하고 처음으로 체계적인 실무 교육을 받았습니다. 그리고 관악점에서 밥 먹을 시간도 없을 정도로 바쁜 시간을 보내며 실전 경험을 쌓았죠. 이후 상도점으로 자리를 옮겨 지금은 두 중개보조원분들과 함께하고 있습니다.

저희는 신대방 삼거리 상도동, 사당동, 흑석동, 노량진동 을 맡고 있습니다. 주로 가는 곳은 중앙대와 숭실대 인근입니다. 상도동은 산이 많아서 언덕이 관악동 녹두거리 못지 않습니다. 그런데 길은 더 좁아요. 관악동은 차 댈 곳이라도 있는데 여기 도로는 차 한대 지나갈 정도 밖에 안됩니다.

숭실대입구역 인근은 역에 멀어질수록 언덕이 심해집니다. 숭실대 바로 앞 원룸은 빌라보다 노후된 빨간 벽돌집이 많은데, 그래도 요즘은 신축 원룸이 늘어나면서 기존 원룸들도 내부 리모델링을 진행하는 분위기입니다. 큰길 건너편은 숭실대 앞보다는 노후가 덜 된 편입니다. 1~2년 된 신축 매물도 좀 있어요.

학생들이 많은 만큼 옵션은 에어컨, 세탁기, 냉장고, 인덕션 등 풀옵션이 많습니다. 가스레인지가 많던 예전과 달리 요즘은 노후 주택이더라도 기존에 있던 가스레인지를 인덕션으로 교체하는 분위기입니다.”

집토스부동산

노량진공무원 공부하는 분들이 많이 찾으시는데, 노후 건물이 많은 데다가 단기 계약이 많아 이 관리가 잘 되는 편은 아닙니다. 보증금 300만 원, 월세 40만 원 수준에 면적도 3~4평 수준이지만 옵션은 다 있는 곳이 많습니다. 개발 구역 외의 대로변에는 보증금 1000만 원에 월세 70만 원 수준의 오피스텔이 들어서고 있습니다.

중앙대 후문인 상도동과 정문인 흑석동의 환경도 서로 다릅니다. 흑석동은 상도동보다 더 노후되고 하숙이 많아 원룸 매물이 적습니다. 후문인 상도동의 10년 정도 된 5평 원룸은 보증금 1000만 원, 월세 45~50만 원 선입니다.

최근 들어서는 신축 원룸은 보증금 1000만 원에 55~60만 원에 관리비 6~7만 원으로 5만 정도 더 높지만 사실상 반지하 빼고는 공실이 거의 없어 타 지역보 10만 원가량 시세가 높습니다.

처음 오시는 학생 손님들은 보증금 500만 원에 월세 45만 원, 보증금 1000만 원에 월세 40만 원 매물을 많이 찾으십니다. 그리고 아무래도 가능하면 넓고 풀 옵션에 신축 분리형을 선호하시죠. 하지만 사실상 이런 매물은 가격이 높습니다. 무엇보다 큰 길 하나만 건너는 것도 꺼려할 만큼 학교와 인접한 곳을 선호합니다.

그래서 아무래도 합의를 좀 하는 수밖에 없습니다. 그나마 신대방 삼거리는 학교까지 한 번에 가는 버스가 있고 같은 가격이면 대학교 바로 옆보다 시설이 좋습니다. 여기는 여의도로 한 번에 가는 버스도 있어 직장인 분들도 많이 찾으십니다. 직장인 분들은 전세를 많이 찾으시는데 전세 매물은 하루 만에 계약될 정도로 수요가 많습니다.”

집토스부동산

집토스부동산

“특히 학교에서 먼 곳으로 갈수록 언덕이라 싫어하십니다. 반지하도 ‘반지하는 빼고 볼게요’하는 분들이 많아요. 반지하는 5~6평에 보증금 500만 원 월세 4만 원 정도인데, 신축은 반지하도 보증금 1000만 원에 45만 원으로 비쌉니다. 반지하는 보통 지상층보다 10만 원 정도 저렴하다고 보시면 됩니다.

반지하와 1층은 방범창을 달아주지만 2층부터는 방범창이 없는 곳이 많습니다. 다만 최근 지어지는 건물은 현관을 2개로 설계하는 등 건물 내 보안에 신경 쓰고 있고, 가로등과 CCTV도 잘 설치되어 있습니다. 다만 신축이어도 재개발 지역을 지나 집에 가는 길이 무서운 곳이 있습니다. 이런 곳은 매물이 좋아도 기피합니다.

정말 매물은 좋은데 안전하지 않아 계약을 포기한 옥탑 매물이 있습니다. 소형 아파트 건물로 엘리베이터가 있고 리모델링이 되어 방도 7평에 깔끔했어요. 옥탑인 만큼 채광도 좋고 옥탑 공간도 쓸 수 있었습니다. 학교도 가까웠고 가격이 보증금 500만 원에 월세 45만 원 수준으로 방 보러 온 고객도 바로 계약하고 싶다고 말한 매물이었습니다.

그런데 알고 보니 다세대 건물 옥탑이었습니다. 이런 옥탑은 대부분 불법인데다 다세대 건물이라 안전하지 않다고 판단했습니다. 다가구 건물이라면 주인이 한 명인데다가 지번만 맞게 등록하면 호실이 틀려도 임대차 보호법의 보호를 받을 수 있어요. 그런데 다세대 주택은 호실이 제대로 되어있어야 법의 보호를 받을 수 있습니다.

다세대 옥탑은 소유자가 없고 월세 수익을 전 세대가 나눠가지는 형태로 운영됩니다. 이처럼 소유자가 분명하지 않고 등기가 되지 않기 때문에 자연히 전입도 되지 않습니다. 시설은 좋지만 임대차 보호법의 보호를 받을 수 없어 저희 측에서는 계약을 진행하지 않았습니다. 위험한 매물을 중개하지 않는 집토스 취지에 맞 계약은 진행하지 않았지만, 그래서 기억에 더 남는 매물입니다.

재개발 구역은 노후 건축물이 많고 신축도 들어서지 않지만, 그 외 지역도 노후화된 만큼 신축 건물이 하나씩 들어서고 있습니다. 신축 건물이 늘면서 내부 리모델링 하는 원룸도 이전보다 많아졌어요. 아쉽지만 내부 리모델링을 거친 매물은 거의 신축 가격에 매물이 나오고 있습니다. 재개발이 끝나면 좀 더 매력적인 곳이 될 거라 생각합니다.”

author-img
배지희 기자
bbjbbbb@pikle.io

댓글0

300

댓글0

[Uncategorized] 랭킹 뉴스

  • 연봉 1위라는 치과의사, 실제 서울대 출신 의사가 밝힌 진짜 소득은?
  • 무려 '6400억 돈방석'에 앉은 36살 훈남 대표, 이 사람이었다
  • 의대 증원할 때 독일, 일본 의사들은 한국과는 많이 달랐다는데…(+반응)
  • 이강인보다 유명했던 '슛돌이' 지승준이 19년 동안 잠적했던 이유
  • 벌써 5년째...연기 내려놓은 배우 박신양이 발견된 뜻밖의 장소
  • "제가 살인자 맞다" 사망한 임블리와 생방송 진행했던 BJ가 입 열었다

[Uncategorized] 공감 뉴스

  • 여배우 아내가 매일 아침마다 '7첩 반상' 직접 차려준다는 남편의 직업
  • '시그널'에서 조진웅 첫사랑으로 등장했던 단역 배우, 이렇게 지냅니다
  • '슬의생'에서 유연석에게 팔짱 끼며 끼 부리던 펠로우의 최근 모습
  • 올해 31살 된 서강준이 아직도 '국민 연하남'으로 불리고 싶은 이유
  • '범죄도시3' 빌런 배우의 롤모델이 격투기 선수 추성훈인 진짜 이유
  • '나쁜엄마' 여배우가 직접 공개한 이도현의 카메라 꺼졌을 때 인성 수준

당신을 위한 인기글

  • 24세 차이의 역대급 할리우드 커플 탄생했다
  • 결혼 6년 차에.. 갑자기 여장에 꽂힌 남자배우 근황
  • 지현우 “촬영 끝나고 호감 가면 만났다” 전 여인 유인나 언급된 이유
  • “얼마나 달달했길래?” 감독조차 진짜 연애하는 줄 알았다는 연예인
  • “어쩐지 엄청 막히더라” 직장인들 교통지옥, 이것이 가장 문제?!
  • 하객 너무 많아서 축의금 엑셀로 정리해야 한 배우
  • ‘봄’ 하면 생각나는 중독적인 요리, 주꾸미 맛집 BEST5
  • 【신혼집 인테리어】 영화에 나올 법한 주방인테리어, 요리하는 ‘아내의 주방’
  • 어느날 남사친이 갑자기 남자로 느껴져 결혼 했다는 커플
  • 현지인들 버킷리스트, 역대급 풍경 자랑하는 미국 국립공원 근처 호텔 5곳
  • 신기할 정도… 가본 사람들 전부 놀랄 수밖에 없다는 인도 여행지
  • “에펠탑만 가던 후회의 날들…” 낭만의 도시 파리에서 가볼만한 의외의 장소 BEST5

함께 보면 좋은 뉴스

  • 1
    이스라엘 "이란, 대가를 치를 것" 경고…세계 정상은 자제 촉구

    인사이트 

  • 2
    한화의 차기 회장 확실시된 '김동관', 어떤 인물인지 봤더니...

    인사이트 

  • 3
    MS·아마존·오픈AI...빅테크 거물들이 최근 꽂힌 사업, IT분야 아니었다

    인사이트 

  • 4
    석탄 캐던 채석장에서 아파트로...입주민 실제 후기 봤더니

    인사이트 

  • 5
    롯데 신동빈 회장을 끝으로 사라진다는 '국내 단체'의 정체

    인사이트 

[Uncategorized] 인기 뉴스

  • 연봉 1위라는 치과의사, 실제 서울대 출신 의사가 밝힌 진짜 소득은?
  • 무려 '6400억 돈방석'에 앉은 36살 훈남 대표, 이 사람이었다
  • 의대 증원할 때 독일, 일본 의사들은 한국과는 많이 달랐다는데…(+반응)
  • 이강인보다 유명했던 '슛돌이' 지승준이 19년 동안 잠적했던 이유
  • 벌써 5년째...연기 내려놓은 배우 박신양이 발견된 뜻밖의 장소
  • "제가 살인자 맞다" 사망한 임블리와 생방송 진행했던 BJ가 입 열었다

지금 뜨는 뉴스

  • 1
    인력난에 월급 200만원 쪼개기 수령...수영강사의 현실

    인사이트 

  • 2
    정부 노력에도 휘발유 가격 2주 연속 상승...절약 팁 눈길

    인사이트 

  • 3
    '친중' 전 대만 총통 만난 시진핑, 두 나라 재결합 조짐 보였다는데...

    인사이트 

  • 4
    우리나라 총선 당일, 북한 김정은은 공작원 양성 기관 찾았다

    인사이트 

  • 5
    쿠팡 유료 멤버십 '와우회원' 구독비 58% 인상...실제 소비자 반응

    인사이트 

[Uncategorized] 추천 뉴스

  • 여배우 아내가 매일 아침마다 '7첩 반상' 직접 차려준다는 남편의 직업
  • '시그널'에서 조진웅 첫사랑으로 등장했던 단역 배우, 이렇게 지냅니다
  • '슬의생'에서 유연석에게 팔짱 끼며 끼 부리던 펠로우의 최근 모습
  • 올해 31살 된 서강준이 아직도 '국민 연하남'으로 불리고 싶은 이유
  • '범죄도시3' 빌런 배우의 롤모델이 격투기 선수 추성훈인 진짜 이유
  • '나쁜엄마' 여배우가 직접 공개한 이도현의 카메라 꺼졌을 때 인성 수준

당신을 위한 인기글

  • 24세 차이의 역대급 할리우드 커플 탄생했다
  • 결혼 6년 차에.. 갑자기 여장에 꽂힌 남자배우 근황
  • 지현우 “촬영 끝나고 호감 가면 만났다” 전 여인 유인나 언급된 이유
  • “얼마나 달달했길래?” 감독조차 진짜 연애하는 줄 알았다는 연예인
  • “어쩐지 엄청 막히더라” 직장인들 교통지옥, 이것이 가장 문제?!
  • 하객 너무 많아서 축의금 엑셀로 정리해야 한 배우
  • ‘봄’ 하면 생각나는 중독적인 요리, 주꾸미 맛집 BEST5
  • 【신혼집 인테리어】 영화에 나올 법한 주방인테리어, 요리하는 ‘아내의 주방’
  • 어느날 남사친이 갑자기 남자로 느껴져 결혼 했다는 커플
  • 현지인들 버킷리스트, 역대급 풍경 자랑하는 미국 국립공원 근처 호텔 5곳
  • 신기할 정도… 가본 사람들 전부 놀랄 수밖에 없다는 인도 여행지
  • “에펠탑만 가던 후회의 날들…” 낭만의 도시 파리에서 가볼만한 의외의 장소 BEST5

추천 뉴스

  • 1
    이스라엘 "이란, 대가를 치를 것" 경고…세계 정상은 자제 촉구

    인사이트 

  • 2
    한화의 차기 회장 확실시된 '김동관', 어떤 인물인지 봤더니...

    인사이트 

  • 3
    MS·아마존·오픈AI...빅테크 거물들이 최근 꽂힌 사업, IT분야 아니었다

    인사이트 

  • 4
    석탄 캐던 채석장에서 아파트로...입주민 실제 후기 봤더니

    인사이트 

  • 5
    롯데 신동빈 회장을 끝으로 사라진다는 '국내 단체'의 정체

    인사이트 

지금 뜨는 뉴스

  • 1
    인력난에 월급 200만원 쪼개기 수령...수영강사의 현실

    인사이트 

  • 2
    정부 노력에도 휘발유 가격 2주 연속 상승...절약 팁 눈길

    인사이트 

  • 3
    '친중' 전 대만 총통 만난 시진핑, 두 나라 재결합 조짐 보였다는데...

    인사이트 

  • 4
    우리나라 총선 당일, 북한 김정은은 공작원 양성 기관 찾았다

    인사이트 

  • 5
    쿠팡 유료 멤버십 '와우회원' 구독비 58% 인상...실제 소비자 반응

    인사이트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