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 메뉴 바로가기 (상단) 본문 컨텐츠 바로가기 주요 메뉴 바로가기 (하단)

“영끌해서 겨우 분양받았는데 내 집이 경매에 올라와있다고요?”

김진아 기자 조회수  

영끌 분양족들 눈물
집 구매했는데 경매?
어떻게 된 일일까

최근 인천에서 분양을 받은 집이 주인도 모르게 경매에 올라가는 황당한 일이 발생했다.

대출을 끌어모은 신혼부부부터 전 재산을 모아 집을 산 노부부까지 약 40세대가 피해를 입은 것으로 확인됐다.

건설업자사기로 약 100억 수준의 피해가 예상된다.

인천 석남동의 아파트를 계약한 한 피해자는 등기 이전을 하려고 했다.

하지만 등기 이전이 되지 않아 알아보니 자신의 집이 자기도 모르게 경매에 넘어간 것을 확인했다.

결혼을 앞두고 있던 또 다른 피해자는 해당 아파트를 건설한 건설사 대표 김모 씨와 전세 계약을 맺었다.

당시 등기부등본 상에 대출이 있어 문의하자 김모 씨는 “문제가 없는 것이니 걱정할 필요 없다”라고 말했고 이에 피해자는 김모 씨를 믿고 2억 1,600만 원을 대출받아 전세를 계약했다.

하지만 결국 피해자의 아파트는 경매에 넘어갔으며 현재 피해자는 결혼까지 미루는 상황에 처했다.

이러한 방식으로 약 40세대가 피해를 입은 것으로 확인됐다.

피해자의 20 명 정도는 70세 이상으로 60~70세의 고령자가 대부분이다.

전 재산을 투자해 아파트를 분양받은 피해자들은 건설업자 김모 씨를 수소문 중이다.

현재 피해자들은 김모 씨를 만나기 위해서 교대로 아파트 공사장에서 잠을 청하고 있다.

김모 씨는 아파트를 건설하기 위해 신탁회사에서 돈을 빌려 썼다.

대부분의 건설사들은 신탁회사에 돈을 빌리고 아파트를 세운 후 분양과 임대를 통해 빚을 갚지만 김모 씨의 경우 빚을 갚는 것이 아니라 번 돈으로 새로운 아파트를 계속해서 건설했다.

이러한 방식으로 여러 대의 아파트를 지으면서 신탁회사에 돈을 갚지 못했고 김모 씨는 분양자들을 속이고 자기 앞으로 등기를 냈다.

계속해서 김모 씨가 빚을 갚지 못하자 신탁회사는 김모 씨에게 압류를 걸면서 이미 분양된 아파트들이 경매에 넘어간 것이다.

김모 씨의 ‘아파트 돌려 막기’로 약 100억 원 규모의 피해액이 예상된다.

하지만 김모 씨는 한 언론사와의 만남에서 고소를 하면 빚을 갚지 못할 것이라고 주장하고 있다.

그는 “어차피 구속될 것도 생각하고 있다. 아직 젊으니까 어떻게든 돈을 벌면 갚겠지 구속이 되면 7~10년이다. 금액이 100억 넘어가니까 다 끝나는 거다”라고 말했다.

현재 집을 날리고 전세금을 떼인 피해자들은 횡령과 사기 혐의로 김모 씨를 경찰에 고소한 상태다.

author-img
김진아 기자
124sgggma@pikle.io

댓글0

300

댓글0

[Uncategorized] 랭킹 뉴스

  • 연봉 1위라는 치과의사, 실제 서울대 출신 의사가 밝힌 진짜 소득은?
  • 무려 '6400억 돈방석'에 앉은 36살 훈남 대표, 이 사람이었다
  • 의대 증원할 때 독일, 일본 의사들은 한국과는 많이 달랐다는데…(+반응)
  • 이강인보다 유명했던 '슛돌이' 지승준이 19년 동안 잠적했던 이유
  • 벌써 5년째...연기 내려놓은 배우 박신양이 발견된 뜻밖의 장소
  • "제가 살인자 맞다" 사망한 임블리와 생방송 진행했던 BJ가 입 열었다

[Uncategorized] 공감 뉴스

  • 여배우 아내가 매일 아침마다 '7첩 반상' 직접 차려준다는 남편의 직업
  • '시그널'에서 조진웅 첫사랑으로 등장했던 단역 배우, 이렇게 지냅니다
  • '슬의생'에서 유연석에게 팔짱 끼며 끼 부리던 펠로우의 최근 모습
  • 올해 31살 된 서강준이 아직도 '국민 연하남'으로 불리고 싶은 이유
  • '범죄도시3' 빌런 배우의 롤모델이 격투기 선수 추성훈인 진짜 이유
  • '나쁜엄마' 여배우가 직접 공개한 이도현의 카메라 꺼졌을 때 인성 수준

당신을 위한 인기글

  • 24세 차이의 역대급 할리우드 커플 탄생했다
  • 생명연, 상처 치료 돕는 피부 오가노이드 개발
  • “일상 속 AI 서비스 한자리에”…카카오, WIS 2024 참가
  • 컴투스 ‘서머너즈 워’, 10주년 시네마틱 영상 공개
  • “SKT AI 거버넌스, 소중한 자산이자 AI 이정표 될 것”
  • 선재업고튀어 김혜윤 여친룩 꿀템 모음 zip
  • 태국가면 꼭 사온다는 ‘이것’ 알고 보니 중국산 싸구려였다
  • 좁아터진 주방에 필수라는 5가지 기능의 ‘멀티도마’ 끝판왕
  • 풍경이 아름다운 인스브루크
  • ‘실종된 반려견이 쓰레기통에서 발견됐다…?’ 꽁꽁 묶인 채 버려진 개
  • 어린이집 대신 4살때부터 무용학원 다닌 배우
  • “중국 지리 Zeekr 돌풍, 테슬라 독주 꺾을 수 있을까?”

함께 보면 좋은 뉴스

  • 1
    이스라엘 "이란, 대가를 치를 것" 경고…세계 정상은 자제 촉구

    인사이트 

  • 2
    한화의 차기 회장 확실시된 '김동관', 어떤 인물인지 봤더니...

    인사이트 

  • 3
    MS·아마존·오픈AI...빅테크 거물들이 최근 꽂힌 사업, IT분야 아니었다

    인사이트 

  • 4
    석탄 캐던 채석장에서 아파트로...입주민 실제 후기 봤더니

    인사이트 

  • 5
    롯데 신동빈 회장을 끝으로 사라진다는 '국내 단체'의 정체

    인사이트 

[Uncategorized] 인기 뉴스

  • 연봉 1위라는 치과의사, 실제 서울대 출신 의사가 밝힌 진짜 소득은?
  • 무려 '6400억 돈방석'에 앉은 36살 훈남 대표, 이 사람이었다
  • 의대 증원할 때 독일, 일본 의사들은 한국과는 많이 달랐다는데…(+반응)
  • 이강인보다 유명했던 '슛돌이' 지승준이 19년 동안 잠적했던 이유
  • 벌써 5년째...연기 내려놓은 배우 박신양이 발견된 뜻밖의 장소
  • "제가 살인자 맞다" 사망한 임블리와 생방송 진행했던 BJ가 입 열었다

지금 뜨는 뉴스

  • 1
    인력난에 월급 200만원 쪼개기 수령...수영강사의 현실

    인사이트 

  • 2
    정부 노력에도 휘발유 가격 2주 연속 상승...절약 팁 눈길

    인사이트 

  • 3
    '친중' 전 대만 총통 만난 시진핑, 두 나라 재결합 조짐 보였다는데...

    인사이트 

  • 4
    우리나라 총선 당일, 북한 김정은은 공작원 양성 기관 찾았다

    인사이트 

  • 5
    쿠팡 유료 멤버십 '와우회원' 구독비 58% 인상...실제 소비자 반응

    인사이트 

[Uncategorized] 추천 뉴스

  • 여배우 아내가 매일 아침마다 '7첩 반상' 직접 차려준다는 남편의 직업
  • '시그널'에서 조진웅 첫사랑으로 등장했던 단역 배우, 이렇게 지냅니다
  • '슬의생'에서 유연석에게 팔짱 끼며 끼 부리던 펠로우의 최근 모습
  • 올해 31살 된 서강준이 아직도 '국민 연하남'으로 불리고 싶은 이유
  • '범죄도시3' 빌런 배우의 롤모델이 격투기 선수 추성훈인 진짜 이유
  • '나쁜엄마' 여배우가 직접 공개한 이도현의 카메라 꺼졌을 때 인성 수준

당신을 위한 인기글

  • 24세 차이의 역대급 할리우드 커플 탄생했다
  • 생명연, 상처 치료 돕는 피부 오가노이드 개발
  • “일상 속 AI 서비스 한자리에”…카카오, WIS 2024 참가
  • 컴투스 ‘서머너즈 워’, 10주년 시네마틱 영상 공개
  • “SKT AI 거버넌스, 소중한 자산이자 AI 이정표 될 것”
  • 선재업고튀어 김혜윤 여친룩 꿀템 모음 zip
  • 태국가면 꼭 사온다는 ‘이것’ 알고 보니 중국산 싸구려였다
  • 좁아터진 주방에 필수라는 5가지 기능의 ‘멀티도마’ 끝판왕
  • 풍경이 아름다운 인스브루크
  • ‘실종된 반려견이 쓰레기통에서 발견됐다…?’ 꽁꽁 묶인 채 버려진 개
  • 어린이집 대신 4살때부터 무용학원 다닌 배우
  • “중국 지리 Zeekr 돌풍, 테슬라 독주 꺾을 수 있을까?”

추천 뉴스

  • 1
    이스라엘 "이란, 대가를 치를 것" 경고…세계 정상은 자제 촉구

    인사이트 

  • 2
    한화의 차기 회장 확실시된 '김동관', 어떤 인물인지 봤더니...

    인사이트 

  • 3
    MS·아마존·오픈AI...빅테크 거물들이 최근 꽂힌 사업, IT분야 아니었다

    인사이트 

  • 4
    석탄 캐던 채석장에서 아파트로...입주민 실제 후기 봤더니

    인사이트 

  • 5
    롯데 신동빈 회장을 끝으로 사라진다는 '국내 단체'의 정체

    인사이트 

지금 뜨는 뉴스

  • 1
    인력난에 월급 200만원 쪼개기 수령...수영강사의 현실

    인사이트 

  • 2
    정부 노력에도 휘발유 가격 2주 연속 상승...절약 팁 눈길

    인사이트 

  • 3
    '친중' 전 대만 총통 만난 시진핑, 두 나라 재결합 조짐 보였다는데...

    인사이트 

  • 4
    우리나라 총선 당일, 북한 김정은은 공작원 양성 기관 찾았다

    인사이트 

  • 5
    쿠팡 유료 멤버십 '와우회원' 구독비 58% 인상...실제 소비자 반응

    인사이트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