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심코 일회용 마스크를 잘라 변기에 넣었더니…”

코로나 바이러스로 인해 마스크 사용량이 늘면서 일회용 마스크 쓰레기가 큰 사회적 문제가 되고 있다. 그런데 최근 한 유튜버가 일회용 마스크를 재활용하는 신박한 아이디어를 생각해 내 이슈가 되고 있다.

“빵값 너무 비싸요” 홈베이킹 늘자 대기업까지 뛰어들었다는 업계

코로나19 여파로 집안에 머무르는 시간이 많아지면서 우울증과 무기력증을 호소하는 사람들이 많아졌다. 이런 상황 속 장기간 집콕 생활로 받은 스트레스를 풀기에 제격이라며 인기를 끌고 있는 것이 있어 바로 ‘홈베이킹’이다. 홈베이킹이 사람들에게 주목받으면서 덩달아 ‘냉동생지 시장’까지 엄청난 성장세를 보이고 있다.

“100% 예약제” 청정 자연 속 찐 힐링한다는 ‘팜스테이’ 5곳

팜스테이(Farm Stay)는 말 그대로 농장(Farm)에서 머문다(Stay)는 뜻으로 농가에서 숙식하면서  농사나 문화 체험 등 농촌의 삶을 체험할 수 있는 여행 형태다. 평화롭고 한적한 마을에서 도시의 모든 걱정을 덜어내고 잠시 자연과 함께 쉬어갈 수 있는 힐링 팜스테이 5곳을 소개한다.

박봉이라고 악명 자자한 9급 공무원 월급 실수령액 살펴보니…

코로나19 사태로 청년 취업난이 더욱 심각해지고 있는 가운데 9급 공무원 연봉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9급 공무원은 ‘박봉’으로 잘 알려진 대표적 직업이다.하지만 공무원들의 월급에는 따로 추가되는 수당이 있어 서로 다른 실수령액을 주장했고

줄 서서 먹는 곳이었는데… 34년 유명 중식당마저 문 닫았습니다

코로나19 확산 우려로 하객 인원이 제한되자 예식을 연기하는 신랑, 신부도 늘어났다.하림각 영업 중단 소식에 네티즌들은 ‘어렸을 때 종종 외식하던 곳인데 문을 닫는다니 아쉽다’, ‘소규모 자영업자는 더 심각한 상황’ 등의 반응을 보였다.

“950만 원 남았다” 코로나 19로 일거리 후원 끊긴 이들 근황

코로나19로 전 세계 관광업계가 심각한 타격을 입었다. 여행 콘텐츠를 기반으로 활동하는 국내 유튜버들도 코로나19로 직격타를 맞았다. 이들은 대부분 해외여행지에서의 맛집, 관광지 정보 등을 리뷰하며 수입을 얻는다.

‘놀러만 오면 11만원’준다는 관광명소, 어딘가 봤더니…

최근 CNN 방송이 미국 캘리포니아주의 파격적인 여행 정책을 소개해 대중들의 화제를 모았다.코로나19로 피해를 입은 캘리포니아의 작은 마을 ‘산타마리아 밸리’가 방문객에게 관광비를 지급하기로 한 것

코로나때문에 여행못간 금수저들이 사들이고 있다는 개인용 OOO

벙커 제조업체인 ‘서바이벌 콘도’ 측에서 벙커 구매 문의와 판매량이 매우 급증했다고 밝혔다. 수영장은 물론, 체육관과 암벽등반 시설 등 내부에서 다양한 활동을 할 수 있는 시설을 갖추고 있으며 심지어 지하라는 답답함을 줄일 수 있도록 창문까지 마련했다.

‘외국에서는 이미 난리’ 코로나 백신의 소름돋는 부작용 수준

코로나 19 백신 후유증이나 부작용이 잇따라 보고되고 있다. 지난 16일 미국에서도 화이자 백신을 맞은 뒤 알레르기 반응을 보인 사례가 나왔다. 모더나의 코로나19 백신을 맞은 임상 참가자들이 크고 작은 후유증을 경험했다는 증언도 나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