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라갈 수밖에 없다’ 주식 전문가가 장담하며 찍은 종목

주식에 100% 확실한 건 없다는 것에 동의했으나 한국 주식 시장의 전망이 밝은 것에 주목했다.

추가로 자녀에게 금융교육을 시킬 것을 강조하면서 동시에청년 창업이 활성화되면 한국이 진정한 선진국으로 발전할 것이라며 인터뷰를 마쳤다.

‘강남 아니었다’ 주식 투자자 가장 많은 지역은 여기입니다

2016년부터 2019년까지 4년간 주식 투자자 수 1위는 40대 강남 남성이었다. 그러나 2020년 이후 통계에 변화가 생기며 사람들의 시선을 끌었다. 지난해 12월 기준 지역 단위 별 개인 투자자가 가장 많은 곳은 바로 ‘수원’이었다.

이 정도라고? 한국 주식열풍 속 수익률 1위는 ‘OO대 여성’

NH 투자증권이 지난해 고객들의 신규 주식계좌 수익률을 공개했다. 성별, 나이별로 구분한 수익률 통계에서 20대 남성의 투자 수익률은 전 세대와 성별 중에서 가장 낮은 3.81%으로 조사됐다. 가장 높은 수익률은 30대 여성으로 수익률은 25.98%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