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역겹다’ 소문났지만 인증샷 찍으러 줄 선다는 미국의 여행지

미국 시애틀에 가면 반드시 가봐야 한다는 이색 관광 명소가 있다. 고무찰흙처럼 알록달록한 작은 덩어리들이 사방 벽면으로 뒤덮인 일명 ‘껌 벽’이 그것이다. ‘껌 벽’은 한때 여행전문사이트 ‘트립어드바이저’(TripAdvisor)가 발표한 지구상에서 가장 균이 득실거리는 관광명소 리스트에서 2위에 오를 정도로 불결한 관광지라는 별명도 얻었다. 그럼에도 시애틀의 관광명소가 된 껌 벽에 대해 알아본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