줄서서 신청한다는 청년수당..정말 쓸 수 있는 돈은 얼마?

한국 청년들이 N포 세대, 헬 조선처럼 자조적인 말을 하는 이유는 이들과 다릅니다.”아프다!”라고 외치고 있는 것이죠. 그런 그들을 위해 서울시가 작은 사탕을 준비했다고 하는데요. 바로 청년수당입니다.

“우린 4시부터 진짜 우리 일합니다” 은행원이 말 못하는 속사정

올 초 국민은행 노조원들이 총파업에 돌입하면서, 은행권 파업이 뜨거운 이슈로 떠올랐습니다. 은행원들도 근로자이므로 파업의 권리가 당연히 있다는 주장, 높은 연봉을 받으며 일하면서도 고객을 볼모로 잡는 것이 불쾌하다는 주장이 서로 엇갈렸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