승무원이 가장 많이 듣는 질문 2위는 ‘도착 시간’, 1위는?

첫 번째로는 “기내식 언제 나와요?”다.

비행 중 가장 큰 설렘이 있다면 그건 단언컨대 기내식일 것이다.

기내식을 데우는 맛있는 냄새가 기내 안에 솔솔 퍼지면 “기내식 언제 나와요?”라는 승객들의 질문 공세들이 시작된다.

기내 항공 담요를 들고 나오면 실제로 처벌받을까?

여행의 설렘은 기내를 올라타는 순간 두 배로 부풀어 오릅니다. 드디어 떠난다는 실감에 기쁨의 호르몬은 절정에 달하죠. 좌석에 앉으면 제일 먼저 기내에 배치된 물건들을 확인하며 시간을 어떻게 보낼지 골두 하게 됩니다.

비행기에 혼자 탑승했을 때 받을 수 있는 VIP 혜택

비행기에 오로지 나 혼자만 타고 있다면 어떨까요? 아주 드문 경우지만, 가끔 우리는 외신 등을 통해 단 한 명의 승객을 태우고 비행을 한 놀라운 뉴스 기사들을 접하곤 합니다. 국내에서는 아직 이런 일화가 전해진 경우는 없었죠.

기내에서 비행기 탑승 모드를 안 켜면 어떻게 될까?

비행기에 탑승하면 휴대폰 전원을 끄는 건 하나의 상식처럼 전해집니다. 승객들 대부분은 승무원의 요구에 의해 휴대폰 사용을 자제하곤 하죠. 하지만 실제 스마트폰 사용이 비행기 조종에 혼란을 줄만큼 위협적일까요?

예상외로 스튜어디스한테 물어봐도 도움받을 수 없는 것 10가지

비행기 스튜어디스들은 승객들이 원하는 대로 헤드폰이나 간식, 커피 등을 제공합니다. 하지만 가끔씩 ‘하늘 위의 웨이트리스’로 착각하는 사람들이 막무가내로 어이없는 것들을 요청할 때가 있죠. 스튜어디스들은 승객들의 안전과 편의를 우선시하는 프로페셔널들입니다.

업그레이드 없이 비즈니스 같은 이코노미 즐기는 방법

여름휴가 때 해외여행을 준비하고 계신 분들이라면 지금부터 하나하나 준비하는 게 저렴하게 여행을 다녀올 수 있는 방법입니다. 그래서 이코노미석으로 예약한 비행 티켓을 비즈니스석 부럽지 않게 활용할 수 있는 방법에 대해서 알려드리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