심지어 주먹다짐까지…’오징어게임’ 체험관 생기자마자 마비됐다는 장소

프랑스 파리에는 도심 한복판에 <오징어 게임> 체험 팝업스토어가 문을 열어 문전성시를 이루고 있으며, 최근 미국에서는 <오징어 게임>이 핼러윈 코스튬 시장을 점령했다는 보도가 나와 화제다. 오늘은 드라마에 심취한 이들이 직접 <오징어 게임>을 체험하고 있는 곳의 사진을 살펴본다.

학교 홍보하러 교복 입고 노래 불렀던 ‘한국인 소녀’ 6년 뒤 근황

지난 13일 오후 방송된 tvN 예능 프로그램 <유 퀴즈 온 더 블록>에 싱어송라이터 ‘리디아 리(이예진)’이 출연해 눈길을 끌었다. 리디아 리는 가수 싸이에 이어 ‘엘렌 쇼’에 출연한 두 번째 한국인이기도 한데, 오늘은 리디아 리가 밝힌 ‘엘렌 쇼’ 출연 비하인드스토리와 그녀의 인생사에 대해 알아본다.

‘역겹다’ 소문났지만 인증샷 찍으러 줄 선다는 미국의 여행지

미국 시애틀에 가면 반드시 가봐야 한다는 이색 관광 명소가 있다. 고무찰흙처럼 알록달록한 작은 덩어리들이 사방 벽면으로 뒤덮인 일명 ‘껌 벽’이 그것이다. ‘껌 벽’은 한때 여행전문사이트 ‘트립어드바이저’(TripAdvisor)가 발표한 지구상에서 가장 균이 득실거리는 관광명소 리스트에서 2위에 오를 정도로 불결한 관광지라는 별명도 얻었다. 그럼에도 시애틀의 관광명소가 된 껌 벽에 대해 알아본다.

‘벌금 10억’ 백신 새치기로 골머리 앓고 있다는 미국 현재 상황

백신 새치기 만연한 미국 현재 상황 미국 뉴욕 주가 코로나19 백신 접종 순서를 어길 경우 최대 100만 달러(약 11억 원)의 벌금을 부과하기로 했다. 앤드루 쿠오모 뉴욕 주지사는 지난 4일 기자회견에서 “백신 배포 과정에서 사기 행각이 벌어진다면 형사처분하는 법안을 발의할 것“이라고 말했다. 웃돈을 내고 백신을 먼저 맞는 ‘백신 새치기’가 벌어지고 있다는 보고가 잇따르자 강경 대응 방침을 …

Read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