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영화하면 인생 망할 거 같아’ 영국 훈남배우가 거절 끝에 맡은 배역

연기를 업으로 삼은 배우들은 작품 하나하나를 신중하게 결정할 수밖에 없다. 흥행이 보장된 것과는 무관하게 배역을 고사하는 경우도 종종 있는데, 다니엘 크레이그도 이런 이유에서 ‘제임스 본드’ 역할을 여러 번 거절했다고 한다. 세계에서 가장 성공한 영화 시리즈 중 하나이자 영국인들의 자랑, 007 시리즈를 다니엘 크레이그는 왜 거절했는지 알아보자.

팬들조차 당황한다는 ‘조폭 전문 배우’의 반전 일상 사진

최근 넷플릭스 오리지널 드라마 <오징어 게임>으로 해외에서까지 유명해진 배우 허성태는 유독 조폭이나 악역이 잘 어울리는 배우다. 하지만 실제로 허성태는 후배들에게도 당하고 사는 순한 사람이라고 하는데, 오늘은 영화, 드라마에서와는 180도 다른 허성태의 일상 사진을 살펴본다.

올해 43살이라는 ‘최강 동안’ 배우가 직접 공개한 학창시절 사진

배우들에게 자기관리는 평생을 따라다니는 숙제이자 꼬리표다. 하지만 그런 혹독한 자기관리가 필요 없을 정도로 ‘모태 동안’ 미모를 유지하는 배우가 종종 등장해 대중의 부러움을 사기도 하는데, 오늘은 모태 동안 배우 황우슬혜에 대해 알아본다.

스태프들조차 놀라, 드라마 촬영하다가 열애설 나는 현실이유

작성자는 이민호의 SNS, 인터뷰, 드라마 메이킹 등에서 보이는 두 사람의 모습을 근거로 들었다.이민호와 김고은은 지난 4월, SBS 드라마 <더 킹: 영원의 군주>에서 남녀 주인공으로 활약했다.이외에도 연인 역으로 출연한 배우 중 실제 연인으로 발전한 케이스가 화제가 됐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