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하려고 승진까지 포기했는데…오디션 탈락한 35살 아저씨의 현재

넷플릭스 드라마 <오징어 게임>은 456명의 사람들이 456억의 상금이 걸린 미스터리한 데스 게임에 초대되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 데스 게임 장르물이다. <오징어 게임>에는 굉장히 다양한 인물들이 나오는데, 오늘은 그 중에서도 최강빌런으로 꼽히는 배우 허성태에 대해 알아본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