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험하다냥’ 집사가 욕조에 들어가자 야옹이가 보인 반응

주인을 살리려는 고양이의 필사적인 구조 모습에 많은 누리꾼은 “사람은 장난이었겠지만 고양이에겐 정말 응급한 구조활동이었다”, “고양이가 정말 감명스럽고 뜻깊다”, “고양이도 목숨을 걸었다”라고 하며 반려묘의 행동에 놀라움과 감동을 받았다는 반응을 보였다.

“살려줘!” 트럭 부품에 낀 다람쥐를 보자마자 남성이 한 행동

남성은 소중한 생명을 구출한 것에 기뻐하며 미소를 지어 보였다.

다람쥐를 구출하는 남성의 모습에 누리꾼들은 “구멍이 생각보다 진짜 작다”, “다람쥐가 놀랄까 봐 쓰다듬어주는 남성이 착하다”, “남성이 복 받을 거다”라고 하며 훈훈한 반응을 보였다.

‘이 근육 실화냐’ 주인마저 무섭다고 고백한 고양이 사진

이 증상을 가진 고양이는 골반이 위축되고 뒷다리 경련이 일어나며 운동을 거부하며 쉽게 지친다.

따라서 고양이를 키우는 집사라면 고양이와 자주 움직이면서 운동을 하고 해당 증상이 나타나면 바로 인근 동물 병원에 방문해야 한다.

고양이와 놀고 싶어 꼬리 잡아당긴 강아지, 결국은…

티노는 계속해서 몰리의 꼬리를 자극했다.결국 몰리의 참았던 분노가 터지고야 말았다.몰리가 캣터널을 박차고 티노에게 냥펀치를 날린 것이었다.하지만 티노는 재빠른 반사신경으로 냥펀치를 피하고는 다시 몰리에게 더 적극적으로 장난칠 뿐이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