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어나 아기를 처음 만난 골댕이의 반응은 이렇습니다”

골든 리트리버와 아기의 조합은 보는 이들의 미소를 자아내며 마음을 치유시켜준다. 이런 골든 리트리버의 성격을 고스란히 알 수 있는 영상이 유튜브 채널 ‘골든단비GoldenDanbi’에 게시돼 화제를 모으고 있다.

골든 리트리버를 자신의 엄마라고 생각한 댕댕이가 보인 반응

아기 강아지는 이제는 리트리버와 떼려야 뗄 수 없는 사이가 됐다는데요.이에 누리꾼들은 “어쩜 저렇게 붙임성이 좋냐”, “리트리버가 낳았다고 해도 믿을 듯”, “실제 모자 사이 같다” 등 놀랍다는 반응을 보이고 있습니다.

‘이래도 홀인원?’ 아빠랑 골프 치던 골댕이가 저지른 귀여운 반칙

일반적으로 골든 리트리버는 뛰어난 지능을 지닌 걸로 알려져 있다. 이 때문에 리트리버들은 집사가 좋아하는 걸 알아내 이를 직접 행동으로 옮기곤 한다. 옆에 있는 사람은 당황스러웠겠지만 집사는 흐뭇하게 미소 짓고 있었을 그 행동을 함께 확인해보자.

침대 뺏기고 삐진 골든 리트리버를 위로(?)해주는 아기 냥이 모습

지금 소개할 골든 리트리버 역시 자신만의 공간, 특히 침대에 애착을 갖고 무럭무럭 자라왔다.하지만 아기 고양이가 등장한 이후 자기만의 공간이라 생각했던 침대가 남의 것이 되고 말았다. 자신의 침대를 눈앞에서 뺏긴 골든 리트리버는 어떤 반응을 보였을까.

나 누구개? 박스 안 강아지 발견한 골댕견 의외의 행동

반려견은 오직 반려인만 바라보며 행복한 삶을 살아간다. 하지만 집에서 사는 강아지가 오직 자신뿐이라면 조금은 허전할 수도 있는 법이다. 마침, 한 반려견이 집으로 온 새로운 강아지를 만났을 때 보인 반응이 누리꾼들 사이 화제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