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태솔로였던 당구여신이 ‘첫키스’만 6시간하고 말한 첫마디

28살까지 이성과 교제를 하지 않았다고 밝힌 차유람은 2015년 6월 20일 작가 이지성과 결혼했다. 둘은 독서모임에서 만나 1년간 연애한 후 교회에서 식을 올렸다. 한편 결혼한 지 5개월이 채 안 돼 임신 소식이 알려지면서 화제가 되었다.

모든 게 완벽한 남자친구… 종교 강요하는데 결혼해도 될까요?

부모님도 교회 다니는 여자를 원한다고 했다”라고 말했다.그녀는 “나는 종교를 가지는 것도 거부감이 있지만 일요일 아침마다 나가는 게 너무 싫다”라며 “종교를 타협할 수는 없는 건지 맞춰갈 수 없을지 조언을 부탁한다”라고 고민을 토로했다.

‘이미 유명했다’ 연예인 결혼 소식보다 더 주목받은 배우자의 미모

연예인들의 결혼 소식은 뜨거운 이슈다.특히 배우자들의 뛰어난 미모가 공개되면서 그들의 결혼 소식보다도 화제를 일으키는 경우가 있다.동시에 연예인 못지않은 외모를 지닌 스튜어디스 아내와 성공적인 결혼을 하게 된 배우가 누구인지에 관심이 쏠렸다.

첫 만남에 “결혼하자”며 고백받은 여배우의 정체

연예인들의 결혼은 언제나 많은 사람들에게 화젯거리다. 배우 김수미가 시어머니가 된다는 사실이 알려지고 며느리의 정체에 많은 관심이 쏟아졌다. 며느리의 정체는 다름 아닌 배우 ‘서효림’이었다.

“이제 서로 키스하세요” 뒷목 잡혀 결혼식 올리는 댕댕이

결혼식은 제3자가 지켜보는 가운데, 인간 남녀가 부부관계를 맺는 서약을 하는 의식이다. 하지만 결혼식의 주인공이 사람이 아닌 다른 존재라면 어떻게 될까. 다름 아닌 두 강아지가 결혼식을 올리는 영상이 공개되며 누리꾼들의 화제를 불러 모았다.

1300만원으로 디즈니월드에서 동화 같은 결혼식 올리는 법

지난 2016년, 디즈니는 창사 이후 처음으로 디즈니월드에서 아무나 결혼식을 올릴 수 있다고 밝혔습니다. 이 뉴스는 디즈니 만화영화 및 캐릭터들을 사랑해 온 수많은 팬들은 물론 동화 속의 공주와 같은 결혼식을 꿈꿔왔던 여러 여성들의 마음을 설레게 했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