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래도 홀인원?’ 아빠랑 골프 치던 골댕이가 저지른 귀여운 반칙

일반적으로 골든 리트리버는 뛰어난 지능을 지닌 걸로 알려져 있다. 이 때문에 리트리버들은 집사가 좋아하는 걸 알아내 이를 직접 행동으로 옮기곤 한다. 옆에 있는 사람은 당황스러웠겠지만 집사는 흐뭇하게 미소 짓고 있었을 그 행동을 함께 확인해보자.

위험천만한 기찻길에서 어슬렁거리던 강아지, 이유가…

반려견은 평생토록 반려인만 바라보고 사는 삶의 동반자이다.하지만 이러한 반려견을 매몰차게 유기하는 사건이 점점 증가하고 있다고 한다.외국에서도 쓸쓸하게 버려진 채 위험에 노출된 한 강아지가 발견되어 네티즌들의 공분을 사고 있다.

임신한 강아지 옆에 항상 붙어있는 새끼 냥이의 정체

동물에 관련된 TV 프로그램을 보고 있다 보면, 험난한 야생의 세계 중에서도 가끔 종을 뛰어넘는 모성애를 본 적이 있을 것이다. 특히 다른 종인데도 불구하고 동물의 새끼를 소중히 여기고 해치거나 잡아먹지 않는 경우는 더욱 깊은 모성애를 보여준다.

“이제 서로 키스하세요” 뒷목 잡혀 결혼식 올리는 댕댕이

결혼식은 제3자가 지켜보는 가운데, 인간 남녀가 부부관계를 맺는 서약을 하는 의식이다. 하지만 결혼식의 주인공이 사람이 아닌 다른 존재라면 어떻게 될까. 다름 아닌 두 강아지가 결혼식을 올리는 영상이 공개되며 누리꾼들의 화제를 불러 모았다.

강아지와 거위가 같은 공간에서 살게 되면 벌어지는 풍경

사람들은 니노와 룰렛이 친한 친구가 될 것이라 예상하지 못했다. 둘은 때론 서로에게 장난을 치기도 하지만 서로에게 세상을 가르쳐 주는 존재이기도 하다. 둘은 함께 하며 더 용감해졌고 더욱 모험적인 삶의 방법을 배운 것은 사실이기 때문이다.

생애 첫 시바견 목욕 나선 집사의 최후 “아무나 하지 마세요…”

전문가들은 목욕에 대한 좋지 않은 기억이 있거나 불안 장애가 있는 경우가 있을 경우 반려견들이 목욕을 싫어할 수 있다고 설명한다. 만약 목욕을 싫어한다면 억지로 시키기보다는 최대한 천천히 적응시키는 것이 중요하다고 전했다.

‘운동했을 뿐인데…’ 집사 모습에 강아지가 보인 의외의 행동

최근 코로나19 바이러스 확산으로 헬스장을 찾는 이들이 많이 줄고 있다.마스크를 쓴 채 운동해야 된다는 점과 헬스장 내 음악의 빠르기 제한 등 여러 악조건이 이어지면서 헬스장 방문을 포기한 것이다.이런 가운데 자연스럽게 집에서 운동하는 ‘홈트족’이 늘고 있다.하지만 반려견과 함께 사는 이들은 ‘홈트(홈 트레이닝)’가 불가능하다고 이야기하고 있다. 과연 어떤 이유 때문일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