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 메뉴 바로가기 (상단) 본문 컨텐츠 바로가기 주요 메뉴 바로가기 (하단)

19살에 항공사 취직했지만 연기 너무 하고 싶어 퇴사했던 승무원

송건희 기자 조회수  

승무원 출신 여배우 표예진
‘오자룡이 간다’로 데뷔
17일 ‘모범택시 2’ 첫 방송

출처 : Instagram@yjiinp / 온라인 커뮤니티
출처 : 온라인 커뮤니티

배우 표예진은 연예계에 데뷔하기 전 ‘얼짱 승무원’으로 유명했다고 한다.

그는 대학을 졸업하기도 전 만 19살의 나이로 2011년 하반기 공채를 통해 대한항공에 입사해 2011년부터 2013년까지 약 1년 반 동안 대한항공에서 객실 승무원으로 근무하며 ‘최연소 승무원’, ‘얼짱 승무원’이라는 타이틀을 달고 근무했다.

그러나 항상 정해진 매뉴얼대로 해야 하는 근무 형태에 답답함을 느낀 표예진은 자신을 마음껏 표현할 수 있는 연기에 도전해보고 싶어 퇴사 이후 연기학원에 등록했다.

출처 : 쌈, 마이웨이
출처 : 모범택시

표예진은 2012년 MBC ‘오자룡이 간다’를 통해 배우로 데뷔했다.

이후 2017년 KBS ‘쌈, 마이웨이’에서 여자친구가 있는 주만에게 끊임없이 대시하는 당돌한 회사 후배인 장예진 역으로 시청자들에게 눈도장을 찍었다.

그리고 2021년 SBS ‘모범택시’에 걸그룹 출신 이나은의 빈자리를 대신하여 안고은 역으로 중간에 대체 투입되어 촬영을 다시 시작했다.

이미 60% 정도나 촬영이 진행된 상태에서 혼자만 중간에 투입되어 처음부터 촬영하기가 쉽지만은 않은 일임에도 표예진은 무리 없이 해당 역을 소화하며 오히려 ‘교체가 신의 한 수’, ‘인생 캐릭터’라는 시청자들의 호평을 얻었다.

출처 : Instagram@yjiinp
출처 : Instagram@yjiinp

위기를 기회로 바꾼 배우 표예진이 근황을 전했다.

16일 표예진은 “경찰 고니”라는 문구와 함께 경찰 제복을 입고 있는 본인의 사진을 올렸다.

사진 속 표예진은 현재 출연 중인 ‘모범택시 2’를 촬영 중인 모습으로 짙은 남색의 경찰 제복이 그의 새하얀 피부를 더욱 돋보이게 만들어 누리꾼의 눈길을 끌었다.

드라마 ‘모범택시 2’는 2021년에 인기리에 방영되었던 ‘모범택시’의 후속 작품으로 2월 17일 첫 방송을 앞두고 있다.

author-img
송건희 기자
songgunh2@pikle.io

댓글0

300

댓글0

[인물] 랭킹 뉴스

  • 벌써 5년째...연기 내려놓은 배우 박신양이 발견된 뜻밖의 장소
  • 올해 31살 된 서강준이 아직도 '국민 연하남'으로 불리고 싶은 이유
  • 데뷔 후 아르바이트 뛰던 영화관 다시 찾은 여배우, 이런 소감 남겼다
  • 소속사 대표가 길에 차 버리고 달려와 캐스팅한 미모의 여배우, 지금은
  • 컴백 후 잘 나가던 걸그룹 멤버에 터진 '태도 논란', 당시 상황 봤더니…
  • "김건모와 결혼을…" 이효리가 덜컥 꺼낸 한마디, 모두가 깜짝 놀랐다

[인물] 공감 뉴스

  • 방송에서 만나 결혼 얘기까지 하던 예체능 커플, 안타까운 소식 전했다
  • 음주운전 저질렀던 '태진아 아들' 이루, 재판장에서 선처 호소한 이유
  • 연예계 떠나겠다 선언했던 빅뱅 탑, 결국 이런 결정 전했다
  • 40살에 골프장에서 결혼식 올린 테이가 신혼여행조차 못 가는 이유
  • '당근마켓' 거래하다보면 만날 수 있다는 청룡 여우주연상 여배우
  • 어머니 빚 안았던 심형탁, 일본인 아내와 결혼 앞두고 경사 생겼다

당신을 위한 인기글

[인물] 추천 뉴스

  • 방송에서 만나 결혼 얘기까지 하던 예체능 커플, 안타까운 소식 전했다
  • 음주운전 저질렀던 '태진아 아들' 이루, 재판장에서 선처 호소한 이유
  • 연예계 떠나겠다 선언했던 빅뱅 탑, 결국 이런 결정 전했다
  • 40살에 골프장에서 결혼식 올린 테이가 신혼여행조차 못 가는 이유
  • '당근마켓' 거래하다보면 만날 수 있다는 청룡 여우주연상 여배우
  • 어머니 빚 안았던 심형탁, 일본인 아내와 결혼 앞두고 경사 생겼다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