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와이스 정연 활동 복귀
복귀 앞두고 전한 인터뷰
8년째 팬심 고백한 상대

출처 : Youtube@GQ KOREA
출처 : Youtube@GQ KOREA

트와이스 정연이 최근 인터뷰에서 다양한 이야기를 전해 화제다.

지난 4일 유튜브 채널 ‘GQ KOREA'(지큐 코리아)에는 ‘트와이스 정연이 데뷔 직후 받았던 질문을 지금 다시 받는다면?’이라는 제목의 영상이 게재됐다.

공개된 영상 속 트와이스 정연은 데뷔 초부터 현재까지 받았던 다양한 질문들을 다시 답하는 시간을 가졌다.

이날 정연은 ‘무대는 꿈꿔온 파라다이스였다’라고 답했던 것에 대해 “그때는 꿈이 이뤄져 정말 파라다이스였다. 지금도 똑같다. 어쩌면 지금이 데뷔 때보다 더 의미가 크다”라고 밝혔다.

또한 ‘면허를 땄는데 내 차를 몰고 싶다’라고 소망을 밝혔던 과거 인터뷰에 대해 “지금은 엄청나게 큰 차를 몰고 있다. 꿈이 이루어졌다”라고 답했다.

출처 : Youtube@GQ KOREA
출처 : 온라인 커뮤니티

정연은 “어릴 때 대가족이어서 집안의 막내인 나는 늘 가운데 딱딱한 자리에 앉아야 했다. 그래서 큰 차를 갖고 싶었던 것 같다. 지금의 드림카는 캠핑카다. 특수 대형면허를 따서 꼭 몰고 싶다”라고 밝혔다.

이어 트와이스 숙소, 대기실 정리를 강조했던 인터뷰에 대해 “지금도 같은 생각이다. 대기실은 트와이스의 얼굴이라고 생각해서 멤버들과 잘 정리한다. 하지만 집, 내 방 정리는 안 한다”라고 솔직하게 답했다.

이날 정연은 과거 인터뷰에서 답했던 ‘사랑’, ‘롤모델’ 등에 대해서도 과거와 다른 답변을 해 팬들의 눈길을 끌었다.

특히 데뷔 초 ‘내 마음속의 아이돌’로 박보검을 꼽았던 것에 대해 “여전히 박보검이다. (다른 여자들도) 다 그렇지 않냐?”라며 수줍음을 드러냈다.

과거부터 꾸준히 박보검을 향한 팬심을 드러내던 정연의 여전한 모습에 팬들도 흐뭇한 미소를 보냈다.

해당 영상을 접한 누리꾼들은 “정연 여전히 귀엽다”, “사람이 선한 게 느껴져”, “박보검이랑 정연… 너무 잘 어울리는데”, “진짜 팬 같아서 너무 귀엽다” 등 반응을 전했다.

출처 : Instagram@jy_piece
출처 : Instagram@jy_piece

한편 정연은 지난 2020년, 2022년 공황장애 및 불안장애 등으로 인해 트와이스 활동을 중단한 바 있다.

또한 목 디스크 수술, 치료 등으로 인해 스테로이드를 복용했고, 부작용으로 체중이 증가해 과거와 달라진 비주얼로 안타까움을 자아내기도 했다.

하지만 최근 다이어트에 성공해 날씬해진 모습으로 팬들을 찾았다.

돌아온 정연과 함께하는 트와이스 컴백은 오는 10일 오후 2시 미니 12집 ‘READY TO BE’와 타이틀곡 ‘SET ME FREE’ 발매로 시작될 예정이다.

또한 트와이스는 오는 4월부터 미니 12집 활동은 물론 다섯번째 월드투어 ‘TWICE 5TH WORLD TOUR READY TO BE’를 예고했다.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0
+1
1
+1
1
+1
3
+1
0

경제 랭킹 뉴스

    댓글을 남겨주세요.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