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에서보다 해외에 수출되어 대박난 의외의 국내 제품

최근 ‘해외에 수출된 자랑스러운 한국 의자’라는 제목으로 한 커뮤니티에 올라온 글이 화제다. 영상에서는 한 외국인 여성이 일명 ‘몸빼 바지’와 비슷한 바지를 착용한 채 나타난다. 곧이어 빨간 원형의 제품을 두 다리에 끼우고 털썩 앉는다. 제품은 다름 아닌 ‘의자’였다. 우리나라에서 밭일을 할 때 사용하는 특별한 의자가 있다고 하는데, 자세히 알아본다.

제품은 다름 아닌 ‘의자’였다.

“커피, 맥주, 담배 아니죠” 사장님도 놀란 편의점 매출 1위 상품

편의점에서 판매량 1위를 차지하는 것은 얼음컵이다. 편의점 최고 인기쟁이이자 사장님들의 효자상품인 얼음컵은 주로 커피를 마실 때 이용됐다. 하지만 최근 ‘얼음컵=커피’라는 공식이 깨졌다고 한다. 오늘은 무더운 여름 우리의 더위를 식혀준 얼음컵의 화려한 변신에 대해 알아본다.

“일한 만큼만 버는 제 연봉은 8000만 원입니다”

택배기사와 배달 라이더들이 대기업 초봉보다 많은 수입을 인증하자 “나도 해보고 싶다”, “힘들게 회사 취업하는 것보다 나은 것 같다”라며 누리꾼들의 폭발적인 반응을 얻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