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동민 아내 주유진
결혼 전 일화 고백해
차에서 이성 흔적 발견해

출처: 비포원스튜디오, youtube@장동민의 옹테레비
출처: instagram@dongminong
출처: MBC ‘미쓰와이프’

주유진이 남편 장동민과의 결혼 전 일화를 폭로해 듣는 이들을 놀라게 했다. 지난 24일에 방송된 MBC 설 특집으로 진행되었던 예능 프로그램 ‘미쓰와이프’에 주유진이 출연해 거침없는 입담을 뽐냈다.

해당 방송에서는 내 남편의 차에 다른 여자의 블루투스가 연결되어 있어도 괜찮냐는 ‘블루투스 논쟁’에 장동민의 아내 주유진은 ‘실제 경험담‘이라고 폭로해 놀라움을 안겼다.

이어 주유진은 “결혼 전, 남편 차에 모르는 사람들의 블루투스가 연결되어 있었다”면서 “그런데, 그날 이후 남편이 차를 아예 리셋해 버렸다“라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출처: MBC ‘미쓰와이프’
출처: instagram@dongminong

이 외에도 주유진은 장동민과의 첫 만남 일화도 공유했다. 그는 “첫 만남은 2021년 8월에 급하게 잡힌 골프 약속이었는데 소개팅도 아니고 서로 소개받을 마음도 없었다”라며 “8월에 쳤으니까 땀이 아주, 최악의 모습일 때 만났다”며 회상했다.

그러면서 “사귈 생각도 없었는데 만난 첫날 오빠는 뽀뽀했다고 했지만, 사실 프러포즈를 했다”라며 “그날 (장동민이) 엄마한테 전화해서 ‘씨암탉을 잡아달라’ 했고 통화할 땐 장동민인 줄 몰랐는데, 저도 개그맨이라 그런가 보다 했다”고 말했다.

또한 “친구 차를 얻어 타고 이동 중이었는데 그 차에 카시트가 있어서 비좁은 상황이었는데, 오빠 차는 대리기사만 보내고 굳이 제 옆에 타더라”며 “어느 순간 보니 이미 뽀뽀하고 있더라”라고 털어놓았다.

출처: 비포원스튜디오
출처: instagram@dongminong
출처: instagram@dongminong

주유진은 “한 달 만에 양가 상견례를 했다. 너무 제가 그리던 집안이어서 처음 뵀을 때 (시댁에) 가서 2박 3일을 자고 왔다”며 급속도로 관계가 진전될 수 있었던 배경을 설명했다.

한편 장동민은 2021년 12월 제주도에서 6세 연하의 비연예인과 백년가약을 맺어 결혼 한 달 만에 임신 소식을 알려왔다. 지난해 6월 딸을 품에 안아 대중들로부터 많은 축하를 받았다.

현재 그는 인스타그램을 통해 집, 아기 육아 등 가족과의 근황을 꾸준히 전해온 바 있다. 오는 2월 6일 장동민은 ENA 새 예능 프로그램 ‘신병캠프‘에서 MC로서 활약을 예고해 대중들의 기대감을 증폭시키고 있다.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0
+1
0
+1
0
+1
0
+1
0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

금주 BEST 인기글

댓글을 남겨주세요.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