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왔다! 장보리’ 비단이, 배우 김지영
전 남친의 빚투 폭로로 동거 사실도 알려져
부모님과 함께 법적으로 대응하겠다고 밝혀

출처 : MBC ‘왔다! 장보리’ / instagram@kimjiyoung0708
출처 : instagram@kimjiyoung0708
출처 : instagram@officialachillo

지난 22일 아역 배우 출신 김지영의 전 남자친구라고 밝힌 A씨는 SNS에 “폭로 안 하려고 했다가 6개월 고민하고 올린다”라며 김지영과 동거했다고 주장하며 “저희 어머니 아버지가 빚내서 자취방을 잡아줬다. 월세도 물론 저희 부모님이 냈다”고 주장했다.

이어 “어느 날 잠적하고 집을 나가서 다른 사람과 사귀고 있으니 연락하지 말라고 하더라. 돈 문제 관련된 거라면 다 자기가 주겠다고 당당히 이야기했는데 연락 한 통이 없다”라고 밝혔다.

전 남자친구 A씨는 래퍼 ‘에이칠로’로 아이돌 연습생으로 지내다 지난해 앨범을 내고 데뷔했으며 앞서 Mnet ‘쇼미더머니’ 시리즈에 참가자로 출연한 이력 등이 있다.

그는 “저희 아버지는 아직도 이 돈 사건 때문에 4시간 주무시고 대리운전 뛰고 계신다. 어머니도 마찬가지고, 생각 없이 사는 사람들 TV 나오는 꼴 보기 싫다. 돈 갚으면 바로 내리겠다”고 덧붙였다.

출처 : instagram@iamtouchthesky
출처 : instagram@officialachillo

설 연휴 불거진 김지영의 채무 논란에 Mnet ‘고등래퍼4’ 출신 이상재도 김지영의 SNS 게시물에 “내 돈으로 바다 갔냐?”, “돈 갚아”라는 댓글을 달았다.

그는 김지영이 150만 원을 빌려 갔으며 거짓말로 빌리고 미룬 뒤 연락도 안 되고 집 주소도 모르고 전화번호도 바꿨다고 주장했다.

논란이 계속되자 김지영은 이상재의 돈을 갚았고 이에 에이칠로는 자기 돈은 갚지 않은 것에 분개해 언론 등에 제보했다.

출처 : instagram@kimjiyoung0708
출처 : instagram@kimjiyoung0708
출처 : MBC ‘왔다! 장보리’

김지영은 전 소속사와 2021년 9월 전속계약을 체결했으나 학업을 이유로 지난해 초에 전속계약을 종료했다.

채무 논란이 불거지고 김지영은 “먼저 이번 일로 실망감과 혼란을 느끼셨을 모든 분에게 진심으로 죄송하다”며 “이와 관련한 문제는 현재 부모님과 법적으로 자문 받으며 대응하는 준비 과정에 있다”고 밝혔다.

이어 김지영은 “설 연휴에 이런 나쁜 소식 전해드려 죄송스럽고 또 죄송스럽다. 다른 진행 상황에 대해서는 추후 다시 말씀드리도록 하겠다. 죄송하다”고 전했다.

2005년생인 김지영은 2012년 SBS 드라마 ‘내 인생의 단비’로 데뷔해 드라마 ‘세 번 결혼하는 여자’, ‘왔다! 장보리’, ‘닥터 이방인’, ‘내 딸, 금사월’, ‘구르미 그린 달빛’, ‘마성의 기쁨’, ‘왜그래 풍상씨’, ‘구필수는 없다’ 등에 출연했으며 특히 ‘왔다! 장보리’ 비단이로 많은 사랑을 받았다.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0
+1
0
+1
0
+1
0
+1
0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

금주 BEST 인기글

댓글을 남겨주세요.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