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희선, 차원이 다른 전성기 인기
성형외과 의사가 뽑은 완벽한 미인
1세대 한류여신 과거 살펴보니…

출처: 온라인커뮤니티
출처: 매일경제
출처: 일간스포츠

한 여배우는 수식어가 참 많다. 성형외과 의사가 뽑은 가장 완벽한 미인, 100년에 한 번 나올까 말까 한 미인, 컴퓨터 미인, 연예인들의 연예인 등 다양한 단어를 사용하지만 결국은 아름다움을 표현하는 말이다.

90~00년대 한국을 대표하는 미인 배우, 김희선의 이야기다. 김희선은 1977년생으로 1993년 고등학생 시절 데뷔했다. 그녀의 전성기는 다른 연예인들의 전성기와는 비교가 안 될 정도로 대단했다. 그 이쁘다는 여배우들 사이에서도 돋보일 정도로 뛰어난 외모 덕이었다. 출연한 드라마의 내용이 부족해도 김희선이 출연했다는 이유만으로 흥행을 만들어냈다.

출처: 온라인커뮤니티
출처: 엘르

원조 완판녀’로도 불렸다. 드라마에 입고 나온 의상과 액세서리는 어김없이 유행해 통틀어 100억 이상의 매출을 기록했다. 그중 유명한 제품은 드라마 ‘토마토’에서 하고 나온 하얀 머리띠다. 이 제품은 수백 억대의 매출을 기록했다.

심지어 김희선은 한 인터뷰에서 “남대문시장 상인에게서 고맙다는 전화가 왔어요. 제가 길거리에서 예쁘고 싸서 산 머리 띠가 유행돼 그 상인이 돈을 많이 벌었대요”라고 밝히기도 했다.

김희선은 지금도 일반인은 물론, 연예인이나 관련 일을 하는 사람들이 꼽는 실물이 가장 예쁜 연예인 1위에 꼽힌다고 한다.

출처: osen
출처: 온라인커뮤니티
출처: zum뉴스

김희선의 인기는 국내에만 국한되지 않았다. 1세대 한류 여신으로써 중국에서도 활동했는데, 중국 현지 언론에서도 아시아 최고 미인이라는 수식어가 붙었다. 또한 성룡과 함께 작업한 ‘신화-진시황릉의 비밀’로 칸 영화제에 참석하기도 했다.

심지어 시상식에서 모델 계의 대모 마를린 고티에가 직접 찾아와 “나는 오늘 당신을 통해 세상에서 가장 아름다운 여인을 만났다”라고 말을 건넨 일화는 유명하다.

아름다움으로 만든 또 다른 기록이 있다. 세계 5대 패션 사진작가 중 한 명인 파울로 로베르시와 협업하여 사진집을 출간한 것이다. 이는 동양인 여배우로서 최초의 기록이다.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0
+1
1
+1
0
+1
0
+1
1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

금주 BEST 인기글

댓글을 남겨주세요.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