누구나 알지만
뒷모습은 모르던
유명 관광명소

우리가 가보지 못한 해외 관광명소라도 사진만 보면 금방 알 수 있는 곳들이 있습니다. 그 이유는 그 모습들이 워낙 유명하고 TV나 인터넷 등 여러 미디어를 통해서 우리한테 익숙하게 널리 알려져 있기 때문입니다. 하지만 그 유명 관광명소들을 뒤에서 사진을 찍었다면 과연 우리들은 쉽게 알아볼 수 있을까요? 알아볼 수 있을지는 몰라도 확실히 낯선 느낌이 들 것입니다. 다음은 흔히 찾아볼 수 없는 해외 유명 관광명소들의 ‘뒤태’ 베스트 12를 모아봤습니다.

1. 할리우드 간판
미국, 로스앤젤레스
원래 우리가 흔히 기억하는 할리우드 간판은 높은 산언덕에 흰 글씨로 생각하죠. 하지만 오히려 위에서 아래로 내려 보이는 이 상징적인 간판의 뒷모습은 여러 전선과 철조망이 어지럽혀 있어 매우 평범하게 보입니다.

2. 기자의 대스핑크스
이집트, 카이로
세계에서 가장 오래된 거대 조각상인 대스핑크스는 부러진 코로 유명한데, 뒤태는 디테일 없이 둥글둥글한 모습을 볼 수 있습니다.

3. 자유의 여신상
미국, 뉴욕
뒷면도 앞면만큼 웅장한 자유의 여신상은 더 힘 있게 책과 봉화를 들고 있는 모습이 보입니다.

4. 인어공주
덴마크, 코펜하겐
실물 역시 생각보다 훨씬 작은데, 102년이나 된 이 동상은 매년 수백만 명의 관광객들을 불러 모으죠.

5. 예수상
브라질, 리우데자네이루
코르코바도산 700m 정상에 위치한 브라질의 예수상 뒤태는 열심히 올라가고 있는 관광객들의 모습을 볼 수 있습니다.

6. 기자의 대피라미드
이집트, 카이로
보통 우리가 접하는 기자의 피라미드 사진들은 엄청나게 넓은 사막 한가운데 웅장하게 서 있는 건축물로 생각이 들게 합니다. 하지만 이 피라미드 뒤에서 찍은 사진은 카이로 시내가 얼마나 가까운지 보여주죠. 사실 카이로 시내의 한 피자헛 창가에서도 이 피라미드가 보인답니다.

7. 생각하는 사람
프랑스, 파리
앞면에서는 꽤 깊은 고민에 빠진 사람 같은데, 뒤에서는 엄청난 등 근육을 가진 헐크 같아 보이는군요.

8. 아크로폴리스
그리스, 아테네
평상시 높은 언덕 위에 보이는 아크로폴리스 신전에 익숙해진 우리 눈은 더 높은 곳에서 아래로 보이는 이 신전이 조금 덜 웅장해 보입니다.

9. 브란덴부르크 문
독일, 베를린
베를린의 상징인 브란덴부르크 문은 앞과 뒷면이 거의 똑같습니다. 다만 관광객이 북적거리면서 몰리는 앞면과는 달리, 뒷면은 도로와 바로 연결되면서 평상시에는 혼잡스러운 교통체증을 직접 볼 수 있죠.

10. 무르간신 금상
말레이시아, 쿠알라룸푸르
이 43m 짜리 금상은 힌두교의 신인 무르간신으로서 전 세계에서 두 번째로 높은 금상입니다. 이 금상 뒤에서 내려다보이는 뷰는 바로 쿠알라룸푸르 시내입니다.

11. 타지마할
인도, 아그라
우리가 흔히 보는 타지마할의 사진에는 앞쪽에 긴 물가가 있고 양 주변으로 많은 로컬들과 관광객들이 다닙니다. 하지만 아래 보이는 사진과 같이, 타지마할의 뒤태는 쓰레기가 뒤덮여있는 버려진 땅이죠.

12. 세종대왕 상
한국, 서울
광화문에서 세종대왕 상 뒤태 사진을 찍은 사람이 과연 우리나라에서 몇 명이나 될까요? 이쪽 도로를 수백 번 지나갔음에도 전혀 아래 모습은 기억에 남지 않습니다.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0
+1
0
+1
0
+1
0
+1
0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

금주 BEST 인기글

댓글을 남겨주세요.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