쥐와 함께 덫에 걸린 아기 고양이를 구조한 뒤 생긴 놀라운 변화

“살려주세요” 덫에 걸린 아기 고양이 2마리

쥐를 잡기 위해 설치한 덫에 자주 걸리는 동물 중 하나는 바로 ‘아기 고양이’다.

쥐를 유인하기 위해 뿌려둔 먹이를 먹으려다 덫에 걸리기도 하며 쥐를 향해 다가가다 같이 걸리는 경우도 있다.

한편 동물 구조 유튜브 채널을 운영하는 한 남성이 덫에 걸린 아기 고양이 2마리를 구하는 영상을 올리며 화제가 되고 있다.

지난 3월 말, 한 해외 유튜브 채널에 ‘버려진 집에 갇힌 고양이 두 마리를 구조했습니다’라는 제목으로 영상이 하나 올라왔다.

영상 속 집은 농장을 함께 운영했던 집으로 그들의 농작물을 해치는 동물들을 잡기 위해 덫을 설치해 두었다.

하지만 집주인이 이사를 가게 되면서 차마 설치해 둔 덫을 치우지 못한 채 집을 방치하게 된다.

영상에서 남성은 집의 창고를 수색하다 덫에 걸린 아기 고양이를 발견했다

아기 고양이는 겁에 질린 표정으로 도망 다녔으며 덫을 끌고 다니다가 넘어지길 반복했다.

남성은 아기 고양이를 조심스레 잡아 덫에서 빼주었고 다리 상태를 확인했다.

다행히도 다친 곳 없이 무사한 아기 고양이를 돌보기 위해 케이지에 담아두었다.

그러던 도중 창고 구석에서 또 다른 아기 고양이를 발견했다.

두 번째 아기 고양이는 끈끈이 트랩에 걸린 상태였다.

이미 지친 기색이 역력한 아기 고양이는 움직이지도 못한 채 숨만 거칠게 몰아쉬고 있었다.

곧장 남성은 고양이가 붙어있는 끈끈이 트랩을 밖으로 가져 나왔고 어린 고양이를 떼어내기 위해 고민했다.


창고 밖, 나무가 쌓여있는 무더기에서 목탄가루를 발견한 남성은 고양이의 몸에 조금씩 발라 끈끈이에서 떼어내기 시작했다.

고양이는 목탄가루를 뒤집어쓴 채 덫에서 벗어나는 데 성공했다.

영상 속 고양이는 바다 근처 갯바위에 설치된 물고기 덫에 걸려 움직이지 못하는 상황이었다.

이 아기 고양이 또한 추후 치료와 돌봄을 위해 케이지에 옮겨졌다.


그는 두 고양이를 데리고 자신의 집으로 향했고 가장 먼저 깨끗하게 씻겨주었다.

이후 남성은 그릇에 사료를 담아주는 등 굶주린 아기 고양이들을 돌보았다.

아기 고양이들은 한결 깨끗해진 모습으로 사료를 먹고 주변 고양이들과 어울려 노는 등 회복하는 모습을 보여주었다.

해당 영상을 본 네티즌들은 “구해주셔서 감사합니다”, “아기 고양이 그 와중에 귀여워…”, “하마터면 소중한 생명이 죽을 뻔했어”, “아기 고양이들아 아프지 말고 무럭무럭 자라렴” 등의 반응을 보였다.

현재는 영상의 댓글 사용이 중지된 상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