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살려줘!” 트럭 부품에 낀 다람쥐를 보자마자 남성이 한 행동

“살려줘!” 트럭 부품에 낀 다람쥐를 보자마자 남성이 한 행동

야생 동물들은 먹이를 찾기 위해 종종 인간의 세계로 넘어오기도 한다.

하지만 인간의 세계에는 예상치 못한 것들이 아주 많아서, 가끔 야생 동물들이 위기에 처하거나 사고를 당하기도 한다.

인간의 세계에 내려온 한 다람쥐도 위험에 빠진 채 발견되어 주변의 많은 이들을 놀라게 했다.

미국에서 사는 한 남성이 트럭에 시동을 걸려던 순간, 땅바닥에서 움직이고 있는 무언가를 발견했다.

가까이 다가간 남성은 그 물체의 정체를 알게 된 순간 충격을 감출 수 없었다.

그것은 트럭 부품에 낀 야생 다람쥐였기 때문이다.

남성은 다람쥐를 향해 조심스레 손을 뻗자, 다람쥐는 자신을 해치려는 줄 알고 격렬하게 몸을 파닥거렸다.

하지만 다람쥐를 불쌍히 여긴 남성은 그를 쓰다듬으며 먼저 안심시킨 다음 꺼내주기로 결심했다.

남성은 최대한 조심스럽게 다람쥐를 빼내기 위해 노력했지만, 구멍이 너무 작아서 생각보다 빼내기가 힘들었다.

다람쥐도 남성의 도움과 응원에 힘입어 최선을 다해 구멍에서 빠져나오기 위해 애썼지만, 이는 절대 쉽지 않았다.

결국, 몸부림치던 다람쥐는 숨을 헐떡거리며 탈진 일보 직전까지 가게 되었다.

남성도 탄식하며 다람쥐가 어떻게 저 작은 구멍에 들어갔는지 의아해했다.

하지만 남성은 소중한 생명의 구출을 포기하지 않았다.

남성은 다람쥐가 어떻게 저 작은 구멍에 들어갈 수 있었는지 먼저 곰곰이 생각해보았다.

그리고 다람쥐의 신체 중 가장 골격이 큰 머리부터 빠져나와야 한다는 것을 깨달은 남성은, 그를 다시 역 방향으로 밀어 올리기 시작했다.

다람쥐도 마지막 젖먹던 힘을 다해 몸을 파닥거렸고 결국 노력 끝에 구멍에서 탈출하는 것에 성공했다.

<일괄 출처 = Youtube@Jukin Media>

다람쥐는 그동안 갇혀있던 상황이 너무 무서웠었는지 구멍에서 탈출하자마자 곧바로 줄행랑을 쳤다.

남성은 소중한 생명을 구출한 것에 기뻐하며 미소를 지어 보였다.

다람쥐를 구출하는 남성의 모습에 누리꾼들은 “구멍이 생각보다 진짜 작다”, “다람쥐가 놀랄까 봐 쓰다듬어주는 남성이 착하다”, “남성이 복 받을 거다”라고 하며 훈훈한 반응을 보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