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년 뒷바라지했던 여친에게 결별 통보했던 아나운서, 지금은…

방송인 겸 아나운서 김성주의 결혼 비하인드 스토리가 공개되면서 화제를 모았다.

김성주는 한 예능 프로그램에서 자신의 모교인 중앙대학교를 방문했다.

MC들과 학교를 걸으면서 과거 아내와 CC였던 추억과 연애시절 이야기를 언급했다.

신문방송학과 91학번에 재학 중이었던 김성주는, 정치외교학과 93학번이었던 선배 진수정 씨와 학교에서 처음 만났다.
 
진수정 씨는 당시 인기가 많았던 김성주에게 호감을 가지고 있어 먼저 고백을 시도했다.
 
그녀는 맞은편 하숙집에 살고 있던 김성주를 찾아가 대뜸 사귀자는 말을 했고 두 사람은 이후 연인 사이로 발전했다.
 
두 사람은 학교를 누비며 데이트를 했고 주로 도서관에서 같이 공부하면서 시간을 보냈다.

진수정 씨는 졸업 후 바로 취업에 성공했지만, 김성주는 계속 아나운서 시험에서 떨어졌다.
 
과거 한 토크쇼에 출연한 진수정 씨는 “남편이 아나운서 시험을 준비하는 6년 내내 뒷바라지를 했고 데이트 비용도 전부 내가 냈다라고 밝혔다.
 
김성주는 그녀의 응원을 받으며 취업 준비를 했고 입사하자마자 함께 결혼할 것을 약속했다.
 
하지만 김성주는 MBC 입사 1년 만에 그녀에게 잠시 시간을 갖자고 선언했다.
 
김성주는”당시 아나운서가 되자마자 주변의 대우가 달라졌다피아니스트병원장 딸 등과 소개팅을 하면서 살짝 흔들렸다라고 솔직하게 답했다.

김성주에게 진심이었던 진수정 씨는 그의 집에 직접 찾아가 결혼 이야기를 하지 않을 테니 1년만 더 사귀자고 했다.
 
이후 두 사람은 갈등을 잘 극복했고,  9년 열애 끝에 김성주는 모교에서 프러포즈를 했다.
 
김성주가 벤치에 앉아 소박하게 기타를 치며 편지와 반지를 건넨 이야기가 예능에서 공개되면서 대중들의 눈길을 끌었다.
 
두 사람은 2002년 장충동의 경동교회에서 결혼식을 올리고 이후 발리로 신혼여행을 떠났다.

김성주는 결혼 이후 자녀들과 함께 방송에 출연해 가족과의 화목한 모습을 공개했다.
 
그는 과거 MBC 예능 아빠 어디가 시즌 1,2에 자녀 김민국김민율과 출연한 바 있다.
 
국내부터 해외까지 다양한 곳을 여행다니며 아들과의 재미난 케미를 보여주었고 보는 이들의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김성주는 프리선언 이후 경연 프로그램은 물론 생방송과 각종 예능 프로그램에서 활발한 행보를 보이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