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너 성공한 사업가였어?” 홍진경마저 감탄한 커플의 신혼집 수준

지숙♥이두희
유튜브에서 공개한 고급 신혼집

최근 아이돌 그룹 레인보우 출신 지숙과 프로그래머 이두희의 강남 신혼집이 최초로 공개됐다.

지숙, 이두희 부부는 모델 홍진경이 진행하는 유튜브 채널에 출연해 자신들의 신혼집을 공개했다.

고급스러운 강남 아파트와 함께 두 사람의 러브 스토리, 이두희의 코딩 수업에 대한 내용이 담기면서 많은 네티즌들의 관심을 모으고 있다.

지난 7월 20일 공개된 홍진경의 유튜브 ‘공부왕찐천재 홍진경’에는 지숙과 이두희가 출연해 신혼집을 최초 공개했다.

지숙과 이두희의 신혼집이 위치한 곳은 강남구 삼성동의 고급 아파트 단지다.

최근 매매 실거래가가 35억으로 알려졌으며 7호선 청담역과 2호선 삼성역 등 주변 교통이 매우 잘 발달되어 있다.

현대백화점, 갤러리아백화점, 코엑스 쇼핑몰 등 다양한 쇼핑 시설과 문화 공간이 밀접해 있어 높은 시세를 띄는 것으로도 유명하다.

홍진경과 제작진은 지숙과 이두희의 신혼집 앞에서 촬영을 준비하면서 아파트에 대한 이야기를 나눴다.

홍진경은 “정원 봐봐. 완전 고급 아파트다. 이 아파트 진짜 비싸다”라며 “자가야? 월세야? 전세야?”라고 궁금증을 드러냈다.

PD가 “이따가 물어보자”라고 답하자 남창희는 “물어보는 것도 실례 아니에요? 이런 집은 얼마나 하나 혼잣말을 해. 그러면 답이 온다”라고 말하며 웃음을 자아냈다.

지숙과 이두희의 집에 방문한 홍진경은 집에 들어서자마자 “두희가 이렇게 성공한 사업가인지 몰랐다”라며 감탄했다.

이두희는 “전혀 아니다”라고 말했고 이어 지숙은 “우리 집 아니다. 너무 많이 기대하는 것 같다. 우리 세입자다”라고 답했다.

그러자 홍진경은 “이제 좀 친근하다. 거리감 느낄 뻔했다”라고 유쾌하게 농담했다.

한편, 두 사람의 연애 이야기도 큰 관심을 모았다.

집 구경을 마친 홍진경은 본격적으로 이두희에게 코딩을 배우기 위해 자리를 잡았다.

홍진경이 지숙에게 “두희한테 배우는 건 처음이지?”라고 묻자 이두희는 “연애할 때 수업으로 꼬셨다”라고 고백했다.

두 사람은 지인의 소개로 서로를 만나게 된 것으로 알려졌다.

이날 지숙은 “처음에 오빠가 이상한 사람인 줄 알았다. 계속 자기 말만 하더라”라고 말하자 이두희는 “실제로 사주 선생님이 하라는 대로 했다”라고 밝혔다.

이어서 그는 “사주를 보러 갔더니 (지숙을 꼬시려면) 7시부터 9시까지 할 말, 9시부터 11시까지 할 말(을 일러줬다)”라고 고백했다.

지숙은 “진짜로 그걸 공부했다. (한참 후) 밥을 먹자고 했는데 그날 회사 일이 있어가지고 노트북 펴고 뭔가 이렇게 코딩을 막 하는데 그게 너무 멋있더라”라며 이두희에게 반했던 순간을 떠올렸다.

두 사람의 연애는 2019년 10월에 알려져 약 1년 뒤 2020년 10월 31일에 웨딩 마치를 올렸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