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보인다고 생각하냐?’ 필리핀 소녀가 춘 댄스영상에 한국 네티즌 반응이…

1531

필리핀 소녀 댄스 영상에
한국 네티즌들 반응이…

얼마 전 한 예능 프로그램에 출연한 이효리의 행동에 중국 네티즌들의 악플이 이어져 큰 화제가 되었습니다. 중국인들은 그녀의 SNS에 수많은 댓글을 남기며 비판을 이어갔는데요.

이와 비슷한 사례가 필리핀에서도 일어났습니다. 필리핀 인플루언서 벨라 포치의 인스타그램에는 한국 네티즌들이 끊이질 않았습니다.

그녀는 인스타그램 220만, 틱톡 1500만 명의 팔로워를 보유한 유명 인플루언서인데요. 사건의 발달은 그녀의 팔뚝에 새겨진 문신 때문이었습니다.

그녀는 인스타그램에 자신의 문신 영상을 공개했고 이 문신은 욱일기를 연상시켜 문제가 되었습니다.

한국 네티즌들은 ‘빨간색 줄무늬가 욱일기를 연상시킨다’, ‘세계 대전을 일으킨 일본을 옹호하는 거냐’라는 반응을 보이며 15만 개가 넘는 댓글을 남겼습니다.

벨라 포치는 ‘미국의 한 가수에게 영감받은 문신이었는데 죄송하다’라는 말을 남기며 ‘나는 한국을 사랑한다. 용서해달라’, ‘다른 문신으로 덮겠다’라는 반응을 보였습니다.

하지만 논란은 더욱 거세졌으며 일부 한국 네티즌들은 필리핀 자체를 무시하는 듯한 댓글을 이어갔습니다.

네티즌들은 ‘필리핀 사람들은 작고 무식하다’, ‘못생겼다’, ‘키가 작고 후진국이다’, ‘교육을 못 받았다’ 등 인종차별적인 발언을 남겼습니다.

일부 네티즌들의 원색적인 비난으로 필리핀 네티즌들은 #CancelKorea, #ApologizeKorea 등의 해시태그로 대응했습니다. ‘나는 케이팝과 한국 드라마를 좋아하지만 상대방을 존중하지 않는 언행은 참을 수 없다’, ‘배신감을 느꼈다’, ‘한국 대사관에 항의 전화 넣자’ 등의 반응을 보이며 분노했습니다.

이번 사건은 필리핀 현지 언론에서도 비중 있게 보도되었으며 국내에도 알려지기 시작했습니다.

한국과 필리핀 네티즌 간의 갈등은 더욱 고조되었는데요. 한국 네티즌들은 #SorryToFilipinos 해시태그로 필리핀 네티즌에게 사과를 하기 시작했습니다.

같은 해시태그를 단 게시글이 잇따라 올라오기 시작했으며 이 해시태그는 한국과 필리핀 트위터 실시간 트렌드 상위권에 올랐습니다. 11일 오전까지 총 4만 여 건 이상이 공유되었죠.

일괄출처 : instagram@bella.poarch

그러자 필리핀 네티즌들 역시 #SorryToKoreans 해시태그를 통해 화해의 분위기를 이어갔습니다.

이를 두고 주필리핀 한국문화원 관계자는 “자칫 한국과 필리핀 간의 갈등으로 이어질 수 있었지만 양국 네티즌들의 성숙한 대응 덕분에 훈훈하게 마무리되어가는 것 같다”라는 말을 남기기도 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