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받았네” 남다른 내조로 유명한 프로게이머 아내 미모 수준

1364

연예인 뺨치는 미모의
프로게이머 아내

연예인 뺨치는 외모의 아내를 둔 프로게이머들이 여럿 있다.

특히 전 아프리카tv BJ이자 현 리그 오브 레전드 프로게이머인 도인비(본명 김태상)의 중국인 부인이 화제다.

출중한 실력과 멘탈 관리로 유명했던 도인비는 국내에서 연습생 생활을 하던 중 중국으로 옮겨가 프로 데뷔를 했다.

중국에서 맹활약을 펼치던 도인비는 탕 사오유를 만나 2018년 말에 결혼식을 올렸다.

그의 중국인 여자친구가 상당히 미인인 것에 많은 이들은 ‘중국 가서 보물을 얻었다’라며 부러워하는 반응을 보였다.

심지어 그의 여자친구는 뛰어난 내조로도 유명하다.

롤드컵 내내 중계 카메라에 잡힌 그의 아내는 남편의 우승을 위해 물심양면으로 지원했다.

그의 경기를 매번 챙겨가는 것은 물론 굿즈를 만들거나 구입하는 등 남편의 내조에 온 힘을 다했다.

이런 지원을 알고 있는 도인비도 롤드컵 우승 직후 “프로게이머로서 힘든 시기를 견뎌내고 은퇴를 고민할 시기 멘탈을 잡아준 것은 아내 덕이다”라며 고마움을 표했다.

그런데 탕샤오유는 중국 내에서 알아주는 재벌 2세인 것으로 알려져 더욱 큰 관심을 끌고 있다.

모든 걸 갖춰 일명 ‘사기 캐릭터’라 불리는 그녀의 정체도 놀라웠지만 도인비를 향한 부러움도 끊이지 않았다.

아내의 말에 따르면 첫 여행으로 간 발리에서 밤에 별을 보고 누워있었는데 도인비가 프러포즈를 했다고 한다.

그는 “너와 꼭 나중에 결혼하고 싶어, 이유는 네가 70살이 되는 날 말해줄게”라고 했고 이에 아직도 청혼한 이유를 모른다고 말했다.

그런데 탕샤오유는 중국 내에서 알아주는 재벌 2세인 것으로 알려져 더욱 큰 관심을 끌고 있다.

모든 걸 갖춰 일명 ‘사기 캐릭터’라 불리는 그녀의 정체도 놀라웠지만 도인비를 향한 부러움도 끊이지 않았다.

아내의 말에 따르면 첫 여행으로 간 발리에서 밤에 별을 보고 누워있었는데 도인비가 프러포즈를 했다고 한다.

그는 “너와 꼭 나중에 결혼하고 싶어, 이유는 네가 70살이 되는 날 말해줄게”라고 했고 이에 아직도 청혼한 이유를 모른다고 말했다.

이들은 결혼하기 전부터 방송에 집중하는 유영진을 위해 아내 얌음이 정성껏 밥을 차려주었다.

특히 방송 초반에는 시청자 수보다 반찬 수가 더 많다며 놀림을 받기도 했다.

아내 얌음의 SNS에서는 100일 때 차려준 도시락 사진을 발견할 수 있었다.

‘사진첩 뒤적이다가 발견, 겁나 애기네’라며 얌음은 풋풋했던 부부의 연애 초반을 떠올렸다.

누리꾼들은 이 사진을 통해 당시에도 얌음의 음식 솜씨가 여전하다는 반응을 보였다.

프로게이머 임요환의 아내 김가연 역시 뛰어난 음식 솜씨로 유명하다.

그녀의 SNS에 게시된 음식 사진들을 보면 절로 군침이 도는 한상차림이 차려져 있다.

뿐만 아니라 임요환이 작업하고 있을 때면 책상까지 가져가 상을 차려준다는 후문도 들려온다.

초등학교 6학년 때부터 엄마의 손맛을 자연스럽게 따라 했다는 김가연은 방송에 출연하여 음식 솜씨를 여러 번 뽐냈다.

또 과거 부부가 함께 ‘현장토크쇼 택시’에 출연해 김가연의 살뜰한 내조를 밝히기도 했다.

5첩 반상을 대령하고 밥을 먹는 내내 곁에서 생선을 발라주는 모습을 보였다.

임요환은 “아내의 음식 중 간장 게찜과 쫄면이 가장 맛있다”라고 자랑하여 네티즌들의 부러움을 샀다.